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기면 고난도 꽃이 되리라
할인 도서정가제 소득공제 해외배송가능

즐기면 고난도 꽃이 되리라

정가 10,000
판매가 9,000(10% 할인)
포인트적립 500

배송정보 배송비 2,500원 (10,000원 이상 무료)

출고예정일

(평일 기준) 주문일로부터 3일이내

배송방법 두란노몰 배송
해외배송 가능

수량 닫기 버튼 9,000
총 수량 1 총 할인 1000 총 금액 9,000
브랜드 기독교문서선교회(CLC)화살표
저자 김현주  화살표
출간일 2019-11-08
ISBN 9788934120469
쪽수 136
크기 126*197

상세정보

  김현주 사모의 시화집이다. 평범한 일상과 사물의 이면을 꿰뚫어 표현한 시어들과 그 글에 어우러진 그림들은 무의미한 일상에 찌든 현대인들의 마음에 잔잔한 감동과 여운으로 남아, 삶의 본질적인 문제들을 돌아보게 할 것이다.


책 속으로


자존심 붙들면 어려운 사랑
자존심 놓으면 쉬운 사랑
등 돌리면 어려운 사랑
품어 주면 쉬운 사랑
받으려는 사랑
잡히지 않는 사랑
사랑, 사랑, 주는 사랑
어느새 내 곁에
빛이 되어 누리고 나누어
내 영혼까지 촉촉이…… -p. 13
결실을 바라고
씨 뿌리는
농부의 마음처럼
물고기 그물 가득
기쁨 안고 돌아올
어부의 마음처럼
오랜 기다림
지치고 상한 심령
소망의 빛 잃을까
두 손 모아 기도할 때
따스한 우리 집
사랑하는 이
기다리는 마음에
내 영혼 쉼을 얻고
단비 바라는 농부의 마음처럼
풍랑 속 잔잔한 물결 바라는
어부의 마음처럼
캄캄한 어둠이 오면
내 마음의 등불 밝히리 -p. 21-22
아무도 하찮은 인간은 없다
다만 하찮게 살 뿐이다
부끄러움을 모르고
슬퍼하지 않으며
가져도 가져도 만족하지 않으며
죄를 죄로 여기지 않으며
대접만 받기 원하며
용서할 줄 모르며
인색하게 사는 것이
하찮게 사는 것이다 -p. 67
당신의 고통이
나의 고통이 되어 아픈 것은
사랑이기 때문입니다
당신의 눈물이
나의 눈물이 되어 흐르는 것은
사랑이기 때문입니다 -p. 115
[추천의 글]
“삶이 곧 시요, 시가 바로 삶이다”라는 말이 생각납니다. 매일의 일상에서 마주했던 많은 이야기를 소재로 삼았습니다. 누구나 각자의 삶의 자리에서 크고 작은 짐 들을 가지고 있습니다. 어느 한 사람도 똑같을 수 없는 삶의 모습을 시로 표현할 수 있다는 것은 하나님의 은혜입니다. 부족하지만 이 시가 힘겨운 우리 인생의 매 순간마다 나 자신과 그 누군가에게 위로와 격려의 작은 토닥임으로 다가갈 수 있기를 바랍니다. 또한 속도를 조금 늦추고 이 시대를 살아가는 우리 자신들에게
지금 어디에 있는지,
무엇을 하고 사는지,
어디를 향해 가고 있는지를
물어보는 기회가 되었으면 합니다.
- 저자 서문 중에서 -


목차


머리말
제 1부 사랑이 기다리다
빛이 되는 사랑으로
속사람
나와의 만남
즐기면 고난도 꽃이 되더라
희망을 향한 여정
소망을 밝히는 마음
커피의 일생
한여름 날의 청년
먼지와 같은 너, 사람아
가을날의 장년
진짜 사랑
감추인 선물
안다는 것은
사랑이 기다리다
자신과의 대화
제 2부 빼앗을 수 없는 소유
등대의 자리
신비로운 은혜
빛의 아우성
가려진 진실
사람됨이란
가까이 있는 이에게
호박덩이
설중화
빼앗을 수 없는 소유
나의 당신
어떤 믿음
하늘의 교훈
삶의 공식
사랑과 정욕의 차이
제 3부 변하지 않는 것
하찮은 인간은 없다
사랑받은 자의 기억
소리 없는 사랑

