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기구독신청
바이블칼리지
단체구매성경 추천 기획전
예꿈
두란노 기프트 카드
공과
도서정가제 소득공제 해외배송가능

우리 사랑할까요?

저자 : 박수웅  | 두란노 | 2004-05-04 출간

별점 5개    이 책의 리뷰 [10] 리뷰쓰기 문의하기

정가 10,000원
판매가 9,000원 (10% 할인)
적립금 500원 (5%) 적립

배송료 무료배송
배송방법 두란노몰 배송

출고예정일

1일이내 준비가능 (토,일,공휴일제외, 입금일기준)

해외배송 가능
수량
총 수량: 1 총 상품 금액 9,000

도서정보

ISBN 9788953104020
쪽수 236
크기 153*211(신국판변형)

이 책이 속한 분야


청년 여러분, 사랑하세요~
그리고 결혼하세요~,
배우자와의 만남은 주님과의 만남 다음으로 중요한 일입니다.



데이트, 성, 상처, 결혼 등 사랑을 꿈꾸는 청년들이 알아야 할 모든 것!!

크리스천 남과 여. 당연히 하나님이 축복하시는 사랑과 결혼을 꿈꾼다.

그러나 꿈을 꾸는 것과 실현하는 것은 서로 다른 문제다.

내 짝을 어디서 어떻게 만날 수 있는지, 좋아하는 그녀(그)에게 어떻게 다가가야 하는지, 결혼 전 교제에서 성은 어디까지 허용되어야 하는지, 사랑하는 사람에게조차 말 못할 과거의 기억에서 어떻게 해방될 수 있는지, 도대체 결혼이 무엇인지, 이 골치 아픈 모든 과정을 거쳐서라도 꼭 해볼 만한 가치가 있는 건지… 그 모든 질문에 대해 가장 성경적인 해답, 가려운 데를 긁어주듯 가장 속 시원한 대답이 무엇인지 궁금하지 않은가? 이 책이 그것을 제시하고 있다. 데이트, 성, 상처, 결혼 등 사랑을 꿈꾸는 청년들이 알아야 할 모든 것!! 크리스천 남과 여. 당연히 하나님이 축복하시는 사랑과 결혼을 꿈꾼다. 그러나 꿈을 꾸는 것과 실현하는 것은 서로 다른 문제다.

그림을 클릭하시면 큰 그림을 보실 수 있습니다.

















[ 특 징 ]

1. 데이트, 성, 상처, 결혼 등 미혼자라면 한 번쯤 가져봤을 생각과 의문들에 대한 성경적 해답을 의학적 전문 지식과 함께 잘 설명하고 있다.
2. 미혼 남녀의 교제에서 발생하는 성 문제와 관련 지식을 다소 노골적일 정도로 자세하게, 재미있게, 깊이 있게 설명하고 있다. (저자가 의사이자 가정사역 전문가라서 가능)

[ 독자 포인트 ]

1. 20-30대 미혼자
2. 사랑과 결혼의 참 의미를 몰라서, 결혼 생활의 충만감을 누리지 못하는 기혼자
3. 기타 가정 사역자, 자녀들에게 권해 줄 사랑에 대한 올바른 안내서를 찾는 부모님들



■ 책 속으로

나는 집회를 다닐 때마다 강단에 서서 이런 말을 합니다.
“여러분, 나는 특별히 여자를 좋아합니다. 나는 여자가 참 좋아요.”
그러면 회중이 청년일 경우는 “와~” 하고 좋아하고, 장년일 경우는 멀뚱멀뚱 쳐다봅니다. ‘아니, 어떻게 강단에서 저런 말을 할까?’ 하는 눈빛입니다. 이런 다양한 반응 앞에 나는 웃으며 말합니다.
“내가 여자를 좋아하는 것도 은혭니다. 남자를 좋아했어 봐요. 어떻게 될 뻔 했어요?” 나의 이 한마디에 모두들 웃음을 터트립니다. 비록 우스갯소리지만, 우리가 이성을 좋아하는 것이, 이성에 관심이 가는 자연스런 현상이 얼마나 큰 축복인지를 모르고 사는 것 같아 던진 말입니다.

