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연휴
여름성경학교공과
정기구독신청
단체구매성경 추천 기획전
바이블칼리지
도서정가제 소득공제 해외배송가능

독서꽝에서 독서광으로

저자 : 김도인  | 목양 | 2020-07-25 출간

별점 5개    이 책의 리뷰 [0] 리뷰쓰기 문의하기

정가 15,000원
판매가 13,500원 (10% 할인)
적립금 750원 (5%) 적립

배송료 무료배송
배송방법 두란노몰 배송

출고예정일

2일이내 준비가능 (토,일,공휴일제외, 입금일기준)

해외배송 가능
수량
총 수량: 1 총 상품 금액 13,500

도서정보

ISBN 9791186018866
쪽수 316
크기 145*210

이 책이 속한 분야




“본질로 돌아가라”


‘아드 폰테스(Ad Fontes)’란 라틴어가 있다.
“기본으로 돌아가라” 혹은 “근원으로 돌아가라”라는 뜻이다.
배움에 대한 본질은 스크린이 아니라 독서에서 찾아야 한다.
‘책 속에 답이 있다’라는 말이 있다. 책은 답을 하나씩 갖고 있다.
그러기 위해 그리스도인은 독서가 삶의 일부분이어야 한다.
그리스도인은 두 가지의 ‘아드 폰테스’로 돌아가야 한다.
첫째, 그리스도인은 성경 읽기로 돌아가야 한다.
둘째, 책 읽기로 돌아가야 한다.


리더들은 그들만의 특징이 있다. 세상에서 리더라고 불리는 사람들에게는 공통점이 있다.
첫째, 늘 깨어 있다.
둘째, 늘 독서를 한다.
셋째, 다른 사람들에게 갈 길을 인도해준다.
세상의 리더들이 위와 같이 살아간다면 그리스도인들은 그 이상을 살아야 한다. 그리스도인들은 세상의 영적 리더들이기 때문이다.


이 책은 10년간 5,000여 권을 읽은 저자의 외침이다.
윈스천 처칠은 다음과 같이 말한다.
“책은 문명을 승리로 전진시키는 수단”
또한 빌게이츠는
“독서 습관은 100억 원보다 더 가치있는 유산”
이라고 말한다.


프롤로그
추천의 글


1장. 독서, 교회 회복의 답이다
독서는 자신과의 싸움이다 / 다르되 확 달라야 한다 / 세상과 거꾸로 살아야 한다
행복의 출발점으로 삼아라


2장. 독서가 신앙생활이다
독서를 하지 않는 그리스도인 / 그리스도인이여! 정체성을 분명히 하라
독서는 경쟁력 있는 그리스도인으로 만들어준다 / 독서‘꽝’에서 독서‘광’으로 바꿔라
그리스도인이여! 책으로 세상을 정복하라 / 자기관리로부터 시작된다


3장. 하나님 안에서 미래를 꿈꾸라
책을 읽는 자가 세상을 이긴다 / 독서로 하나님의 일을 준비하라
최상의 ‘지식 꾼’이 최고의 ‘복음 꾼’이다 / 두 날개를 펼쳐라 / 독서, 하나님의 꿈 성취다


4장. 그리스도인, 독서를 할 이유가 분명하다
독서가 힘이 세다 / 하나님이 소중하면 독서를 하며 산다 / 종교개혁은 ‘활자 매체 사건’이 촉발시켰다
독서가 빛나는 인생으로 이끌어준다 / 독서는 ‘지피지기 백전불태(知彼知己 百戰不殆)’하게 해준다
책 속에 길이 있다 / 인문학 독서는 복음의 다리가 되어준다


5장. 책이 당신을 ‘맛있는 사람‘으로 만들어준다
지금 읽고 있는 책이 당신의 미래다 / 독서로 실력을 마천루처럼 쌓아 올려라
행복은 정신을 채움으로부터 온다 / ‘1%’에 ‘100%’를 집중하라 / 독서가 일자리다
독서 태도가 ‘남다름’을 만든다 / 인문고전과 평생 친구로 살아가라


6장. 그리스도인이여! 책으로 세상을 점령하라
독서는 ‘자기 인생’을 살게 해준다 / 임계점이 돌파될 때까지 독서를 해라
작품이 만들어질 때까지 지속적으로 독서를 해라 / 글로벌 인재가 될때까지 독서를 해라
독서는 ‘꼬리 인생’을 ‘머리 인생’으로 만들어준다 / 독서, 세종대왕으로부터 배워라
독서, 대가에게서 배워라


7장. 자기관리가 독서관리다
‘바쁘다’에 ‘NO’라고 말해라 / ‘게으름’을 ‘OUT’시켜라 / ‘그릿(GRIT)’을지녀라
3년에 1,000권 독서, 인생이 바뀐다 / 시간 관리가 미래 관리다 / 책에 대한 남다른 안목을 지녀라


