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을 여는 생활 속의 지혜
할인 도서정가제 소득공제 해외배송불가

내일을 여는 생활 속의 지혜

정가 18,000
판매가 16,200(10% 할인)
포인트적립 900

배송정보 배송비 2,500원 (17,000원 이상 무료)

출고예정일

(평일 기준) 주문일로부터 2일이내

배송방법 두란노몰 배송
해외배송 불가능

수량 닫기 버튼 16,200
총 수량 1 총 할인 1800 총 금액 16,200
브랜드 아이네오화살표
저자 이경일  화살표
출간일 2023-01-20
ISBN 9791185637419
쪽수
크기

상세정보



◐ 지은이의 글


내일을 여는 생활 속의 지혜!


이 세상에 태어나 존재하는 모든 것들은 자기 속에 잠재된 자기 삶의 능력을 가지고 태어납니다.
이 능력이 자기 보존, 자기 성장, 자기 발전을 위한 도구입니다.
예를 들면, 거북이는 아주 느리기 때문에 딱딱한 등껍질을 가지고 자기를 보존하고, 방어하며 살아갑니다.
사슴과 노루는 뿔로, 사자나 호랑이는 날카로운 이빨로, 민물에 곤충이나 해저의 물고기 한 마리도 다 자기 보존과 방어와 성장발전에 필요한 것들을 가지고 있습니다.


그래서일까요?
아인슈타인 박사는 “나는 신이 나에게 주신 능력의 18%를 겨우 사용하고, 세상을 떠난다.”는 유명한 말을 남겼습니다.
무슨 말입니까?
모든 인간들에게도 본질적으로 자기 보존과 방어와 성장 발전의 능력이 있다는 것입니다.


지금까지 인간의 문화와 문명의 금자탑은 이 같은 인간의 자기 보존과 방어와 성장 발전의 능력이 만들어낸 작품입니다.
자동차를 만들고, 배를 만들고, 비행기를 만들고, 고층빌딩을 짓고, 인공위성을 만들고, 심장이식 수술을 하고, 컴퓨터를 만들고, 유전자 공학을 발전시키는 이 모든 것은 인간의 ‘본질적 능력’이 가져온 결과들인 것입니다.

그렇습니다.
인간은 누구나 본질적으로 능력을 가지고 세상에 태어납니다.
이 같은 본질적 능력을 잘 개발하고 발전시킨 것이 우리의 생활을 윤택하게 하고, 우리의 삶을 이끄는 법칙과 효과와 방법의 기초가 되고, 지혜가 되는 것입니다.


교훈이나 진리가 추상적이라면 법칙과 효과는 구체적인 내용을 담고 있습니다.
교훈과 진리 안에는 쓴 말이 담겨 있어 그대로 받아들이기가 어렵습니다.
그러나 인간의 삶을 이끄는 법칙과 효과와 원리는 살아가면서 혼란스럽고 이해되지 않는 것들에 대하여 어떻게 대처하며, 새로운 시대감각에 맞게 예전에는 맛보지 못했던 행복한 삶과 삶의 공동체를 함께 만들어갈 삶의 지혜이기에 이를 함께 나누고자 하는 것입니다.


이 책은 저자가 다양한 위치와 장소에서 읽었던 책들 안에서 발견한 지혜로운 삶의 법칙과 효과와 원리를 칼럼 형식으로 신문에 기고하고, 블로그에 올렸던 글들을 모아서 독자들이 이해하기 쉽게 편집해 놓은 것입니다.
또한 저자만의 지혜로운 삶을 향한 개인적인 노력이며, 하나님의 말씀을 묵상하며 주님이 주신 생각의 변화를 삶의 행동 변화로 옮기기 위한 아름다운 흔적(痕迹)입니다.
어쩌면 전문가가 쓴 글이 아니어서 다소 투박해 보일 수는 있겠지만, 기교 없이 담담하게 써 내려간 글이기에 독자들이 마음 졸여 가며 읽거나, 독자들의 마음을 불편하게 하는 내용도 없을 것입니다.


그럼에도 이 책은 멘토, 고문, 컨설팅의 성격을 띠고 있어서, 삶의 맥(脈, MAC;mentor+advisor+consultant+coach)을 파악하고 이어 나가면 개인 및 조직의 운영, 특히 가정·기업·단체를 위한 양서(良書)로서 삶의 지혜를 얻는 데 많은 도움이 될 것입니다.

