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인 도서정가제 소득공제 해외배송가능

세계사를 바꾼 선교 이야기

정가 16,000
판매가 14,400(10% 할인)
포인트적립 800

배송정보 배송비 2,500원 (17,000원 이상 무료)

출고예정일

(평일 기준) 주문일로부터 2일이내

배송방법 두란노몰 배송
해외배송 가능

수량 닫기 버튼 14,400
총 수량 1 총 할인 1600 총 금액 14,400
브랜드 드림북화살표
저자 이수환  화살표
출간일 2023-03-07
ISBN 9791190614504
쪽수 311
크기 152 * 225

상세정보



책소개


영국의 역사학자 폴 존슨(Paul Johnson)은 자신의 책『기독교의 역사』(A History of Christianty)에서 기독교에 대하여 말하기를, “2천 년 전, 예수 그리스도의 탄생과 함께 기독교가 전 세계적으로 시작되었다. 그동안 인간의 운명을 결정짓는 데 기독교보다 더 많은 영향력을 행사한 철학사상은 없었다. 2천 년이 지났으나 서양 사회에서 기독교는 지배적인 위치를 차지하고 있었다. 하지만 현대에 들어서 그 영향력은 서서히 줄어들고 있는 것처럼 보인다”라고 하였다. 이처럼 기독교의 진리는 인류의 역사와 늘 함께하였다. 이러한 관점에서 저자는 세계선교사를 객관적으로 검토하려고 한다.


기독교의 핵심이자 진리인 성경은 무엇보다 교회 본질을 선교에 두고 있다. 예수님을 이 땅에 보내신 이유를 하나님은 예수님을 통해 교회를 세우신 이유로서 분명히 예수님의 지상명령, 즉 선교 명령에서 찾는다(마 28:18-20). 교회사는 선교사다(Church History is the History of Mission). 이것을 동전에 비유하면, 양면과도 같은 것으로, 선교사(宣敎史)란 기독교를 배경으로 놓고 그 위에서 일어나는 모든 세속사와 교회와 관련된 일들을 모두 포함한다.


선교사는 교회사(敎會史)의 한 부분이 될 수도 있고, 모든 교회사의 근간이 될 수도 있다. 유럽에서는 교회사의 한 부분으로서 선교사를 다루지만 모든 교회사는 결국 선교사라는 장르에서 다루게 된다. 더 나아가, 세계사(世界史)까지도 모두를 포함하여 해석하는 것이 세계선교사다. 여기서 중요한 역사의 모든 배경에 빼놓을 수 없는 것은 기독교를 염두에 두어야 할 것이다. 이 책은 세계선교사에 관한 이야기다. 세계선교사(世界宣敎史)를 구약성경과 신약성경에서부터 시작하여 초기 한국 기독교의 선교사에 이르기까지 이를 통해 주요 인물과 지역, 그리고 이슈들을 중심으로 하여 과거와 오늘의 선교사와 미래 기독교 선교사를 위한 교훈과 방향을 이야기하고자 한다. 영국의 역사학자 폴 존슨(Paul Johnson)은 자신의 책『기독교의 역사』(A History of Christianty)에서 기독교에 대하여 말하기를, “2천 년 전, 예수 그리스도의 탄생과 함께 기독교가 전 세계적으로 시작되었다. 그동안 인간의 운명을 결정짓는데 기독교보다 더 많은 영향력을 행사한 철학사상은 없었다. 2천 년이 지났으나 서양 사회에서 기독교는 지배적인 위치를 차지하고 있었다. 하지만 현대에 들어서 그 영향력은 서서히 줄어들고 있는 것처럼 보인다”라고 하였다. 이처럼 기독교의 진리는 인류의 역사와 늘 함께하였다. 이러한 관점에서 저자는 세계선교사를 객관적으로 검토하려고 한다.


기독교의 핵심이자 진리인 성경은 무엇보다 교회 본질을 선교에 두고 있다. 예수님을 이 땅에 보내신 이유를 하나님은 예수님을 통해 교회를 세우신 이유로서 분명히 예수님의 지상명령, 즉 선교 명령에서 찾는다(마 28:18-20). 교회사는 선교사다(Church History is the History of Mission). 이것을 동전에 비유하면, 양면과도 같은 것으로, 선교사(宣敎史)란 기독교를 배경으로 놓고 그 위에서 일어나는 모든 세속사와 교회와 관련된 일들을 모두 포함한다.


선교사는 교회사(敎會史)의 한 부분이 될 수도 있고, 모든 교회사의 근간이 될 수도 있다. 유럽에서는 교회사의 한 부분으로서 선교사를 다루지만 모든 교회사는 결국 선교사라는 장르에서 다루게 된다. 더 나아가, 세계사(世界史)까지도 모두를 포함하여 해석하는 것이 세계선교사다. 여기서 중요한 역사의 모든 배경에 빼놓을 수 없는 것은 기독교를 염두에 두어야 할 것이다. 이 책은 세계선교사에 관한 이야기다. 세계선교사(世界宣敎史)를 구약성경과 신약성경에서부터 시작하여 초기 한국 기독교의 선교사에 이르기까지 이를 통해 주요 인물과 지역, 그리고 이슈들을 중심으로 하여 과거와 오늘의 선교사와 미래 기독교 선교사를 위한 교훈과 방향을 이야기하고자 한다. 선교하시는 하나님은 사람을 통해 선교하신다.