이성교제의 부정적인 측면이 부각되면서 교회 안에서는 자신이 건강한 남자, 건강한 여자라는 사실을 숨기며 살아갈 때가 많습니다. 여자를 좋아하는 남자에게는 ‘플레이보이’라 손가락질하고, 남자를 좋아하는 여자에게는 ‘요부 같다’고 수군거립니다. 그런 형제나 자매가 가진 건강한 모습을 긍정적으로 바라보며 이성교제의 아름다운 방향을 지도해 줄 생각은 하지 않은 채 조신하지 못하다는 측면만을 내세워 손가락질하기에 바쁩니다.
심지어 교회 공동체는 하나님께 예배드리는 곳이라며, 교회 내 교제를 허용하지 않는 교회도 아직 많습니다. 파릇파릇한 젊은이들은 그런 분위기에 적응하느라 교회만 오면 점잖은 중년이 되어 버립니다. 이성교제에 어느 정도 열려 있다는 가정에서조차 한 교회 안에서는 절대 교제 상대를 찾지 말라고 당부합니다. 결혼이 확정되지 않은 이상, 모든 데이트는 헤어질 빌미가 있는 까닭에 서로 사귀고 좋아하고 헤어지는 모든 과정이 공동체에 덕이 안 될 뿐더러, 결국 자신에게 해로 작용한다고 생각하기 때문입니다.

이것은 어른들이 아름다운 이성교제의 방향을 제대로 제시해 주지 못한 데서 오는 결과입니다. 크리스천들 간의 이성교제를 때에 맞게 지도하고 기도해 주는 것이야말로 부모의 책임인데 일단 무조건 윽박지르고 봅니다.
“얌전히 있다가 좋은 사람 만나 시집이나 가라.”
요즘 세상에 얌전히 있다가 좋은 사람 만나 시집갈 수 있습니까? 벌써 다 놓치고 맙니다. 신실한 형제들 혹은 자매들은 일찌감치 자기 짝 만나서 결혼하고 맙니다. 얌전히 있다 보면 어느덧 서른이고, 마흔입니다. 우리 청년들은 이제 적극적으로 배우고 수용해야 합니다. 어떻게 이성에게 접근해야 하는지, 한 공동체에서 만나 사귀는 것이 얼마나 큰 축복인지, 데이트는 어떻게 해야 하는지, 배우자상은 어떻게 정립하는 것인지, 가정을 이루는 것이 무엇인지, 남자로 살아가는 것이, 한 여자로 살아가는 것이 무엇을 의미하는지….

우리 인생의 가장 큰 축복 가운데 하나는 배우자를 만나는 축복입니다. 배우자를 만나 어떤 가정을 이루느냐에 따라 인생이 아름다워지기도, 추해지기도 하기 때문입니다. 따라서 우리는 적극적으로 가정을 설계해야 하고, 그 설계의 첫 작업인 이성과의 만남을 매우 가치 있게 보아야 합니다. 교회 어른들 역시 이를 위한 세밀한 기도와 지도를 해 줄 수 있어야 합니다. 청년 여러분, 이성과의 만남이야말로 축복된 인생으로 가는 통로임을 잊지 마십시오.


추천합니다
여는 글- 청년들과의 만남, 집회만으로 그칠 수 없었습니다

1부 데이트… 만남, 그 설렘이란 Date
- 이성을 알아야 인생을 안다
- 이제 정말 ‘내 짝’을 만나고 싶다
- 사랑할까요, 결혼할까요?

2부 성… 열정적 사랑의 열기 Sex
- 아아, 아름다운 성
- 사랑하면 만지고 싶다
- 빼앗긴 성, 무너진 성

3부 상처… 사랑에 폐인 되다 pain
- 사랑이 너무해
- 아, 과거가 괴로워

4부 결혼…생명을 잉태하는 겨울처럼 Marriage
- 왜 결혼해야 하는가
- 행복한 결혼생활을 위한 5계명

닫는 글- ‘멋진 형제’가 ‘현숙한 자매를’를 만납니다


상처받은 젊은 영혼들을 치유하는 책
나는 KOSTA에서 그가 젊은 영혼들의 상처를 붙들고 밤을 지새우는 모습을 자주 보았습니다. 또 그와 상담을 끝내고 일어서는 젊은 영혼들의 얼굴에 번지는 희망을 목격했습니다. 그는 단순한 상담 이론가가 아니라 상담 실천가입니다. 동시에 젊은이들에게 비전을 던지는 비저너리 스피커입니다.
이동원 | 지구촌 교회 담임목사 |