이 책은 총 3부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1부는 세상의 법칙을 설명하고 있어 제목을 ‘인간의 삶을 이끄는 법칙들’이라 붙여 보았습니다.
2부는 저자가 살아오면서 얻은 경험들을 이야기하고 있어 제목을 ‘인간의 행복을 가져다 준 효과들’라고 하였습니다.
3부는 저자가 살아오면서 얻은 지혜를 이야기하고 있어 ‘인간의 삶을 이끄는 원리들’이라는 제목을 붙여 보았습니다.

아무쪼록 이 책이 많은 사람들의 침대 머리맡 또는 책상 모서리에 던져두었다가 눈에 들어오면 무심히 집어 들고 아무 페이지나 읽다가, 다시금 던져두고 보는 책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그렇게 무심코 이 책을 보다가 얻게 된 삶의 지혜로 개인은 더 슬기롭게 살아가고, 성숙한 사회가 되고, 갈등이 줄어드는 기회가 되었으면 합니다.

아무쪼록 독자들이 이 책을 읽으면서 성령님께서 일깨워 주시는 생각의 변화가 삶의 변화로 이어져서 내일을 여는 생활 속의 참 지혜를 발견할 수 있기를 기대하고 소망합니다.


이 경 일 드림




◐ 제목해설



내일을 여는 생활 속의 지혜!


오늘이 모여서 내일의 승리가 되고, 순간이 모여서 영원을 이룹니다.
사람들은 현실의 삶이 행복하다고 느끼든지, 불행하다고 느끼든지 오늘이라는 시간을 살면서 내일을 개척해 나가야 합니다.


그런데 과거에 비해서 요즘은 위대한 정치가나 사상가가 잘 안 나온다고 합니다.
현대 지식과 정보는 과거와 비교가 되지 않을 만큼 넘쳐나고, 그 많은 지식과 정보를 습득할 기회가 많아 졌음에도 불구하고 현대사회에서 훌륭한 지도자가 나오지 않는 이유가 무엇일까요?


이에 저는 읽을 책이 너무 많기 때문이라는 생각을 해 보았습니다.
과거에는 책이 몇 권 없었습니다.
500년, 1,000년의 검증을 받은 고전 몇 권뿐이었습니다.
과거의 사람들은 그것을 읽고 또 읽었습니다.
거기서 인간의 삶을 꿰뚫는 통찰과 지혜가 나왔습니다.
그런데 요즘은 소모하듯 너무나 가벼운 정보나 경제적으로 유익이 되는 정보와 지식에만 관심이 많습니다.
그래서 위대한 지도자나 사상가가 나오지 않는다는 생각을 하게 됩니다.


우리는 주변 사람들이 지혜로운 사람이 되기를 원합니다.
아내들은 남편이 지혜로운 사람이 되어 어느 곳에 가든지 분위기도 잘 맞추고 인정받기를 원합니다.
남편들도 아내가 지혜로운 사람이 되어 자녀들을 잘 양육하기를 원합니다.
부모들은 자녀들이 지혜로운 사람이 되어 사회에서 인정받기를 원합니다.


어떤 여자가 옷 가게에서 외투 한 벌을 샀습니다.
그런데 집에 와서 보니 주머니에 값진 보석 반지가 들어 있었습니다


‘돌려주어야 하느냐, 모른 척 그냥 가져야 하느냐!’


돌려주자니 아깝고 가지자니 양심의 가책을 느꼈습니다.
그래서 망설이다가 랍비를 찾아갔습니다.
랍비는 이렇게 말했습니다.


“당신이 산 것은 외투지 반지가 아닙니다. 당연히 돌려주어야 합니다. 그런데 그것을 돌려주러 갈 때 절대로 혼자만 가지 말고 당신의 아이들을 데리고 가시기 바랍니다. 그러면 당신은 그 보석 반지보다 훨씬 더 귀중한 것을 자녀들에게 물려주게 될 것입니다.”


삶의 지혜에서 나오는 놀라운 가르침입니다.
우리에게 정말 필요한 건 지혜입니다.
지혜는 부모로부터 유산을 받는 것만큼 좋은 것입니다.
지혜를 갖고 있으면 세상 살면서 지혜의 덕을 보게 됩니다.


돈이 사람을 보호하듯, 지혜도 사람을 보호합니다.
지혜가 우리 자녀들을 악에서 보호합니다.
지혜가 우리 자녀들을 바른길로 인도합니다.


