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상반기 공과 및 가스펠프로젝트
정기구독신청
단체구매성경 추천 기획전
바이블칼리지
품절 도서정가제 소득공제 해외배송가능

대중문화 속 거짓말

저자 : 찰스 콜슨(Charles W.Colson)  역자 : 홍종락  | 홍성사 | 2009-06-11 출간

별점 5개    이 책의 리뷰 [0] 리뷰쓰기 문의하기

정가 12,000원
판매가 10,800원 (10% 할인)
적립금 600원 (5%) 적립

배송료 무료배송
배송방법 두란노몰 배송
해외배송 가능

도서정보

ISBN 9788936502676
쪽수 297
크기 국판(150*210)

이 책이 속한 분야



대중문화의 가면을 벗기다


 


"우리는 하고 싶은 일을 하고 원하는 사람이 될 자유가 있다."


"두 사람이 더 이상 행복하지 않다면 그 결혼 생활은 끝내야 한다."


"하나님께 가는 길은 많다"


 


이 말들을 참일까 거짓일까? 아니면 그 중간일까?


텔레비전, 라디오, 인쇄물, 정치 연설, 교실 등에서 쏟아져 나오는 말들은 표면적으로는 그럴듯한 내용이기에 거리낌 없이 수용된다. 겉으로는 관용, 평화를 수호하는 듯 하지만 실제로는 진리를 위협하는 세계관에 대해 어떻게 이해하며 반응할 것인가? 이 책에서 찰스 콜슨은 현대의 대중문화에 숨은 거짓말들을 벗겨 내고 우리가 현혹되지 않도록 돕는다.


저자 특유의 예리한 관찰과 실제적인 지침들이 있어서 개인뿐 아니라 그룹 연구와 토론에 유용하다.

들어가는 말
이 책의 사용법



1장 인간의 권리
성 중립 선택 - 트랜스젠더 유행


누구를 위해? - 동성애자의 입양 
고통의 정치학 - 줄기세포 연구와 도덕적 이상
유에프오, 외계인, 복제 아기 - 금지가 필요하다
다윈이 시켰어요 - 강간에 대한 한 진화론자의 견해
선천적인가, 후천적인가? - 게이 유전자 논쟁
한계를 모르는 과학 - 부모를 다시 정의하다
동의했으니까 괜찮다? - 어느 식인범 이야기
역사의 증인 - 우간다의 순교자들
감정적 반응 - 감정만으로는 불충분하다
정말 미성년자들에게 해로운 것 - 성과 세계관
사과와 교사와 뱀 - 아이들을 향한 학계의 공격
낙태권 세대 - 신세대의 마음과 생각을 얻기 위한 싸움
그럴듯한 거짓말 - 사랑과 연애에 대한 통속적 견해



2장 결혼과 가족
이혼 재난 - 결혼 비상사태
일과 가정 - 우리는 어떤 것에 우선순위를 두는가?
이름 없는 병 - 여성의 새로운 고통
이상적인 양육 환경 - 새로운 전업 엄마
<섹스 앤 더 시티>에 나타난 가족의 가치? - 뜻밖의 자료에서 발견한 진리
기만적 표현 - 결혼과 시장경제 용어
두 형제에 일곱 신부 - 결혼과 바보 같은 일관성
맞벌이의 함정 - 아이들을 위해 미래를 저당 잡힌 부모
아이들은 국가 소유가 아니다 - 공교육 강요는 이제 그만 
계산이 안된다 - 2 더하기 1은 매우 많다
뉴팔츠의 어리석음 - 법률 무시와 민주주의



3장 사회와 관용
절대주의와 상관없는 절대 가치 - 참된 진리
핫도그 도시 - 정크 문화의 문제점
이미지가 전부다 - 쇼핑몰에서 잃어버린 정체성
이를수록 좋다 - 자녀들에게 시민의 의무 가르치기
토끼처럼 불어나는 - 아이들을 겨냥한 패션의 공격
스물다섯 살 미만 청소년층의 파산 - 청소년, 트윈 세대, 어린이를 향한 마케팅
아픔과 심연 - 절망의 안개
보수주의자 사절 - 포스트모더니즘과 학문의 자유
비활성 회색 덩어리 - 풍요 속의 우울증
컴퓨터는 안을 수가 없어요 - 화상 양육의 문제점
불안한 균형 - 양다리 걸치기
꼴통 사냥꾼 - 위기에 처한 민주주의
이유 있는 규칙 - 세상이 데이트를 다시 생각하다



4장 예술
신화와 현실의 만남 - <반지의 제왕>과 현재의 위기
진실을 향한 열정 - 영상의 힘 1
구원의 능력 - <인생은 아름다워>
감사의 빚 - <라이언 일병 구하기>
영웅들의 종교 - <신의 영웅들>
영원한 놀이터 - 천국의 본질
다빈치 음모 - 사실과 허구의 구별
진짜 예술 - 그라운드 제로를 넘어서는 희망


섹시한 클래식 음악 - 예술을 위해 벗는다?