데이트와 성에 대한 신앙적이고도 구체적인 안내서
나는 사랑과 성에 대해 박장로님보다 더 구체적이고도 신앙적으로 글을 쓰실 수 있는 분은 쉽게 만날 수 없다고 생각한다. 데이트와 성, 결혼에 대한 구체적이고 신앙적인 가이드 라인이 필요한 청년들과 그 같은 가이드라인을 청년들과 자녀들에게 제시해야할 모든 부모와 지도자들에게 필독을 원한다. 아니 강권한다.
김동호목사 | 높은 뜻 숭의 교회|

여러분, 사랑하세요
시인 롱펠로우는 "바다에는 진주가 있고 하늘에는 별이 있다 그리고 내마음, 내 마음에는 사랑이 있다"고 말했습니다. 성경은 하나님을 사랑이라고 말씀하십니다. 사랑의 하나님은 우리의 마음에 사랑이라는 가장 아름다운 선물을 주셨습니다. 청년 여러분, 이 책을 통해 부디 참된 사랑의 가치를 찾으시기 바랍니다.
손경구 | |

박수웅 장로님은 좋은 내용을 지닌 좋은 전달자다
젊은이들이 그렇게도 목말라하는 이성교제에 대한 부분을 얼을 빼놓을 정도로 재미있게, 폭넓게 소개하고 설명하는 전달의 천재다. 가장 좋은 전달의 도구는 '사랑'이라고 했던가! 박수웅 장로님은 젊은이들을 사랑할 뿐만 아니라 스스로 젊은이라고 자처한다. 여기서 그만의 전달력이 나온다고 생각한다. 실제로 그와 젊은이들은 가슴과 가슴으로 통하고 있다.
전병욱 | 삼일교회 목사 |

이 상품과 관련 셋트

전체선택 장바구니담기

박수웅 소개


인생의 제 2막을 준비하는 영원한 청년이다. 1944년 전주에서 출생하여 전주고, 전남대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연세대 세브란스 병원에서 인턴을 한 뒤 군의관 복무 이후 도미했다. 뉴욕 Albert Einstein College of Medicine 마취과 수련의 과정을 수료하고, 디트로이트 Henry Ford Hospotal 마취과 Staff를 거쳐 1981년 3월 캘리포니아 Huntington Beach Hospital 마취과 의사로 개업, 지금에 이르고 있다. JAMA(Jesus Awakening Movement for All Nations, 전 세계 예수 대각성 운동) International Director, KOSTA(Korean Student Abroad) 강사, CCC 미주 지역 순회 강사로 사역하고 있다. 철저한 자기 관리와 영성 훈련으로 그는 일 년에 6개월 이상 전 세계를 돌며 부흥집회를 인도하며 가정생활세미나, 내적치유세미나 등으로 평신도와 청년들을 일깨우고 잇다. `JAMA 30`, 전세계 한민족 네트워크 등의 비전을 성취하기 위해 그의 발걸음은 하루 해를 재촉한다. 60을 바라보는 나이에도 청년의 근력이 부럽지 않은 이유는 바로 그 때문이다.


박수웅 최근작

전체선택 장바구니담기

두란노몰 배송상품 두란노몰에서 재고를 보유하고 있는 도서,음반,세미나 테이프와 일부 교회용품입니다.
두란노몰에서 지정한 택배회사를 통해 고객님께 배송됩니다.
배송료는 3만원 미만일 경우 2,000원, 3만원 이상일 경우 무료배송입니다.
배송에 대한 불편 사항이 발생할 경우 전화바랍니다.(02-2078-5776~7)
거래처배송상품 장바구니에 거래처 배송상품으로 분류 됩니다.
두란노몰 배송상품과는 별도로 배송 됩니다.
두란노몰과 협력하는 거래처에서 직접 배송해드리며, 거래처 또는 고객이 배송비를 부담합니다.
(거래처별로 배송비가 상이하니 상품 상세정보를 꼭 확인해주세요.)
상품명 앞에 [착불]로 표기되어 있는 제품은 주문금액과 관계없이 무조건 배송비를 지불하셔야 합니다.
배송에 따른 불편사항이 발생할 경우 거래처와 협력하여 처리해 드리겠습니다.
교환/반품/환불 고객님의 부주의로 인한 훼손 및 상품가치상실 등의 경우 교환, 환불이 불가능합니다.
유료로 반송할 경우 발송요금과 다르며 지역에 따라 차이가 날 수 있습니다.
상품에 따라 교환, 반품이 안 되는 상품이 있을 수 있으니 해당하는 상품의 상세정보를 참고해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