그렇다면 지혜를 어떻게 얻을 수 있을까요?
지혜는 깨달음 통해 얻습니다.
아는 것과 깨닫는 것은 다릅니다.
아는 것은 단지 알고 있는 ‘정보’입니다.


그러나 깨달은 것은 ‘지혜’입니다.
성경을 많이 안다고 지혜로운 사람이 아닙니다.
성경 말씀을 읽을 때 오는 깨달음을 통하여 지혜를 얻습니다.


나이가 들어 삶의 다양한 문제들을 경험했다고 지혜로운 사람이 아닙니다.
삶의 다양한 문제들 속에서 깨달음이 있을 때 지혜로운 어른이 됩니다.


그러므로 지혜로운 사람은 세상을 살면서 일어나는 모든 것들을 통하여 깨달음을 얻습니다.
그 깨달음은 생각을 바꿔줍니다.
그 깨달음은 세월을 아끼게 해 줍니다.
그 깨달음은 물질을 절약하고 젊음을 아낄 수 있게 해줍니다.
그 깨달음으로 보람되고 생산적인 삶을 살 수 있게 됩니다.

본서에는 42개의 우리의 삶을 이끄는 법칙이 있습니다.
우리의 삶을 행복하게 한 37개의 효과와 45개의 원리들이 담겨져 있습니다.
이 법칙과 효과와 원리들을 읽고 묵상하며 깨달음을 얻으면 지혜로운 사람이 될 것입니다.


그 한 예로 본서의 90페이지에 보면 “악어의 법칙”이 있습니다.


이 악어의 법칙은 투자 심리학 이론 중 하나입니다.
투자를 하면서 계속되는 손해를 메우려다 더 많은 손해를 방지하기 위해 예로 든 것입니다.


악어가 우리의 다리를 물었다고 가정해 봅시다.
우리는 어떤 방법을 통해서든지 이 위기에서 벗어나야 합니다.


만약 손으로 다리를 빼려고 뻗으면 손을 물릴 수 있고, 빠져 나오려고 발버둥 칠수록 우리 신체의 더 많은 부분이 악어 입 속으로 들어가게 될 것입니다.
이 상황에서 최소한의 희생(犧牲)은 물린 쪽 다리 하나를 포기하는 것입니다.
이것이 잔혹한 ‘대자연의 법칙’이기도 합니다.


현대에서 이런 일은 거의 일어나지 않지만, 투자 심리학에서 ‘무거운 짐을 벗기 위한 이론’으로 많이 인용합니다.
우리는 삶 속에서 손해를 보면서도 포기해야 할 때가 있습니다.
결정적 순간에 약간의 손해로 포기하게 되면 큰 손해를 막을 수 있으며, 시기적절하게 버릴 줄 아는 사람이 다시 빛을 발할 수 있다는 이론입니다.


인생(人生)의 한평생(限平生)은 길게 생각하면 길다고 볼 수 있으나 반면에 짧다고 보면 아주 짧다고 느껴지는 시간이며, 더욱이 이 세상에는 좋은 것도 많고, 멋진 것도 많고, 하고 싶은 것도 많습니다.


그런데 이 많고 많은 것을 어찌 욕심대로 할 수 있겠습니까?
이때 ‘포기하고 버릴 줄 아는 것’이 삶 속에 지혜가 된다는 것입니다.
포기한다고 해서 끝나는 것이 아니며, 오직 그것 하나만 있는 것이 아닙니다.


하나를 버리면 그대로 끝나는 것이 아니라 또 다른 것을 얻기 위한 토대가 될 수 있는 것이 우리네 인간의 삶입니다.

우리는 주위에서 ‘자신이 소유한 것을 소중히 여기고 포기할 줄 모르고, 포기하는 고통을 두려워하며, 결국은 짓눌리는 고통에서 벗어나지 못하는 안타까운 경우’를 보곤 합니다.


인생을 길게 보며 융통성 있게 의식을 바꿀 줄 아는 사람은 포기할 줄 압니다.
바꿀 줄 아는 사람은 진정한 승리가 무엇인지를 아는 사람입니다.

저자가 악어의 법칙에서 말하고자 하는 것은 ‘포기할 줄 아는 것’입니다.
한 쪽 다리를 포기한다고 목숨마저 잃는 것은 아닙니다.
한 쪽 다리를 포기해서 잃더라도 악착같이 살아서 또 다른 길을 모색할 방법을 알려주는 것이 악어의 법칙입니다.
물린 다리를 포기하지 않고 끝까지 버티려고 한다면 다리를 잃으면서도 더 긴 고통이 따르기 마련입니다.