말하는 눈빛
변하지 않는 것
그저 행할 뿐
오늘의 기쁨
침묵의 색
내가 머무르는 그곳
세상 속 어항
늙지 않는 사랑
본질 찾기
아름다운 사람
제 4부 기쁨은 슬픔을 안다
보이지 않는 것들의 가치
기쁨은 슬픔을 안다
만남과 헤어짐
아무 때나 우는 닭
장아찌처럼
가장 아름다운 꽃
겉모습의 함정
살아 있는 의미
하나님의 짝사랑
행위의 열매
겨울밤에 드리는 기도
시름없는 달
자기 짐
인생을 살다보면
제 5부 잠에서 깨면
당신을 사랑한 순간
동행하는 길
우리가 보지 못하는 것들
나비의 꿈
비상
죄의식
살아봐야 아는 인생
아스팔트와 담장 사이에 핀 꽃
아주 특별한 초대
엄마가 되다
내게 있는 수많은 꿈들
시선
나에겐 이미 날개가 있어
잠에서 깨면


추천의 글



김현주 소개

김현주 사모는 유학과 목회 여정에서
얻은 경험을 바탕으로
시와 작품 활동을 하고 있다.
문인권 목사와 단둘이
서울에서 생활하고 있으며,
두 자녀는 현재 미국에 거주하고 있다.

· 홍익대학교 미술대학 동양화과 졸업
· 국립현대미술관 초대전
· 대전시민회관 초대전
· 춘천시립문화관 초대전
· 미국 Pomona Art Walk 그룹전
· 미국 Azusa 개인전
· 공주고마미술관 초대전


김현주 최근작

전체선택 장바구니

더보기 펼쳐보기

배송안내

두란노몰 배송 두란노몰에서 재고를 보유하고 있는 도서, 음반, 세미나 테이프와 일부 교회용품입니다.
두란노몰에서 지정한 택배회사를 통해 고객님께 배송됩니다.
배송료는 1만원 미만일 경우 2,500원, 1만원 이상일 경우 무료배송입니다.
배송에 대한 불편사항이 발생할 경우 전화바랍니다. (02-2078-3300)
거래처배송 장바구니에 거래처 배송상품으로 분류 됩니다.
두란노몰 배송상품과는 별도로 배송 됩니다.
두란노몰과 협력하는 거래처에서 직접 배송해드리며, 거래처 또는 고객이 배송비를 부담합니다.
(거래처별로 배송비가 상이하니 상품 상세정보를 꼭 확인해주세요.)
상품명 앞에 [착불]로 표기되어 있는 제품은 주문금액과 관계없이 무조건 배송비를 지불하셔야 합니다.
배송에 따른 불편사항이 발생할 경우 거래처와 협력하여 처리해 드리겠습니다.

교환/반품안내

교환/반품 신청 기간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상품 수령 후 7일 이내에 신청 가능합니다.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상품 수령 후 3개월 이내에 신청 가능합니다.
교환/반품 배송비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해당 상품의 회수 비용은 무료이나,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왕복배송비는 고객님 부담입니다.
제품 검수과정에서 사유가 일치하지 않을 경우, 거부 또는 반품으로 진행될 수 있으며
이로 인해 발생되는 추가 배송비는 고객님 부담입니다.
유료로 반송할 경우 발송요금과 다르며 지역에 따라 차이가 날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 불가 사유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배송완료일로부터 7일이 경과한 경우 불가합니다.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배송완료일로부터 3개월이 경과한 경우 불가합니다.
고객님의 부주의로 인한 훼손 및 상품가치상실 등의 경우 불가합니다.
상품에 따라 교환/반품이 안 될 수 있으니 해당 상품의 상세정보를 참고해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