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기구독신청
바이블칼리지
단체구매성경 추천 기획전
예꿈
두란노 기프트 카드
복음의 전함
도서정가제 소득공제 해외배송가능

초기 그리스도교 에큐메니컬 7대 공의회 : 그 역사와 신학

기독교 역사상 가장 중요한 에큐메니컬 7대 공의회 완벽 분석!

저자 : 레오 도널드 데이비스  | 대한기독교서회 | 2018-08-20 출간

별점 5개    이 책의 리뷰 [0] 리뷰쓰기 문의하기

정가 23,000원
판매가 20,700원 (10% 할인)
적립금 1,150원 (5%) 적립

배송료 무료배송
배송방법 두란노몰 배송

출고예정일

3일이내 준비가능 (토,일,공휴일제외, 입금일기준)

해외배송 가능
수량
총 수량: 1 총 상품 금액 20,700

도서정보

ISBN 9788951119385
쪽수 504
크기 0

이 책이 속한 분야



기독교 역사상 가장 중요한 에큐메니컬 7대 공의회 완벽 분석!


  이 책은 ‘초기 그리스도교 에큐메니컬 7대 공의회[제1차 니케아(325), 제1차 콘스탄티노플(381), 에페소(431), 칼케돈(431), 제2차 콘스탄티노플(553), 제3차 콘스탄티노플(680), 제2차 니케아(787)]의 역사와 신학’에 대한 서술이다. 
  초기 그리스도교의 역사와 그 속에서 일어난 신학 논쟁 그리고 그것을 어떻게 풀어냈는지를 보여주는 이 책은 관련 분야를 공부하는 사람들에게뿐만 아니라 위기에 처해 있는 한국교회의 현재와 미래를 고민하는 모든 그리스도인에게 큰 도움을 줄 것이다.


출판사 리뷰


  이 책은 ‘초기 그리스도교 에큐메니컬 7대 공의회의 역사와 신학’에 대한 서술이다. 초기 7대 공의회란 제1차 니케아 공의회(325), 제1차 콘스탄티노플 공의회(381), 에페소 공의회(431), 칼케돈 공의회(431), 제2차 콘스탄티노플 공의회(553), 제3차 콘스탄티노플 공의회(680), 제2차 니케아 공의회(787)를 일컫는다. 현재 동방정교회는 7개 공의회만을, 로마가톨릭교회는 제2차 바티칸 공의회를 포함한 21개 공의회, 개신교는 초기 4개 공의회를 에큐메니컬 공의회로 인정하고 있다.


  325년에서 787년까지 462년 동안 개최된 7개 공의회에서 다루어진 내용들은 삼위일체론, 그리스도론, 성화상 문제 등 가톨릭뿐만 아니라 개신교의 역사와 신학의 근간이 되는 중요한 것들이었다. 특히 7대 공의회는 무엇이 ‘전통’이고 무엇인 ‘이단’인가를 가려냈다. 니케아 공의회 때는 예수가 피조물이라고 주장한 아리우스가 이단으로 정죄되었다. 제1차 콘스탄티노플 공의회에서는 성령의 하나님 되심이 전통으로 확증되었다. 에페소 공의회에서는 예수 안에 신성과 인성이 공존함이 선언되었고, 칼케돈 공의회에서는 예수 안에 신성과 인성이 혼동 없이, 변화 없이, 분할 없이, 분리 없이 존재한다는 것을 인정하였다. 또한 제2차 콘스탄티노플 공의회에서는 단의론이 정죄되었고, 제2차 니케아 공의회에서는 성화상 숭배가 공식적으로 인정되었다. 
7대 공의회가 회집된 장소는 지금의 터키 지역의 니케아, 콘스탄티노플, 에페소, 칼케돈 등 4개 도시였고, 공의회의 소집자는 황제들이었으며, 참석 대상은 동서방 교회의 주교들과 지도자들이었다.


  이 책의 “서론”에서는 교회가 탄생한 정치적이고도 문화적인 개요를 간략하게 서술하고 있다. 다음에 이어지는 각 장에서는 7개 공의회를 하나씩 다루는데, 각 공의회의 역사적 배경 그리고 의견을 달리함으로 교회 안에서 신앙의 위기를 초래한 여러 신학자의 입장이 서술되어 있다. 이 밖에 저자는 부차적인 주제로서 당대 교회가 발전하는 상황 속에서 교황직의 커져가는 권위와, 스스로의 권위에 대한 교황의 이해와 더불어 동방 교회가 가졌던 난제들을 보여준다. 각 장 끝에는 세부적인 역사적 사실을 한눈에 볼 수 있는 연표가 덧붙여졌으며 더 많은 독서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영어로 된 참고문헌이 수록되어 있다.


  과거를 제대로 알아야 현재를 정확하게 파악할 수 있고 좀 더 나은 미래를 만들어갈 수 있다. 초기 그리스도교의 역사와 그 속에서 일어난 신학 논쟁 그리고 그것을 어떻게 풀어냈는지를 보여주는 이 책은 관련 분야를 공부하는 사람들에게뿐만 아니라 위기에 처해 있는 한국교회의 현재와 미래를 고민하는 모든 그리스도인에게 큰 도움을 줄 것이다.