예수 퇴장 - 공공 영역에서의 하나님
볼까, 보지 말까 - 죄로 가득 찬 영화를 봐야 하는가? 
독서의 위험 - 《디킨스와 사회 질서》


승리의 귀환 - <왕의 귀환>



5장 그리스도인과 문화
꼬리 내린 애버크롬비 - 불매운동의 효과
자동차 영성 - 운전대를 잡은 예수님?
형편없이 초라한 - 부끄러운 기독교 상품
앞뒤가 맞지 않는 - 미인 선발대회 관계자들의 이중성
건국 시조 몰아내기 - 캘리포니아 주에서의 하나님, 그리고 역사 
교회의 큰 과제 - 시장의 그리스도인 
생명을 위한 반란군 - 새로운 성 혁명
선지자적 외침의 올바른 지침 - 재난과 선지자적 목소리
새로운 반체제 문화 - 젊은 복음주의자들이 주는 희망
죽도록 충성하는 - 미얀마 그리스도인들의 곤경
월요일을 사랑하자 - 사업은 소명이다
자비로운 법 - 수단평화법



6장 미디어
죄에 대한 최신 견해 - MTV의 예언자들 
플러그를 뽑으라 - 텔레비전을 어찌할까 
마케팅 도구로 쓰이는 비정상적 생활양식 - 판촉용 사회적 메시지
정절과 창조적인 부류 - 불가능한 목표
미국 문화의 위축 - 영화와 문화 해독력


스타의 힘과 고통 받는 어린이들 - 지명도 이용하기
다 돈 때문이다 - 아이들을 돈줄로만 생각하다니 
현실 또는 그 비슷한 무엇 - 리얼리티 TV와 지루함
농구장에서의 싸움 - 스포츠와 문화의 저속화


빠른 뉴스, 하지만 그 내용이 옳을까? - 뉴스가 우리를 바보로 만드는 이유



7장 문화 속의 영성
오프라주의와 그에 대한 불만 - 깊이 없는 미국의 종교 문화
회개 없는 변화 - 영화 <애널라이즈 디스>의 정신분석과 악


가치 있는 삶 - 행복으로 가는 소비의 길
대단히 미신적인 - 오늘날 미국인의 믿음
감상적인 에큐메니즘 - 모순된 유사종교
모두 잘 지내기만 한다면? - 진리를 팔아 얻은 연합
신앙의 상품화 - 포스트모던 교회
가슴 없는 대학생들 - 미덕 교육

이 상품과 관련 셋트

관련 정보가 없습니다.

찰스 콜슨(Charles W.Colson) 소개

1931년 매사추세츠 주 보스턴에서 태어나 브라운 대학교를 거쳐 조지 워싱턴 대학교에서 법학박사 학위를 받았다. 1969년부터 4년간 리처드 닉슨 대통령에게 신임받는 참모로 일했으며 1974년 7월 워터게이트 사건 관련 혐의로 유죄선고를 받고 연방교도소에 수감되었다가 이듬해 1월에 출감했다.
1973년 8월 회심하여 그리스도인이 되었고, 1976년 교도소선교회Prison Fellowship를 설립하여 미국뿐 아니라 전 세계 교도소 재소자, 전과자, 범죄 희생자와 그 가족들을 돕고 있다. 또한 1991년 현대의 다양한 이슈에 대해 기독교적 관점을 짚어 주는 라디오 프로그램 ‘브레이크 포인트’를 설립, 진행하며 많은 사람들에게 큰 영향을 끼치고 있다. 1993년 종교계의 노벨상이라 불리는 템플턴상을 수상했다.
세계 여러 언어로 번역된 그의 23권의 저서는 미국에서만도 5백만 부 이상 팔렸으며, 콜슨은 책의 인세 수입을 모두 교도소선교회에 기증한다. 국내에서 번역된 저서로는 《러빙 갓》,《백악관에서 감옥까지》,《이것이 교회다》,《이것이 인생이다》,《교회 다니는 십대, 이것이 궁금하다!》(이상 홍성사),《그리스도인, 이제 어떻게 살 것인가?》(요단) 등이 있다.


찰스 콜슨(Charles W.Colson) 최근작

전체선택 장바구니담기

두란노몰 배송상품 두란노몰에서 재고를 보유하고 있는 도서,음반,세미나 테이프와 일부 교회용품입니다.
두란노몰에서 지정한 택배회사를 통해 고객님께 배송됩니다.
배송료는 3만원 미만일 경우 2,000원, 3만원 이상일 경우 무료배송입니다.
배송에 대한 불편 사항이 발생할 경우 전화바랍니다.(02-2078-5776~7)
거래처배송상품 장바구니에 거래처 배송상품으로 분류 됩니다.
두란노몰 배송상품과는 별도로 배송 됩니다.
두란노몰과 협력하는 거래처에서 직접 배송해드리며, 거래처 또는 고객이 배송비를 부담합니다.
(거래처별로 배송비가 상이하니 상품 상세정보를 꼭 확인해주세요.)
상품명 앞에 [착불]로 표기되어 있는 제품은 주문금액과 관계없이 무조건 배송비를 지불하셔야 합니다.
배송에 따른 불편사항이 발생할 경우 거래처와 협력하여 처리해 드리겠습니다.
교환/반품/환불 고객님의 부주의로 인한 훼손 및 상품가치상실 등의 경우 교환, 환불이 불가능합니다.
유료로 반송할 경우 발송요금과 다르며 지역에 따라 차이가 날 수 있습니다.
상품에 따라 교환, 반품이 안 되는 상품이 있을 수 있으니 해당하는 상품의 상세정보를 참고해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