목차


서문

1장 구약성경의 세계선교사
2장 신약성경의 세계선교사
3장 초기 기독교와 로마제국에서의 세계선교사
4장 유럽에서의 세계선교사
5장 이슬람교의 출현과 기독교의 세계선교사
6장 로마 가톨릭에서의 세계선교사
7장 종교개혁의 세계선교사
8장 종교개혁 이후의 세계선교사
9장 기독교 부흥의 세계선교사
10장 현대 세계선교사의 흐름
11장 초기 한국 기독교의 세계선교사




추천의 글



이수환 소개

성결대학교(B.A.), 총신대학교 대학원(M.A.), 한세대학교 신학대학원(M.Div.), 계명대학교 연합신학대학원(Th.M.수학), 성결대학교 신학전문대학원(Th.M.)을 졸업했다. 한국장학재단 ‘미래 한국 100년 인문학’ 장학생으로 선정되어 성결대학교 일반대학원에서 선교학(종교 현상학)을 전공하여 철학박사 학위(Ph.D.)를 받았다.
현재 한국복음주의선교신학회 논문심사위원, 아신대학교 신학연구소「ACTS신학저널」논문심사위원, 한세대학교 대학원 외래교수 역임, 성결대학교 신학대학원 외래교수, 성결대학교 객원교수(2005~)로서 선교학을 가르치고 있으며, 두레아띠(청소년캠프선교단체) 이사와 수지더사랑교회 담임목사로 섬기고 있다.
저서로는『선교와 영적전쟁』(한국학술정보, 2006),『성경을 보면 선교가 보인다』(한국학술정보, 2008),『전문인 선교론』(한국학술정보, 2009),『21세기 선교와 종교현상학』(한국학술정보, 2011),『상황화 선교신학』(한국학술정보, 2011),『이수정 선교사 이야기』(도서출판 목양, 2012), 한국교회와 선교신학』(도서출판 목양, 2013),『변화하는 선교전략』(CLC, 2015, 공저),『다문화 선교』(CLC, 2015, 공저),『선교문화인류학』(부크크, 2018),『선교적교회성장학』(부크크, 2018),『진화하는 이단 종교』(CLC, 2019),『인문학으로 기독교 톺아보기』(세움북스, 2020),『포스트 팬데믹 시대, 목회와 선교』(드림북, 2022, 공저) 저서가 제39회 한국기독교출판문화상 목회자료 부분 우수상을 수상했으며,『치유수업』(드림북, 2023) 외 다수의 논문을 한국 신학계에 발표하였다.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soohwan22


이수환 최근작

전체선택 장바구니

더보기 펼쳐보기

배송안내

두란노몰 배송 두란노몰에서 재고를 보유하고 있는 도서, 음반, 세미나 테이프와 일부 교회용품입니다.
두란노몰에서 지정한 택배회사를 통해 고객님께 배송됩니다.
배송료는 17,000원 미만일 경우 2,500원, 17,000원 이상일 경우 무료배송입니다.
배송에 대한 불편사항이 발생할 경우 전화바랍니다. (02-2078-3300)
거래처배송 장바구니에 거래처 배송상품으로 분류 됩니다.
두란노몰 배송상품과는 별도로 배송 됩니다.
두란노몰과 협력하는 거래처에서 직접 배송해드리며, 거래처 또는 고객이 배송비를 부담합니다.
(거래처별로 배송비가 상이하니 상품 상세정보를 꼭 확인해주세요.)
상품명 앞에 [착불]로 표기되어 있는 제품은 주문금액과 관계없이 무조건 배송비를 지불하셔야 합니다.
배송에 따른 불편사항이 발생할 경우 거래처와 협력하여 처리해 드리겠습니다.

교환/반품안내

교환/반품 신청 기간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상품 수령 후 7일 이내에 신청 가능합니다.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상품 수령 후 3개월 이내에 신청 가능합니다.
교환/반품 배송비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해당 상품의 회수 비용은 무료이나,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왕복배송비는 고객님 부담입니다.
제품 검수과정에서 사유가 일치하지 않을 경우, 거부 또는 반품으로 진행될 수 있으며
이로 인해 발생되는 추가 배송비는 고객님 부담입니다.
유료로 반송할 경우 발송요금과 다르며 지역에 따라 차이가 날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 불가 사유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배송완료일로부터 7일이 경과한 경우 불가합니다.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배송완료일로부터 3개월이 경과한 경우 불가합니다.
고객님의 부주의로 인한 훼손 및 상품가치상실 등의 경우 불가합니다.
상품에 따라 교환/반품이 안 될 수 있으니 해당 상품의 상세정보를 참고해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