이처럼 저자는 본서에서 인간의 보존과 발전과 함께한 세계 석학들의 다양한 법칙과 효과와 원리들을 통하여 더 빛나고 더 아름다운 삶을 기대하고 있습니다.


인생의 한평생은 긴 여행자와 같습니다.
우리는 여행을 하는 동안 수많은 선택을 해야 합니다.
선택의 기로(岐路)에 섰을 때 빨리 판단을 해서 ‘포기해야 할 것인지 포기해서는 안 될 것인지’를 잘 판단하는 것이 인간의 지혜입니다.


이때 우리가 포기해서는 안 되는 것이 분명히 있습니다.
그러나 뭔가를 어쩔 수 없이 포기해야 된다면, 포기로 인해서 더욱 많은 것을 얻게 될 수도 있는 것이 인생의 삶입니다.

사람에게는 본질적으로 자기 보존과 방어와 성장 발전의 능력이 있습니다.
인간의 문화와 문명의 금자탑은 이 같은 인간의 자기 보존과 방어와 성장 발전의 능력이 만들어낸 작품들입니다.



◐ 출판사 서평


삶의 지식을 담아 놓은 탁월한 지혜서


‘내일을 여는 생활 속의 지혜’라는 책을 저술하신 이경일 집사님의 첫 출판을 축하드리며, 지금까지 도와주신 에벤에셀의 하나님께 영광을 돌립니다.


저자는 직장생활을 성실하게 하면서도 평소에 독서를 즐겨 하고, 지방 일간지에 칼럼을 기고하는 등 지성적이고 진실한 분이십니다.


뿐만 아니라 교회에서도 하나님의 자녀로서 신앙심이 돈독하고, 훌륭한 믿음의 본이 되는 일꾼이기도 합니다.

우리가 살아가는 삶 속에서 지혜와 지식이 얼마나 소중하고, 필요한 것인지 말로 다 표현할 수 없습니다.
그래서 성경 잠언에 보면 ‘지혜와 지식은 하나님을 경외하는 자의 모습’이라고 하였습니다.
반대로 어리석은 자의 모습은 하나님을 떠나서 결국은 실패하는 인생이 되고 말 것이라는 사실입니다.


그런 의미에서 이 책은 다양한 지식인들의 연구와 경험의 노하우를 저자만의 독특한 감성과 감각으로 삶의 현장에서 이용하고 적용하도록 그 지식들을 담아놓은 탁월한 지혜서입니다.


이 책을 읽다보면 짧고 간단한 논문을 읽는 것 같을 것입니다.
또한 시대를 관통하는 시사적 관점에서 21세기 삼국지를 읽는 것과 같을 것입니다.
그리고 옛 시대의 정담과 가슴깊이 새겨지는 가르침을 담은 현대판 사서삼경을 떠올리게도 할 것입니다.
때론 한 편의 서사시를 읽은 것처럼 마음에 정돈과 시원함을 얻기도 할 것입니다.
단편이지만 각각의 내용을 읽다보면 그 깊이와 의미로 인하여 놀라움을 금치 못하게 될 것입니다.


아무쪼록 이 책을 통하여 불투명한 이 시대 속에 미래를 걱정하는 자의 삶에 희망의 빛이 비추어지기를 소망합니다.
이 귀한 책을 통하여 우리 모두에게 아름다운 선물을 안겨 주신 이경일 집사님의 수고에 다시 한 번 격려와 칭찬의 말씀을 드립니다.


집사님의 앞날에 하나님의 축복과 은혜가 함께 하시기를 기도드립니다.



