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교사 루까스의 여정 : 임낙길 목사 간증집
할인 도서정가제 소득공제 해외배송불가

선교사 루까스의 여정 : 임낙길 목사 간증집

정가 15,000
판매가 13,500(10% 할인)
포인트적립 750

배송정보 배송비 2,500원 (17,000원 이상 무료)

출고예정일

(평일 기준) 주문일로부터 2일이내

배송방법 두란노몰 배송
해외배송 불가능

수량 닫기 버튼 13,500
총 수량 1 총 할인 1500 총 금액 13,500
브랜드 동연화살표
저자 임낙길  화살표
출간일 2023-02-28
ISBN 9788964478394
쪽수 224
크기 148 * 210

상세정보



책속에서


내 기억으로 초등학교를 다닐 때, 어느 날은 악몽을 꾸었다. 절간에 있는 여러 가지 형상의 괴물들이 방안에 빙 둘러앉아 있었다. 그리고 무지개색 저고리를 입은 여자의 모습을 한 괴물이 나의 목을 짓누르며 곧장 죽이려 달려들었다. 소위 가위눌림이었다. 그 꿈속에서 내 힘으로 이 괴물을 물리칠 수가 없었다. 그런데 어느 하얀 수염을 가진 할아버지가 나타나 그 괴물을 쫓아내 버렸다. 눈을 떠보니 나는 식은 땀을 흘리고 맥이 다 풀어진 상태였다. 그 순간 엄마는 호롱불을 켜고 성경을 읽고 있었다. 내가 악몽에 시달리는 것을 보고 “우리들의 싸울 것은 육체 아니요”라는 축귀 찬송을 반복해 부르고 항상 잔병에 시달리는 병약한 나를 위해 간절히 기도하고 계셨다는 것이다. 그 이후 우리 가족은 별 탈 없이 건강한 삶을 살았다. 그런데 신기한 것은 우리 집을 떠나 다른 집으로 이사한 그 가정도 새로 이사한 집에서는 모두 건강하게 잘 살았다는 것이다. 나는 이때부터 우리의 삶의 현장에는 이러한 영적 전쟁이 일어나고 있다는 것을 몸으로 알게 되고 익숙해지는 훈련을 받은 것이라고 느끼게 되었다.
1부_ “청소년 시기” 중에서 



난생처음으로 어부들을 만났다. 고기를 만선하여 돌아올 수 있는 적절한 시간이 있다. 새벽이고 밤늦게나 언제든지 고기잡이를 나간다. 뒷동산에 올라가 바다를 향하여 만선의 기대를 품고 수많은 나룻배가 줄을 지어 통통통 소리 내며 출항하는 광경을 바라보면 살아있는 삶의 현장을 느낀다. 배 안에 가득히 고기를 잡는 날에는 웃음이 가득하다. 기대한 만큼 잡지 못해도 실망하지 않는다. 그들에게는 내일이 있기 때문이다.
1부_ “모든 일이 당연한 것이 아닌 은혜였소” 중에서 



현지인을 만날 때마다 나의 어린 시절, 가난해서 배가 고프던 시절이 오버랩된다. 한국의 대선배 목회자들은 가난해도 세속 직업을 가지지 않고 금식하며 살았다. 교인들이 주는 사랑의 성미를 받아 식량으로 사용하였다. 목회자는 양들의 사랑을 먹고 사는 것이다. 말씀과 기도에만 전념해야 한다. 나머지 삶은 직제자들이 책임을 져야 한다. 목회자의 자세와 철학이 중요하다. 현실과 타협하지 말고 성서적 복음적으로 살아야 한다. 받아들이기 쉽지 않은 교훈이다. 그러나 우리는 원론적인 것을 전달해야 한다. 선교지에서 일어난
1부_ “선교사 사역” 중에서 



고교 시절 독실한 친구가 있었다. 꿈속에서 친구와 같이 하얀 세 마포를 입고 너울너울 춤을 추면서 아래에서 위로 올라가고 있었다. 위에서 아래로 수많은 사람이 아우성을 치면서 파도처럼 내려오고 있었다. 넓은 길에서 음침한 얼굴과 몸짓을 하면서 지옥에서 울부짖는 것처럼 몸서리치는 어둠이 우리에게 엄습할 때 친구와 나는 그들의 물결을 거슬러 올라가고 있었다. ‘좁은 문으로 들어가라. 좁고 협착하여 가는 사람 적으나 가시밭길, 험한 길이나 이 길만이 생명의 길이다. 너는 나와 함께 이 길을 갈 수 있다’는 음성을 들었다. 나이는 어리지만 좀 특별한 인생의 길을 갈 것이라는 생각이 들었다.
2부_ “소명” 중에서 








