추석연휴
여름성경학교공과
정기구독신청
단체구매성경 추천 기획전
바이블칼리지
도서정가제 소득공제 해외배송가능

하나님을 믿은 용기있는 사람들2 - 국내 인물편

저자 : 강정훈  이우정  | 겨자씨 | 2007-12-20 출간

별점 5개    이 책의 리뷰 [0] 리뷰쓰기 문의하기

정가 8,000원
판매가 7,200원 (10% 할인)
적립금 400원 (5%) 적립

배송료 9,000원 미만 2,000원
배송방법 두란노몰 배송

출고예정일

3일이내 준비가능 (토,일,공휴일제외, 입금일기준)

해외배송 가능
수량
총 수량: 1 총 상품 금액 7,200

도서정보

ISBN 9788990250735
쪽수 167
크기 160*233

이 책이 속한 분야



이 책에는 한국 교회에서 믿음을 지키고 승리한 다섯 분의 이야기가 담겨 있습니다. 큰 시련과 고난 가운데서도 한국 교회를 지켜 내고 승리한 분들입니다. 이분들이 역경 속에서도 꿋꿋이 견뎌 승리할 수 있었던 것은 하나님의 상(賞) ─ 영광의 면류관을 기대했기 때문입니다. 이분들은 위대한 신앙 인물이 되었고 하늘 나라에서 영광을 누리고 있습니다. 이분들의 용기 있는 이야기는 읽는 어린이들의 신앙심을 일깨우고 믿음을 성장시켜 줄 것입니다.

한국 교회가 낳은 용기 있는 믿음의 순교자|주기철 목사
한국 교회 큰 기둥이 태어나다
더 큰 세상으로 나가다
부산 초량 교회에 부임하다
분열된 교회를 하나로 만들다
한국의 예루살렘, 평양으로!
신사 참배를 결의한 총회
다섯 가지 기도 제목
돌박산에 묻힌 순교자


일본인 경찰서장에게 "예수 천당!"을 외친 전도자|최권능 목사
어두움을 깨우는 소리
최봉석, 예수님을 믿다
"전도 안 하는 목사는 벙어리 목사다."
"암행어사 출두요!"
천국은 본점, 나는 천국 지점


위대한 능력의 사람이 된 '안악골 호랑이'|김익두 목사
어머니를 살린 효자
안악골 호랑이
병 고치는 능력을 시험하다
북한 기독교 연맹 회장이 되다
인민군 총에 쓰러지다


일본 국회에 경고문을 던진 '한국의 엘리야'|박관준 장로
예수님 믿고 복받은 사람
전도하는 의사
그리스도의 증인이 되어
하나님의 음성을 듣고 떠난 일본행
일본 국회에 경고문을 던지다
금면류관을 주리라


죽으면 죽으리라 '살아 있는 순교자'|안이숙 선생
신사 참배를 거부한 음악 선생님
박관준 장로를 만나다
주의 사랑으로 실성한 여인을 고치다
"주일엔 일을 못합니다"
'죽음에 실패한 순교자 지망생'

이 상품과 관련 셋트

관련 정보가 없습니다.

강정훈 소개

저자는 제주도 서귀포의 비신자 가정에서 태어나, 5세부터 예배당에 다녔다. 중학교 2학년 때 미우라 아야코의 《빙점》을 읽고 소설가를 꿈꾸다가 신학교 기숙사에서 생텍쥐페리의 《어린 왕자》에 감동을 받아 동화작가가 되기로 결심한다. 1980년 조선일보 신춘문예에 당선되어 문단에 등단했고, 계몽문학상과 총신문학상을 수상하였다.
총신대학교 종교교육과와 동 신학대학원을 졸업했으며, 대한예수교장로회(합동) 평서노회 노회장과 한국기독교잡지협회 회장을 역임하였다. 교회학교 교사들을 위한 월간지인 〈교사의 벗〉의 발행인으로 35년간 일하였고, 현재 늘빛교회를 개척하여 36년간 행복한 목회를 하고 있다.
저서로는 《파랑도》(창비), 《신수성가》(생명의말씀사), 《교회학교 이대로는 미래가 없다》(한국문서선교회), 《스토리텔링성경 시리즈》(공저), 《어린이를 위한 탈무드》(이상 성서원), 《생활 거룩》(두란노) 등 다수가 있다.


강정훈 최근작

전체선택 장바구니담기

두란노몰 배송상품 두란노몰에서 재고를 보유하고 있는 도서,음반,세미나 테이프와 일부 교회용품입니다.
두란노몰에서 지정한 택배회사를 통해 고객님께 배송됩니다.
배송료는 3만원 미만일 경우 2,000원, 3만원 이상일 경우 무료배송입니다.
배송에 대한 불편 사항이 발생할 경우 전화바랍니다.(02-2078-5776~7)
거래처배송상품 장바구니에 거래처 배송상품으로 분류 됩니다.
두란노몰 배송상품과는 별도로 배송 됩니다.
두란노몰과 협력하는 거래처에서 직접 배송해드리며, 거래처 또는 고객이 배송비를 부담합니다.
(거래처별로 배송비가 상이하니 상품 상세정보를 꼭 확인해주세요.)
상품명 앞에 [착불]로 표기되어 있는 제품은 주문금액과 관계없이 무조건 배송비를 지불하셔야 합니다.
배송에 따른 불편사항이 발생할 경우 거래처와 협력하여 처리해 드리겠습니다.
교환/반품/환불 고객님의 부주의로 인한 훼손 및 상품가치상실 등의 경우 교환, 환불이 불가능합니다.
유료로 반송할 경우 발송요금과 다르며 지역에 따라 차이가 날 수 있습니다.
상품에 따라 교환, 반품이 안 되는 상품이 있을 수 있으니 해당하는 상품의 상세정보를 참고해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