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하루그만보기
교회와 역사 (초대부터 중세 절정기까지)
할인 도서정가제 소득공제 해외배송가능

교회와 역사 (초대부터 중세 절정기까지)

정가 18,000
판매가 16,200(10% 할인)
포인트적립 900

배송정보 배송비 무료배송

출고예정일

(평일 기준) 주문일로부터 3일이내

배송방법 두란노몰 배송
해외배송 가능

수량 닫기 버튼 16,200
총 수량 1 총 할인 1800 총 금액 16,200
브랜드 동연화살표
저자 최영근  화살표
출간일 2019-04-22
ISBN 9788964474938
쪽수 424
크기 152*224

상세정보


목차


프롤로그
제1장 교회의 시작과 발전
제2장 그리스-로마세계의 도전과 기독교의 대응
제3장 고대교회 이단과 신앙의 표준 확립
제4장 로마제국의 기독교 공인과 기독교 로마제국의 성립
제5장 그리스도론 논쟁과 고대 에큐메니칼 공의회
제6장 서로마제국의 멸망과 중세 유럽의 형성
제7장 중세 기독교의 발전
제8장 중세의 절정기
찾아보기


추천의 글



최영근 소개

장로회신학대학교 신학과(Th.B.)와 신학대학원(M.Div.)을 졸업하고, 연세대학교 연합신학대학원(Th.M.)에서 교회사를 공부하였다. 이후 미국 Emory University(Th.M.)에서 근대교회사와 미국교회사를 공부하였고, 캘리포니아 버클리에 위치한 Graduate Theological Union(Ph.D.)에서 일제강점기 기독교와 민족주의 관계에 관한 연구로 박사학위를 받았다. 현재 한남대학교 기독교학과 교수로서 교회사를 가르치고 있으며, 한남대학교 인돈학술원장과 기독교문화연구소장을 맡고 있다. 미국장로교(PCUSA) 한국선교회 법인이사로 섬기고 있으며, 한국기독교대학교목회 편집위원장과 한국교회사학회 편집부위원장으로 섬기고 있다.
주요 논문으로는 “미국 남장로회 선교사 김기수(Keith R. Crim)의 한국 선교”, “1920년대 일제강점기 한국사회에서 사회주의와 기독교 관계에 관한 연구”, “근대 한국에서 기독교와 민족주의 관계 연구”, “미국 남장로교 선교사 존 페어맨 프레스톤의 전남지역 선교에 관한 연구”, “미국 남장로교 선교사 인돈의 교육선교” 외 다수가 있다.
지은 책으로는 『교회와 역사: 초대부터 중세 절정기까지』가 있고, 공저로 『미국 남장로교 선교사 열전』, 『현대인과 성서』 등이 있다. 역서로는 『스콜라신학 선집』(공역)이 있다.


최영근 최근작

전체선택 장바구니

더보기 펼쳐보기

배송안내

두란노몰 배송 두란노몰에서 재고를 보유하고 있는 도서, 음반, 세미나 테이프와 일부 교회용품입니다.
두란노몰에서 지정한 택배회사를 통해 고객님께 배송됩니다.
배송료는 1만원 미만일 경우 2,500원, 1만원 이상일 경우 무료배송입니다.
배송에 대한 불편 사항이 발생할 경우 전화바랍니다. (02-2078-5776~7)
거래처배송 장바구니에 거래처 배송상품으로 분류 됩니다.
두란노몰 배송상품과는 별도로 배송 됩니다.
두란노몰과 협력하는 거래처에서 직접 배송해드리며, 거래처 또는 고객이 배송비를 부담합니다.
(거래처별로 배송비가 상이하니 상품 상세정보를 꼭 확인해주세요.)
상품명 앞에 [착불]로 표기되어 있는 제품은 주문금액과 관계없이 무조건 배송비를 지불하셔야 합니다.
배송에 따른 불편사항이 발생할 경우 거래처와 협력하여 처리해 드리겠습니다.

교환/반품안내

교환/반품 신청 기간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상품 수령 후 7일 이내에 신청 가능합니다.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상품 수령 후 3개월 이내,
또는 그 사실을 알게된 날로부터 30일 이내에 신청 가능합니다.
교환/반품 배송비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해당 상품의 회수 비용은 무료이나,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왕복배송비는 고객님 부담입니다.
제품 검수과정에서 사유가 일치하지 않을 경우, 거부 또는 반품으로 진행될 수 있으며
이로 인해 발생되는 추가 배송비는 고객님 부담입니다.
유료로 반송할 경우 발송요금과 다르며 지역에 따라 차이가 날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 불가 사유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배송완료일로부터 7일이 경과한 경우 불가합니다.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배송완료일로부터 3개월이 경과한 경우 불가합니다.
고객님의 부주의로 인한 훼손 및 상품가치상실 등의 경우 불가합니다.
상품에 따라 교환/반품이 안 될 수 있으니 해당 상품의 상세정보를 참고해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