목차


1부_모든 일이 당연한 것이 아닌 은혜였소 – 연대기별 간증 이야기
청소년 시기
외조모 | 어머니 | 아버지 | 아우의 화상 | 신비한 체험을 한 우리 집 | 가난에 찌든 십 대 시절 | 함라초등학교 | 함열중학교 | 이리고등학교
대학 생활과 청년기
일본 여학생과 펜팔 친구가 되다(Pen Pal with Japanese High School Girl) | 대구 한남신학교 | 한국신학대학
| Army(Military for 3 Years)
결혼과 목회 사역
결혼 | 어느 장로님의 충격적인 죽음 | 한국에서 목회 18년 | 칠석교회 | 성동교회 | 동련교회 | 삼성교회 | 대전大
田 | 소망교회 개척 | 한국방송통신대학
선교사 사역
소망교회 분열과 40일 금식 기도(40 Days and Nights Fasting and Prayer) | 선교지 코스타리카(Costa Rica Mission) | Carne Asada(소고기 요리) | Instituto de Lengua Espanola(Spanish Language Institute) | 루까스와 파멜라(Lucas and Pamela) | 선교지 변경 | Paul Mission(바울선교회) | 공원 전도(Zona Roja), 거리 가족 전도 | 알코올 중독자 갱생원 설교 | 인디언 선교 | 제임스 하이매 박사 | 대법원장과 성경공부 | 야간 신학교 | 코스타리카 성서교회협회(AIBC: Asociacion de Iglesias Biblicas Costarricenses) | 양복 주머니에 동전 헌금 | 목회자 훈련 세미나 | 니카라과 목회자 세미나 | 선교지에서 일어난 이모저모 | 아파트 이웃이 도둑 | 리오 나랑호교회와 수련원 봉사 시도 | 의식 불명의 혼수상태 | 우빨라(Upala) 교회 목회 | 도둑을 물리친 아내의 기도 | 부활절 연합 집회 | 문화 충격의 사례 | 휠체어 선물
미국에서 시민권자가 되다
Blanton Peale Graduate Institute | 뉴욕에서 워싱턴으로 이사 | 미국 시민권자가 되다
미국 이민 교회 목회
목사 가운 | 참전용사 초청 잔치 | 유학생을 위한 영어 성경공부반 | 엉덩이 혹 수술 | 도둑 | 방용남 안수집사 안수식 | 송별 예배 | 임시 목사(Interim Pastor) | 요양원 사역
은퇴 후 생활과 협동 목회
아들 임삼열 목사(Pastor Samuel Lim) | 기적이 나타났다: God Gave Us an American Church Temple for Free! | 마지막 기도(Last Prayer in My Life)



2부_카이로스 사건들
소명
15세에 물세례와 성령세례 | 94선교전주대회를 통하여 선교사 출발
이사할 것을 미리 알려주신 하나님
미국인 선교사들이 예언을 하였다(American Missionaries prophesied) | 막내가 변호사가 된 이야기 | 임낙생 장로 | 아버지와 마지막 인사 | From Valdosta to Senior Apt: Come Out of Valdosta to the Great, Big House! | From Here to Heaven?(여기에서 천국으로?)

맺음말
부록_세계 선교 여행기
필리핀 | 터키 | 영국 | 쿠바 | 멕시코 | 파나마 | 브라질


추천의 글



임낙길 소개

이리고등학교 졸업
한국신학대학 졸업
한국방송통신대학 졸업
한신대학교 신학대학원 졸업
Blanton Peale Graduate Institute (New York)
Washington Baptist University 2010(D. Min.)

광주 칠석교회, 익산 성동교회, 익산 동련교회, 군산 삼성교회, 대전 소망교회에서 목회했다.
필리핀 바울선교사훈련원을 거쳐 바울선교회 코스타리카 주재 선교사 및 한국기독교장로회 총회 파송 선교사로 사역했다. 미국장로교 대서양 한미노회 소속 목사로 발도스타 제일장로교회를 시무했으며, 미국장로교 대서양 한미노회 은퇴목사, 한국기독교 장로회 대전노회 은퇴목사 그리고 미국 엘림선교교회 원로목사로서 현재 하나님의꿈선교회GDM(God’s Dream Mission) 회장으로 봉사하고 있다.


임낙길 최근작

전체선택 장바구니

더보기 펼쳐보기

배송안내

두란노몰 배송 두란노몰에서 재고를 보유하고 있는 도서, 음반, 세미나 테이프와 일부 교회용품입니다.
두란노몰에서 지정한 택배회사를 통해 고객님께 배송됩니다.
배송료는 17,000원 미만일 경우 2,500원, 17,000원 이상일 경우 무료배송입니다.
배송에 대한 불편사항이 발생할 경우 전화바랍니다. (02-2078-3300)
거래처배송 장바구니에 거래처 배송상품으로 분류 됩니다.
두란노몰 배송상품과는 별도로 배송 됩니다.
두란노몰과 협력하는 거래처에서 직접 배송해드리며, 거래처 또는 고객이 배송비를 부담합니다.
(거래처별로 배송비가 상이하니 상품 상세정보를 꼭 확인해주세요.)
상품명 앞에 [착불]로 표기되어 있는 제품은 주문금액과 관계없이 무조건 배송비를 지불하셔야 합니다.
배송에 따른 불편사항이 발생할 경우 거래처와 협력하여 처리해 드리겠습니다.

교환/반품안내

교환/반품 신청 기간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상품 수령 후 7일 이내에 신청 가능합니다.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상품 수령 후 3개월 이내에 신청 가능합니다.
교환/반품 배송비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해당 상품의 회수 비용은 무료이나,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왕복배송비는 고객님 부담입니다.
제품 검수과정에서 사유가 일치하지 않을 경우, 거부 또는 반품으로 진행될 수 있으며
이로 인해 발생되는 추가 배송비는 고객님 부담입니다.
유료로 반송할 경우 발송요금과 다르며 지역에 따라 차이가 날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 불가 사유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배송완료일로부터 7일이 경과한 경우 불가합니다.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배송완료일로부터 3개월이 경과한 경우 불가합니다.
고객님의 부주의로 인한 훼손 및 상품가치상실 등의 경우 불가합니다.
상품에 따라 교환/반품이 안 될 수 있으니 해당 상품의 상세정보를 참고해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