에필로그
부록



이 책을 읽으면 독서를 향한 열망의 불꽃이 타오른다!
저자가 직접 독서의 필요성과 중요성을 절감하며 10년 동안 5,000권을 읽은 내공이 책 속에 꿈틀거리고, 녹여져 있다. 이 책을 통해 영적으로 어두운 시기에 책을 Reading하는 가운데 시대를 Leading할 독서가가 나올 줄 믿어 의심치 않는다.
저자처럼 ‘대충’이 아니라 ‘치열하게’ 자신과 싸우면서 독서를 하여 개인뿐만 아니라 교회 공동체를 개혁하고, 시대를 이끌 인물이 배출되기를 갈망하고 있다.
김영한 목사
Next 세대 Ministry 대표, 품는 교회 담임

『아포슬』, 『리더십 고민이 뭐니?』, 『미쳐야 미친다』, 『안 미쳐서 미친다』 등


하나의 주제를 깊이 연구하는 학자가 있고, 많은 내용을 넓게 펼치는 학자가 있다. 김도인 목사님의 책은 하나의 주제를 넓게 펼쳐서 다방면으로 다양한 이야기들을 독자들에게 알려준다. 독서에 관한 인문학적 책들과 기독교 서적들의 인용구만 살펴봐도 도움이 될 것이다.
내가 많은 책을 보고 좋은 문장들을 발췌하려면 많은 시간이 걸리지만, 이 책은 그런 수고를 덜어준다. 설교에 인용할 많은 문구가 숨어있는 보고와 같은 책이다.
고상섭 목사
그 사랑교회 담임

『회복하는 교회』, 『삶의 변화를 돕는 귀납적 큐티』,
『팀 켈러를 읽는 중입니다』, 『미쳐야 미친다』, 『안 미쳐서 미친다』


삶이 설득력이다. 10년간 5,000권의 책을 읽은 저자의 확 다른 삶이 확실한 설득력이 되어 한국의 목사들을 움직이고 있다.
독서할 때가 가장 행복하다. 남의 것을 여전히 배우고 있지만, 그러면서 내 것이 만들어져가는 것이 보인다. ‘들리는 설교’, ‘소통하는 설교‘, ‘행복한 예배’.... 이게 그 증거들이다. 행복하다. 독서 없이 설교하지 않겠다는 철학 역시, 나의 설교 준비의 원칙이 되었다. 힘들지만 설교 준비가 행복하고 설교하는 것이 행복하다.
『독서‘꽝’에서 독서‘광’으로』를 꼭 읽고 실천하기를 적극적으로 권하고 또 권한다. 이 책은 저자의 확 다른 삶이 확실한 설득력이 되어 이미 많은 사람을 변화시킨 살아 펄떡거리는 힘 넘치는 책이다.
이언구 목사
용문교회 담임
『그리스도인은 소프트아이스크림을 먹는다』


세상에는 ‘읽는 인간’과 ‘안 읽은 인간’으로 나눠진다. ‘읽는 인간’은 성장하지만 ‘안 읽는 인간’은 성장할 수 없다. 읽는다는 것은 단순히 읽는 것으로 그치지 않는다. 읽는 것은 생각하는 것과 연결된다. 읽는 것은 사는 것과 연결된다.
김도인 목사님은 10년 동안 책과 치열한 싸움을 해왔다. 그 과정 속에서 그리스도인들이 왜 책을 읽어야 하는지를 깨닫고 이 책을 집필하게 되었다. 이 책을 읽으면 그리스도인이 왜 독서를 해야 하는지를 깨닫게 된다. 독서를 하지 않는 그리스도인도 자연스럽게 독서를 하게 된다. 당신이 이 책을 읽고 있다는 자체는 이미 축복이다. 이 책이 더 많은 그리스도인에게 읽혀서 그리스도인들 가운데 독서의 광풍이 일어나길 소망해 본다.
이재영 목사
대구아름다운 교회 담임, Decorum 연구소 소장

『말씀이 새로운 시작을 만듭니다』, 『동행의 행복』, 『희망도 습관이다』


『독서‘꽝’에서 독서‘광’으로』는 변하는 인생을 사는 지혜를 알려준다. 변하지 못한 인생은 ‘꽝’이 된다. 아무도 찾지 않는 인생이다. 그러나 변하는 인생은 빛나는 인생이 된다. ‘광’나는 인생이 된다. 저자의 가르침은 단순하다. 독서다. ‘광’이 나는 인생이 되기 위해서는 매일 자신을 독서로 닦는 노력이 필요하다.
이 책을 읽는 모든 분이 빛나는 인생이 되길 바란다. 빛나는 인생이 많아질수록 한국교회와 대한민국은 더욱 밝아질 것이다. 자신의 인생이 ‘꽝’이라고 생각되는 분들에게 적극적으로 추천한다. 빛나지 않은 인생은 없다. 이 책을 읽고 ‘광’나는 인생으로 살아가는 기쁨을 맛보길 바란다.
김현수 목사
행복한나무교회 담임, 〈글과길〉 편집장

