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연휴배송안내
정기구독신청
바이블칼리지
단체구매성경 추천 기획전
예꿈
두란노 기프트 카드
도서정가제 소득공제 해외배송가능

청년공동체 바로 세우기 - 야고보서 (학습자용)

저자 : 김상권  | 크리스천리더 | 2018-09-10 출간

별점 5개    이 책의 리뷰 [0] 리뷰쓰기 문의하기

정가 4,800원
판매가 4,320원 (10% 할인)
적립금 240원 (5%) 적립

배송료 9,000원 미만 2,000원
배송방법 두란노몰 배송

출고예정일

3일이내 준비가능 (토,일,공휴일제외, 입금일기준)

해외배송 가능
수량
총 수량: 1 총 상품 금액 4,320

도서정보

ISBN 9788965942573
쪽수 127
크기 152*225

이 책이 속한 분야



청년공동체 바로 세우기 프로젝트


이 교재는 점점 몰락의 길을 걷고 있는 한국교회 다음 세대를 다시 세우고자 하는 절규와 같은 대안으로 기획된 소그룹 성경 연구 교재입니다.
세계 교회 역사가 말해주는 바, 정체기를 지나고 있는 한국교회는 점진적 쇠퇴가 아닌 급속한 쇠퇴를 맞이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한국교회는 다음 세대 청년들을 세워야 한다는 대의명분은 가지고 있지만, 어떻게 해야 할지에 대한 대안이 빈약합니다.
지금과 같은 한국교회 병리적 현상의 핵심적 원인은 바로 교회공동체성의 약화에 있습니다.
이 교재는 다음 세대 청년들을 세움에 있어서 이 공동체성을 진단하고, 핵심가치와 양육체계를 세워 체계적으로 양육하기 위한 도구입니다.
이 교재는 성경 각 권을 본문의 의미에 충실하게 귀납적으로 연구하고 적용할 수 있도록 디자인되었습니다.
전국의 청년 사역자 중 제자훈련과 귀납적 성경연구의 경험과 다양한 노하우를 겸비한 연구위원들이 함께 만들어가고 있는 한국교회 다음 세대를 위한 대안적 교재라고 할 수 있습니다.



1과 인내를 온전히 이루라
2과 시험을 참는 새로운 공식
3과 세 가지 삶의 방식
4과 심판을 이기는 긍휼
5과 믿음과 행함
6과 혀를 길들일 생각은 말라
7과 땅의 지혜와 하늘의 지혜
8과 질투를 넘어서는 은혜
9과 겸손의 적용
10과 심판을 부르는 삶의 방식
11과 길이 참는 것
12과 기도가 무엇인가?




이 상품과 관련 셋트

관련 정보가 없습니다.

김상권 소개

고신대와 총신대 신학대학원을 졸업했다. 계명대 대학원에서 ‘정체성’(identity)에 관한 연구(M.A.)를, 풀러신학교에서 ‘공동체성과 소그룹’에 관한 연구(D.Min.)를 했다. 학원복음화협의회, KOSTA, AGAIN 1907, 청년사역네트워크를 섬겼으며, 현재는 수영로교회 청년 사역 디렉터이다.
전국 교회의 청년 사역을 지원하기 위해 여러 사역자들과 연합해서 더원미니스트리를 발족했고, 이에서 주관하는 [전국 청년 사역 컨퍼런스]의 디렉터와 강사로 섬기고 있다. 이외에도 [청년 공동체 바로 세우기 세미나] 강사, 『기독신문』의 청년 사역 칼럼니스트, 대한예수교장로회 대학 · 청년부 교재 집필 팀장 등으로 사역했다.
저서로는 『하나님이 나를 사랑하지 않는다고 느낄 때』(규장), 『두려움에 답하다』(국제제자훈련원), 『청년 실종, 공동체성으로 공략하라』, 소그룹 성경 공부 교재인 『청년 공동체 바로 세우기』시리즈(크리스천리더) 등이 있다.


김상권 최근작

전체선택 장바구니담기

두란노몰 배송상품 두란노몰에서 재고를 보유하고 있는 도서,음반,세미나 테이프와 일부 교회용품입니다.
두란노몰에서 지정한 택배회사를 통해 고객님께 배송됩니다.
배송료는 3만원 미만일 경우 2,000원, 3만원 이상일 경우 무료배송입니다.
배송에 대한 불편 사항이 발생할 경우 전화바랍니다.(02-2078-5776~7)
거래처배송상품 장바구니에 거래처 배송상품으로 분류 됩니다.
두란노몰 배송상품과는 별도로 배송 됩니다.
두란노몰과 협력하는 거래처에서 직접 배송해드리며, 거래처 또는 고객이 배송비를 부담합니다.
(거래처별로 배송비가 상이하니 상품 상세정보를 꼭 확인해주세요.)
상품명 앞에 [착불]로 표기되어 있는 제품은 주문금액과 관계없이 무조건 배송비를 지불하셔야 합니다.
배송에 따른 불편사항이 발생할 경우 거래처와 협력하여 처리해 드리겠습니다.
교환/반품/환불 고객님의 부주의로 인한 훼손 및 상품가치상실 등의 경우 교환, 환불이 불가능합니다.
유료로 반송할 경우 발송요금과 다르며 지역에 따라 차이가 날 수 있습니다.
상품에 따라 교환, 반품이 안 되는 상품이 있을 수 있으니 해당하는 상품의 상세정보를 참고해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