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연휴배송안내
정기구독신청
바이블칼리지
단체구매성경 추천 기획전
예꿈
두란노 기프트 카드
도서정가제 소득공제 해외배송가능

모든 것을 살리는 예배를 회복하라

저자 : 최병락  | 요단(본사) | 2019-12-18 출간

별점 5개    이 책의 리뷰 [0] 리뷰쓰기 문의하기

정가 11,000원
판매가 9,900원 (10% 할인)
적립금 550원 (5%) 적립

배송료 무료배송
배송방법 두란노몰 배송

출고예정일

2일이내 준비가능 (토,일,공휴일제외, 입금일기준)

해외배송 가능
수량
총 수량: 1 총 상품 금액 9,900

도서정보

ISBN 9788935017874
쪽수 172
크기 150*211

이 책이 속한 분야



  『모든 것을 살리는 예배를 회복하라』는 저자가 미국에서 귀국하여 시무하게 된 강남중앙침례교회에서 설교했던 “최고의 하나님께 드리는 최선의 예배” 시리즈 설교 8편을 단행본으로 출간한 것이다. 저자는 예배야말로 성도의 기본이며 천국에 가서 영원토록 하나님 앞에서 올려드려야 하는 신앙의 알파와 오메가로 인식한다. 즉 예배가 성도의 삶에서 가장 중요한 부분을 차지한다고 생각한다.
  그래서 저자는 개인을 살리는 예배로부터 시작하여 가정과, 성전의 예배로 논의를 전개한 뒤 삶으로 드리는 예배를 회복하라고 촉구하며 글을 마무리한다. 예배는 우리가 하나님을 찾아가는 것이 아니다. 예배는 하나님이 낮고 낮은 땅 위에 내려오셔서 우리를 찾아오시는 사건이다. 그러므로 예배는 크나큰 하나님의 은혜일 수밖에 없다. 이 책에서는 이러한 예배의 속성을 알기 쉬운 언어로 풀어서 누구나 알아들을 수 있도록 생생히 소개한다.
  자신의 예배를 갱신하고자 하는 모든 성도들과, 이제 갓 예수를 믿어 예배를 어떻게 드려야 하는지 기초부터 배우고자 하는 모든 초신자들에게 이 책은 예배의 교과서와 같은 역할을 해 줄 것이다.


책 속으로


  그렇게 뜨겁게 예배하던 세미한교회를 떠나, 2018년 12월 30일 강남중앙침례교회에 담임목사로 부임했습니다. 부임과 동시에 시작되는 2019년에 함께 붙들고 가야 할 표어가 필요했습니다. 표어를 결정하는데, 조금의 시간도 필요하지 않았습니다. 언제나 시작은 예배이기 때문입니다. (7p)

  생명까지 드리는 예배, 초가집 안에서도 세상을 다 가진 사람처럼 드리는 예배, 그들의 예배에는 하나님을 향한 진심이 가득 담겨 있었습니다. 통역사에게 찬양의 내용이 무엇이냐고 물어보니, 크신 하나님의 은혜를 찬양한다고 했습니다. 저는 그날 그곳에서 이 세상의 어떤 예배보다 더 아름다운 예배를 드렸습니다. (20p)

  하나님께서 아벨의 예물을 받으시기 전에 먼저 받으신 것은 아벨 자신이었습니다. 아벨은 단순히 예물만을 하나님 앞에 드린 것이 아니라, 자기의 삶을 드렸습니다. 하나님은 아벨과 예물을 함께 받으셨습니다. (49p)

  예배는 높고 높은 보좌를 바라보는 시간이 아니고, 그 높고 높은 보좌를 버리고 낮고 낮은 이 예배당까지 내려오신 예수님을 만나는 시간입니다. 예수님은 지금도 이 사마리아 여인처럼 목마름으로 갈길 몰라 방황하지만, 그 마음속에는 하나님께 예배하고 싶어 어쩔 줄 몰라 하는 그 예배자들을 찾아오십니다. (65p)

  하나님이 야곱에게 나타나셔서 야곱의 집을 살리는 해답을 말씀해주십니다. 하나님이 파탄에 이른 야곱의 가정을 살리시기 위해 주신 명령은 바로 ‘예배’를 드리라는 말씀이었습니다. “야곱아 당장 일어나서 벧엘로 올라가서 거기서 나에게 예배를 드려라. 그래야 네 가정이 살아날 수 있다.”고 말씀하신 것입니다. 하나님은 야곱 집안에 문제가 일어난 이유는 하나님을 잃어버렸기 때문이라고 진단하셨습니다. (78p)

  우리가 우리의 집을 닫으면, 하나님의 축복의 문도 닫힙니다. 가정을 살리는 예배, 마가의 집에서 드려졌던 그 예배가 우리 모든 성도님들의 가정에서 회복되어 우리 모든 성도님의 가정이 살아날 수 있기를 축원합니다. (106p)

