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인 도서정가제 소득공제 해외배송가능

우리 , 매일 365 캘린더

정가 32,000
판매가 28,800(10% 할인)
포인트적립 1,600

배송정보 배송비 무료배송

출고예정일

(평일 기준) 주문일로부터 2일이내

배송방법 두란노몰 배송
해외배송 가능

수량 닫기 버튼 28,800
총 수량 1 총 할인 3200 총 금액 28,800
브랜드 사랑플러스화살표
저자 한웅재  화살표
출간일 2022-09-16
ISBN 9791188402175
쪽수 372
크기 110 * 128

상세정보





▶ 책 소개


“매일 만나고 있나요?”


크리스천들이 사랑한 CCM <소원>의 작곡가 한웅재!
그가 건네는 담백해서 진한 매일의 위로


겉바속촉. 겉은 바삭하고 속은 촉촉하다는 의미의 신조어로, 맛있는 치킨이나 튀김 따위를 표현할 때 사용하는 말이다. 겉과 속의 식감이 달라서 주는 매력 때문에 많은 사람이 이 단어에 공감한다. 그런데 여기, 겉바속촉 같은 글을 쓰는 이가 있다. 바로 한 폭의 그림 같은 가사로 많은 이에게 울림을 주는 싱어송라이터 한웅재이다.


그의 단상들을 보고 있자면 처음엔 바삭하다 못해 딱딱하게 느껴질 정도로 어딘가 무뚝뚝해 보인다. 그래서 무심코 베어 물면 입천장이 까질 만큼 아프기도 하다. 우리의 내면 깊숙한 곳에 있는 부끄러운 자아를 찌르는 예리한 글로, 읽는 이가 “네?”라고 반문할 정도로 덤덤하게 툭 내뱉은 글들이 우리를 놀라게 한다. 예고도 없이 말이다.


그러나 그의 글의 진가는 바로 그때 발휘된다. 독자들이 정신이 혼미할 정도로 바삭한 글을 한입 베어 물면, 이내 부드럽고 촉촉한 그만의 위로가 우리의 마음을 감싼다. 분명 바삭해 보이는 덤덤한 글인데 읽고 있으면 가슴이 뭉클해진다. 아니, 덤덤해서 위로가 된다. ‘이렇게 저렇게 해야 한다’는 해결책을 주는 어떤 이보다 그저 묵묵히 우리가 할 수 있는 걸 하자는, 우리가 할 수 있는 건 그저 되어진 일들을 인정하고 그 속에서 그분의 은혜로 살아가는 것이라는 그의 덤덤한 목소리가 다시 하루를 살아갈 힘을 준다. 
 
종이에 얹어 보내는 따뜻한 위로
그의 글을 읽고 있노라면 우리도 모르게 어느새 흥얼거리게 된다. 출처가 분명하지 않은 우리 자신만의 음률이 떠오른다. 아마도 그건 노래하듯 말하고 말하듯 노래하는 그를 닮은 글 때문이리라. 그래서 그의 위로는 어딘가 경쾌하다. 분명 경쾌하지 않은 글인데 읽고 있노라면 마음이 가벼워진다. 이는 삶이란 위를 끌어오는 것이 아니라 위로부터 주어진 것을 겸허히 살아가는 것이라는 그의 삶의 방식 때문일 테다. 이렇듯 그는 하루를 바라보는 우리의 시선에 반전을 제공한다. 우리가 누구인지, 어떤 존재인지 깨닫게 한 후에 삶을 대하는 태도를 제시한다. 그리고 이를 통해 우리가 살아가는 하루가 그냥 주어진 것이 아닌 특별한 하루라는 것을, 매일 만나는 그 하루가 선물이라는 것을 깨닫게 한다.