머리말 - 6
옮긴이의 말 - 9


제1장 서론: 로마세계
1. 로마제국 - 19
2. 제국의 조직 - 22
3. 이교와 그리스도교 - 28
4. 교회와 국가 - 37
5. 콘스탄티누스 대제 - 42
* 연표 - 48
* 더 찾아볼 책 - 48


제2장 제1차 니케아 공의회(325)
1. 니케아 이전의 삼위일체론의 문제점과 제안된 해법 - 53
2. 아리우스 그리고 논쟁의 시작 - 77
3. 니케아 공의회의 사건들 - 85
4. 니케아 공의회의 중요성 - 102
5. 여파 - 111
* 연표 - 115
* 더 찾아볼 책 - 116


제3장 제1차 콘스탄티노플 공의회(381)
1. 콘스탄스 황제 사망까지 유세비우스파와 니케아파의 갈등 - 121
2. 아타나시우스와 콘스탄티우스 2세의 대립 - 135
3. 작전 타임: 율리아누스 치하에서의 이교 부흥 - 147
4. 새로운 두 전투 - 152
5. 바실리우스 대 발렌스의 대결 - 158
6. 니케아의 승리 - 168
7. 에큐메니컬적이지 않은 콘스탄티노플 공의회 - 173
8. 여파 - 187
* 연표 - 190
* 더 찾아볼 책 - 191


제4장 에페소 공의회(431)
1. 제국 후기 - 195
2. 교권 경쟁자들 - 198
3. 신학논쟁 - 203
4. 분열된 공의회 - 223
5. 통합 신조 - 232
6. 새로운 논란의 근거 - 237
* 연표 - 243
* 더 찾아볼 책 - 244


제5장 칼케돈 공의회(451)
1. 수도사 에우티케스 - 249
2. 에페소 강도회의 - 258
3. 칼케돈 공의회 - 263
4. 서방 교회의 반응 - 279
5. 동방 교회에 미친 영향 - 283
* 연표 - 298
* 더 찾아볼 책 - 300


제6장 제2차 콘스탄티노플 공의회(553)
1. 단성론의 발전 - 303
2. 유스티누스 1세 치하 정통파의 반발 - 323
3. 황제 유스티니아누스 1세 - 329
4. 제2차 콘스탄티노플 공의회 - 352
5. 여파 - 362
* 연표 - 371
* 더 찾아볼 책 - 374


제7장 제3차 콘스탄티노플 공의회(680)
1. 헤라클리우스의 통치(610-641) - 379
2. 종교적 논쟁 - 382
3. 무슬림의 침략 - 393
4. 서방의 대응 - 397
5. 제3차 콘스탄티노플 공의회 - 409
6. 여파 - 416
* 연표 - 421
* 더 찾아볼 책 - 422


제8장 제2차 니케아 공의회(787)
1. 성화상 파괴운동의 시작 - 425
2. 레오 3세의 성화상 파괴 - 433
3. 콘스탄티누스 5세와 히에리아 공의회 - 438
4. 여파 - 446
5. 제2차 니케아 공의회 - 449
6. 서방 교회의 반응 - 453
7. 동방에서의 여파 - 457
* 연표 - 466
* 더 찾아볼 책 - 467


제9장 에필로그 - 469

용어 해설 - 475
인명 찾아보기 - 482
주제 찾아보기 - 496




이 상품과 관련 셋트

관련 정보가 없습니다.

레오 도널드 데이비스 소개

레오 도널드 데이비스(Leo Donald Davis)는 로마가톨릭교회의 사제로, 저명한 저술가이자 교수이다. 그는 로마 그레고리안대학과 미국 위스콘신대학에서 학위를 받고, 신시내티 샤비어대학과 웨스턴신학교 교수로 봉직하였다. 신학 연구와 가톨릭 역사 연구를 통해 역사와 신학 분야에 기여하고 있다.


레오 도널드 데이비스 최근작

전체선택 장바구니담기

두란노몰 배송상품 두란노몰에서 재고를 보유하고 있는 도서,음반,세미나 테이프와 일부 교회용품입니다.
두란노몰에서 지정한 택배회사를 통해 고객님께 배송됩니다.
배송료는 3만원 미만일 경우 2,000원, 3만원 이상일 경우 무료배송입니다.
배송에 대한 불편 사항이 발생할 경우 전화바랍니다.(02-2078-5776~7)
거래처배송상품 장바구니에 거래처 배송상품으로 분류 됩니다.
두란노몰 배송상품과는 별도로 배송 됩니다.
두란노몰과 협력하는 거래처에서 직접 배송해드리며, 거래처 또는 고객이 배송비를 부담합니다.
(거래처별로 배송비가 상이하니 상품 상세정보를 꼭 확인해주세요.)
상품명 앞에 [착불]로 표기되어 있는 제품은 주문금액과 관계없이 무조건 배송비를 지불하셔야 합니다.
배송에 따른 불편사항이 발생할 경우 거래처와 협력하여 처리해 드리겠습니다.
교환/반품/환불 고객님의 부주의로 인한 훼손 및 상품가치상실 등의 경우 교환, 환불이 불가능합니다.
유료로 반송할 경우 발송요금과 다르며 지역에 따라 차이가 날 수 있습니다.
상품에 따라 교환, 반품이 안 되는 상품이 있을 수 있으니 해당하는 상품의 상세정보를 참고해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