  저는 교회가 바로 마을마다 세워진 느티나무라고 생각합니다. 우리가 출석하는 교회는 각자의 지역에 세워진 느티나무입니다. 지도를 보니, 제가 시무하는 강남중앙침례교회는 오른발은 논현동, 왼발은 청담동에 내린 경계선에 있더군요. 그리고 언덕에 있습니다. 논현동 언덕에 세워진 강남중앙침례교회가 강남의 아픈 사연들을 다 받아주고, 들어주고, 품어주는 느티나무 같은 교회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리고 부임한 지 얼마 되지 않았지만 강남중앙침례교회를 그런 교회로 만들어가야겠다는 사명감이 불타올랐습니다. (114p)

  웃시야가 죽자 이사야는 ‘드디어’ 성전을 찾아갔습니다. 왕이 없는 궁궐에서 힘없이 나온 이사야는 마침내 언제부터였는지도 모를 긴 시간동안 찾아가지 않았던 성전을 찾아갑니다. 그리고 성전 안으로 들어가는 그 앞에 놀라운 광경이 펼쳐집니다. 그곳에서 높고 높은 보좌에 앉아계시는 하나님을 본 것입니다. (138p)

  다윗이 한 주간 자기 마음대로 살다가 성전에 와서 자신의 장기인 수금을 멋지게 연주했다면 하나님이 과연 그 찬양을 기쁘게 받으셨을까요? 자기가 주중에 멋대로 살아도 성전에 가서 하나님 앞에 바지가 내려가도록 춤추면서 예배를 드리면 하나님이 받으실 것이라고 생각한 사람이었을까요? 그렇지 않습니다. 다윗은 그렇게 이중적으로 살았던 사람이 아닙니다. 하나님이 다윗의 예배를 기뻐 받으신 것은 그의 수금 타는 재주 때문이 아닙니다. (160p)



서문


 성도 간증


 모든 것을 살리는 예배를 회복하라 ①
예배의 본질을 회복하라


 모든 것을 살리는 예배를 회복하라 ②
나를 살리는 예배를 회복하라Ⅰ


모든 것을 살리는 예배를 회복하라 ③
나를 살리는 예배를 회복하라Ⅱ


모든 것을 살리는 예배를 회복하라 ④
가정을 살리는 예배를 회복하라 Ⅰ


모든 것을 살리는 예배를 회복하라 ⑤
가정을 살리는 예배를 회복하라 Ⅱ


모든 것을 살리는 예배를 회복하라 ⑥
성전의 예배를 회복하라 Ⅰ


모든 것을 살리는 예배를 회복하라 ⑦
성전의 예배를 회복하라 Ⅱ


모든 것을 살리는 예배를 회복하라 ⑧
삶으로 드리는 예배를 회복하라




이 상품과 관련 셋트

관련 정보가 없습니다.

최병락 소개

사역은 은혜가 필요하다는 사실을 깨닫는 순간부터 시작된다고 고백하며, 날마다 은혜를 사모하는 강남중앙침례교회 담임목사이다. 삶에서 건져 올린 풍성한 이야기로 풀어낸 깊은 묵상과 적용 중 심의 설교자로 알려져 있다.
저자는 침례신학대학교 기독교교육학과(B.A.)를 거쳐 사우스웨스턴 신학교(M.Div.)를 졸업했으며 동 신학교에서 전도학(Th.M.)과 달라스 신학교에서 성서연구(M.A) 과정을 수학했다. 현재 사우 스웨스턴 신학교에서 목회학 박사(D. Min) 과정을 밟고 있다.
2002년 미국 달라스에 세미한 교회를 개척해 약 16년 동안 아름답게 목회하고(설립목사), 현재 강남중앙침례교회 제 3대 담임목사로 부임했다. 저서로는 『다시, 일어남』, 『부족함』, 『쏟아지는 은혜』(이상 두란노) 『자라가라』(검과흙손) 등이 있다.


최병락 최근작

전체선택 장바구니담기

두란노몰 배송상품 두란노몰에서 재고를 보유하고 있는 도서,음반,세미나 테이프와 일부 교회용품입니다.
두란노몰에서 지정한 택배회사를 통해 고객님께 배송됩니다.
배송료는 3만원 미만일 경우 2,000원, 3만원 이상일 경우 무료배송입니다.
배송에 대한 불편 사항이 발생할 경우 전화바랍니다.(02-2078-5776~7)
거래처배송상품 장바구니에 거래처 배송상품으로 분류 됩니다.
두란노몰 배송상품과는 별도로 배송 됩니다.
두란노몰과 협력하는 거래처에서 직접 배송해드리며, 거래처 또는 고객이 배송비를 부담합니다.
(거래처별로 배송비가 상이하니 상품 상세정보를 꼭 확인해주세요.)
상품명 앞에 [착불]로 표기되어 있는 제품은 주문금액과 관계없이 무조건 배송비를 지불하셔야 합니다.
배송에 따른 불편사항이 발생할 경우 거래처와 협력하여 처리해 드리겠습니다.
교환/반품/환불 고객님의 부주의로 인한 훼손 및 상품가치상실 등의 경우 교환, 환불이 불가능합니다.
유료로 반송할 경우 발송요금과 다르며 지역에 따라 차이가 날 수 있습니다.
상품에 따라 교환, 반품이 안 되는 상품이 있을 수 있으니 해당하는 상품의 상세정보를 참고해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