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인 도서정가제 소득공제 해외배송가능 new

더 바이블 플러스: 신약. 2 (The Bible+) - 사도행전~요한계시록

정가 16,000
판매가 14,400(10% 할인)
포인트적립 800

배송정보 배송비 무료배송

출고예정일

(평일 기준) 주문일로부터 1일이내

배송방법 두란노몰 배송
해외배송 가능

수량 닫기 버튼 14,400
총 수량 1 총 할인 1600 총 금액 14,400
브랜드 두란노화살표
저자 화살표
출간일 2021-11-24
ISBN 9788953141032
쪽수 0
크기 0

상세정보




인생에 꼭 한 번은 읽어야 할

최고의 베스트셀러 성경!

이제 예술 작품과 함께 소설처럼 읽으실 수 있습니다.

 

The Bible+는 성경을 새로운 관점으로 바라볼 수 있도록 도와주는 신선한 기획물입니다. 성경은 기독교 신자들만이 아니라 누구든 읽어야 하는 세계적인 베스트셀러이기도 합니다. 성경은 역사적으로 수많은 문화를 창출한 책이며 특히 문학적 상상력의 근원이 되어 왔습니다. 그럼에도 그 방대한 양과 특정 종교의 경전이라는 선입견 때문에 성경읽기를 꺼려하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The Bible+는 성경읽기의 어려움과 거부감을 덜어주고자 각 절 구분을 없애 마치 소설을 읽는것처럼 구성하였습니다. 사실 원래 성경에는 장절 구분이 없었고 후에 편리함을 위해 덧붙여진 것이므로이러한 시도가 비판 받을 일은 전혀 없습니다. 도리어 절을 구분함으로써 전체 문맥의 흐름에 따라 읽기를방해하던 것으로부터 탈피하여 매우 중요한 유익을 얻을 수 있습니다. 훌륭한 예술 작품들을 함께 수록함으로써성경을 예술적인 상상력과 함께 읽을 수 있게 한 것 또한 신선한 시도입니다. 후에 누군가 각 장별로함께 들을 수 있는 음악도 소개하게 되는 날을 기대해 봅니다. 성경은 오감을 통해 읽을 수 있는 매우다이내믹한 책이기 때문입니다.

《The Bible+》를 통해 성경을 하나님이 보내신 사랑의 편지로, 떨리는 사랑의 마음으로 읽는 사람들이 많아지기를 소망합니다.

- 이재훈 목사(온누리교회 담임)추천사 중에서

 

 

**《The Bible+》구성 *


1. 누구나 부담 없이 성경을 읽을 수 있도록 쉬운 《우리말성경》을 본문으로 했다.

2. 소설처럼 읽을 수 있도록 절을 빼고 구성했다.

3. 각 권 말미에 말씀과 어우러진 예술 작품을 수록해 품위와 깊이를 더했다.

4. 각 권당 각기 다른 기법의 예술 작품을 수록했다.

5. 신약 2권, 구약4권으로 구성하여, 순차적으로 출간할 예정이다.

6. 책에 수록된 예술 작품을 두란노몰 등을 통해 액자로 구매할 수 있다. 



목차



추천의 글



더보기 펼쳐보기

배송안내

두란노몰 배송 두란노몰에서 재고를 보유하고 있는 도서, 음반, 세미나 테이프와 일부 교회용품입니다.
두란노몰에서 지정한 택배회사를 통해 고객님께 배송됩니다.
배송료는 1만원 미만일 경우 2,500원, 1만원 이상일 경우 무료배송입니다.
배송에 대한 불편 사항이 발생할 경우 전화바랍니다. (02-2078-5776~7)
거래처배송 장바구니에 거래처 배송상품으로 분류 됩니다.
두란노몰 배송상품과는 별도로 배송 됩니다.
두란노몰과 협력하는 거래처에서 직접 배송해드리며, 거래처 또는 고객이 배송비를 부담합니다.
(거래처별로 배송비가 상이하니 상품 상세정보를 꼭 확인해주세요.)
상품명 앞에 [착불]로 표기되어 있는 제품은 주문금액과 관계없이 무조건 배송비를 지불하셔야 합니다.
배송에 따른 불편사항이 발생할 경우 거래처와 협력하여 처리해 드리겠습니다.

교환/반품안내

교환/반품 신청 기간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상품 수령 후 7일 이내에 신청 가능합니다.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상품 수령 후 3개월 이내,
또는 그 사실을 알게된 날로부터 30일 이내에 신청 가능합니다.
교환/반품 배송비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해당 상품의 회수 비용은 무료이나,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왕복배송비는 고객님 부담입니다.
제품 검수과정에서 사유가 일치하지 않을 경우, 거부 또는 반품으로 진행될 수 있으며
이로 인해 발생되는 추가 배송비는 고객님 부담입니다.
유료로 반송할 경우 발송요금과 다르며 지역에 따라 차이가 날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 불가 사유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배송완료일로부터 7일이 경과한 경우 불가합니다.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배송완료일로부터 3개월이 경과한 경우 불가합니다.
고객님의 부주의로 인한 훼손 및 상품가치상실 등의 경우 불가합니다.
상품에 따라 교환/반품이 안 될 수 있으니 해당 상품의 상세정보를 참고해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