이 사실을 깨닫고 나면 그가 다가와 다시 말을 건넨다. 그러니 앞서 갈 것 없다고, 급히 갈 것 없다고 말하며 등을 토닥여준다. 하루하루 한 걸음 내밀면 된다고 응원한다. 그 위로로 오늘 하루를 살아가고 또 내일 하루를 살아가게 한다.
부디 인생의 여정 가운데 있는 이들이 이 캘린더를 통해 365일 매일, 그분을 만나는 특별한 날을 경험하기를 기대하고 소망한다.     



우리, 매일 365 캘린더만의 특징
➊ 캘린더와 음반을 한번에! 한웅재의 스페셜 에디션 USB 음반과 캘린더가 들어있는 패키지입니다.
➋ 하루 한 장, 일 년 365일! 매일 한 장씩 묵상할 수 있는 365개의 글이 구성되어 있습니다.
➌ QR코드로 간편하게! QR코드를 통해 한웅재 목사의 음악을 묵상할 수 있습니다.


추천의 글



한웅재 소개

지은이는 그저 그렇게 흘러가는 것 같은 우리의 평범한 하루를 천천히 곱씹는다. 그리고 그 하루에 하나님의 은혜가 아닌 것이 없다는, 당연하지만 놀라운 진리를 덤덤하고 담백한 목소리로 풀어놓는다. 그뿐만 아니라 빠르게 돌아가는 하루 속에서 그것이 그냥 흘러가도록 내버려두지 않는다. 언제든, 누구든, 두고두고 꺼내 보도록 음률에 얹어 놓는다. 지은이는 그렇게 완성된 노래를 이야기하는, 대한민국 CCM계 싱어송라이터이다.
대표곡으로 <하연이에게>, <소원>, <그대를 향한>, <애가>, <사랑은 여전히 사랑이어서> 등이 있고, 저서로는 《내가 노래하듯이 또 내가 얘기하듯이》(좋은생각), 《일상, 위로》(테리토스), 《묵상, 그 동산으로부터의 이야기》(SFC 출판부), 《오늘, 은혜》(헤르몬) 등이 있다.


한웅재 최근작

전체선택 장바구니

더보기 펼쳐보기

배송안내

두란노몰 배송 두란노몰에서 재고를 보유하고 있는 도서, 음반, 세미나 테이프와 일부 교회용품입니다.
두란노몰에서 지정한 택배회사를 통해 고객님께 배송됩니다.
배송료는 17,000원 미만일 경우 2,500원, 17,000원 이상일 경우 무료배송입니다.
배송에 대한 불편사항이 발생할 경우 전화바랍니다. (02-2078-3300)
거래처배송 장바구니에 거래처 배송상품으로 분류 됩니다.
두란노몰 배송상품과는 별도로 배송 됩니다.
두란노몰과 협력하는 거래처에서 직접 배송해드리며, 거래처 또는 고객이 배송비를 부담합니다.
(거래처별로 배송비가 상이하니 상품 상세정보를 꼭 확인해주세요.)
상품명 앞에 [착불]로 표기되어 있는 제품은 주문금액과 관계없이 무조건 배송비를 지불하셔야 합니다.
배송에 따른 불편사항이 발생할 경우 거래처와 협력하여 처리해 드리겠습니다.

교환/반품안내

교환/반품 신청 기간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상품 수령 후 7일 이내에 신청 가능합니다.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상품 수령 후 3개월 이내에 신청 가능합니다.
교환/반품 배송비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해당 상품의 회수 비용은 무료이나,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왕복배송비는 고객님 부담입니다.
제품 검수과정에서 사유가 일치하지 않을 경우, 거부 또는 반품으로 진행될 수 있으며
이로 인해 발생되는 추가 배송비는 고객님 부담입니다.
유료로 반송할 경우 발송요금과 다르며 지역에 따라 차이가 날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 불가 사유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배송완료일로부터 7일이 경과한 경우 불가합니다.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배송완료일로부터 3개월이 경과한 경우 불가합니다.
고객님의 부주의로 인한 훼손 및 상품가치상실 등의 경우 불가합니다.
상품에 따라 교환/반품이 안 될 수 있으니 해당 상품의 상세정보를 참고해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