『메마른 가지에 꽃이 피듯』


저자는 이 책에서 ‘독서는 신앙생활이다.’라고 말한다. 자기관리가 되어야 독서를 할 수 있기 때문이다. 저자의 말처럼 ‘독서는 신앙생활이다.’ 하나님 앞에서 나를 가꿔가는 것. 하나님께 쓰임 받기 위해 나를 준비하는 것. 이것이 제대로 된 신앙생활이다. 하지만 현실의 나는 독서‘광’이기보다 독서‘꽝’일 때가 많다. 그래서 이 책을 추천한다.
저자 밑에서 그 이야기를 들은 나는 삶이 달라졌다. 책을 피해가던 독서꽝이 책을 필요로 하는 독서광이 되었다. 나를 독서‘꽝’에서 독서‘광’으로 만들어준 저자의 이야기, 이 책을 통해 많은 사람과 나눌 수 있다는 것이 기대된다. 『독서‘꽝’에서 독서‘광’으로』, 나에게는 이론이 아니라 실존이다. 책이 아니라 삶이다. 그 삶을 소개한다.
박명수 목사
사랑의 침례교회 담임
『하나님 대답을 듣고 싶어요』


학부 학생은 과목당 책을 3권 정도 읽는다. 대학원생은 과목당 5~6권의 책을 읽는다. 박사과정에서 논문을 쓰려면 대체로 300~500권 정도의 책을 읽고 참고한다. 500권 정도 전공 책을 읽으면 박사가 될 가능성이 있다.
김도인 목사님이 강조하듯이 3년에 1,000권의 책을 섭렵하면 누구든 박사가 될 가능성이 있는 것이다. 참 즐거운 이야기가 아닌가? 교회에서, 직장에서, 가정에서 책 읽기 운동이 일어나기를 소망해 본다. 이 책은 그런 운동에 좋은 안내서와 촉매제 역할 하기에 충분하다고 생각한다.
박윤성 목사
기쁨의 교회 담임

『수영로교회 소그룹 이야기』, 『히브리서 어떻게 가르칠까』, 『요한계시록, 어떻게 가르칠까』

이 상품과 관련 셋트

관련 정보가 없습니다.

김도인 소개

아트설교연구원 대표이자 주담교회(합동/송파구)담임이다.
매주 월화수목요일 목회자들 대상으로 설교 글쓰기와 설교를 가르치고 있다.
교인들로부터 ‘설교가 들려지지 않는다.’는 볼멘소리를 듣고 지천명 때 독서를 시작해
10년 만에 5,000여 권의 책을 읽었다.
총신대학교 신학대학원에서 신학을, 서강대학교 공공정책 대학원에서 사회복지를 공부했다.
저서는 『설교는 글쓰기다』(CLC), 『설교자와 묵상』(CLC), 『설교를 통해 배운다』(CLC),
『설교는 인문학이다』(두란노), 『이기는 독서』(절판)와 에세이집 『아침에 열기 저녁에 닫기』,
『아침의 숙제가 저녁에는 축제로』, 공저인 『출근길 그 말씀』이 있다.
매주 「크리스찬 투데이」에 설교와 글을 연재하고 있다.
「목회와 신학」, 「월간목회」에 글을 썼다.
「아트설교연구원」회원들과 함께, ‘아트설교 시리즈’ 12권을 출간했다

카페 cafe.naver.com/judam11
블로그 blog.naver.com/kabod
메일 kabod@naver.com


김도인 최근작

전체선택 장바구니담기

두란노몰 배송상품 두란노몰에서 재고를 보유하고 있는 도서,음반,세미나 테이프와 일부 교회용품입니다.
두란노몰에서 지정한 택배회사를 통해 고객님께 배송됩니다.
배송료는 3만원 미만일 경우 2,000원, 3만원 이상일 경우 무료배송입니다.
배송에 대한 불편 사항이 발생할 경우 전화바랍니다.(02-2078-5776~7)
거래처배송상품 장바구니에 거래처 배송상품으로 분류 됩니다.
두란노몰 배송상품과는 별도로 배송 됩니다.
두란노몰과 협력하는 거래처에서 직접 배송해드리며, 거래처 또는 고객이 배송비를 부담합니다.
(거래처별로 배송비가 상이하니 상품 상세정보를 꼭 확인해주세요.)
상품명 앞에 [착불]로 표기되어 있는 제품은 주문금액과 관계없이 무조건 배송비를 지불하셔야 합니다.
배송에 따른 불편사항이 발생할 경우 거래처와 협력하여 처리해 드리겠습니다.
교환/반품/환불 고객님의 부주의로 인한 훼손 및 상품가치상실 등의 경우 교환, 환불이 불가능합니다.
유료로 반송할 경우 발송요금과 다르며 지역에 따라 차이가 날 수 있습니다.
상품에 따라 교환, 반품이 안 되는 상품이 있을 수 있으니 해당하는 상품의 상세정보를 참고해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