목차





프롤로그╻내일을 여는 생활 속의 지혜  3
추 천 사╻삶의 지식을 담아 놓은 탁월한 지혜서  6


제1부╻인간의 삶을 이끄는 법칙들  13

▪ 1:99의 법칙  14
▪ 그레샴의 법칙(Gresham's Law)  17
▪ 근접성의 효과와 유사성의 법칙  20
▪ 깨진 유리창의 법칙(Broken Window Theory)  23
▪ 끌어당김의 법칙  26
▪ 넘버원의 법칙  29
▪ 던바의 법칙(Dunbar's Number)  32
▪ 도도새(Dodo Bird)의 법칙  35
▪ 라테(Latte)의 법칙  39
▪ 레몬 시장의 법칙  42
▪ 로크의 법칙(Lacke's Law)  45
▪ 롱 테일 법칙(Long Tail Theory)  48
▪ 리틀우드의 법칙(Littlewood's Law)  51
▪ 마라톤의 법칙  54
▪ 마태 효과와 메칼프의 법칙  57
▪ 몰락(沒落)의 법칙  60
▪ 밀러의 법칙(Miller's Law)  63
▪ 베버의 법칙(Weber's Law)  66
▪ 벤치의 법칙  69
▪ 상호성의 법칙(Law of Reciprocality)  72
▪ 샐리의 법칙(Sally's Law)  75
▪ 서로 좋아하는 법칙  78
▪ 세렌디피티의 법칙(Serendipity's Law)  81
▪ 수확체감의 법칙(Law of Diminishing Returns)  84
▪ 스마일 커브(Smile Curve)의 법칙  87
▪ 악어의 법칙  90
▪ 엥겔의 법칙(Engel's Law)  93
▪ 역발상(逆發想)의 법칙(法則)  96
▪ 오컴의 면도날(Ockham's Razor)의 법칙  99
▪ 우물의 법칙  102
▪ 원근(遠近)의 법칙  105
▪ 제로 베이스(Zero Base)의 법칙  107
▪ 죄수의 딜레마와 선택의 법칙  110
▪ 질투의 법칙  113
▪ 최소량의 법칙(Law of Minimum)  116
▪ 킬리의 법칙(Keeley's Law)  118
▪ 타협의 법칙  121
▪ 탈리오 법칙(Lex Talionis)  124
▪ 토사구팽(兎死狗烹)의 법칙  127
▪ 피터의 법칙(Peter Principle)  130
▪ 하인리히의 법칙(Heinrich's Law)  133
▪ 호프스태터의 법칙(Hofstadter's Law)  136


제2부╻인간의 행복을 가져다 준 효과들  139

▪ 간츠펠트 효과(Ganzfeld Effect)  140
▪ 개변 효과(Conversion Effect)  143
▪ 금지된 과일 효과(Forbidden Fruit Effect)  146
▪ 기동력(機動力)과 승수효과(Multiplier Effect)  150
▪ 낙인효과(Labeling Effect)  153
▪ 닻 내림 효과(Anchoring Effect)  156
▪ 로젠탈 효과(Rosenthal Effect)  159
▪ 마시멜로 효과(Marshmello Effect)와 성공비결  163
▪ 말파리 효과  166
▪ 메디치 효과(Medici Effect)  169
▪ 바넘 효과(Barnum Effect)  172
▪ 반응성 효과(Reactivity Effect)  176
▪ 발라흐 효과(Wallach Effect)  179
▪ 방관자 효과(Bystander Effect)  182
▪ 벼룩 효과(The Flea Effect)  185
▪ 부메랑 효과(Boomerang Effect)  189
▪ 뷔리당의 당나귀 효과(Buridan's Ass Effect)  192
▪ 스놉 효과(Snob Effect)  195
▪ 스트라이샌드 효과(Streisand Effect)  198
▪ 스포트라이트 효과(Spotlight Effect)  201
▪ 양떼 효과(Herding Effect)  204
▪ 웃음의 효과  207
▪ 워비곤 호수 효과(Lake Wobegon Effect)  210
▪ 월렌다 효과(Wallenda Effect)  213
▪ 이케아 효과(IKEA Effect)  216
▪ 정보 제시 순서 효과  219
▪ 자존감(自尊感) 효과  222
▪ 초두 효과(Primary Effect)  226
▪ 칵테일파티 효과(Cocktail Party Effect)  229
▪ 쿨레쇼프 효과(Kuleshov Effect)  232
▪ 크레스피 효과(Crespi Effect)  235
▪ 틀 효과(Framing Effect)  238
▪ 파노플리 효과(Panoplie Effect)  241
▪ 플라세보 효과와 노시보 효과  244
▪ 플린 효과(Flynn Effect)  248
▪ 허위 합의 효과(False-Consensus Effect)  251
▪ 호손 효과(Hawthorne Effect)  254


제3부╻인간의 삶을 이끄는 원리들  257

▪ 가면 증후군(Imposter Syndrome)  258
▪ 가정 원칙(As If Principle)  261
▪ 고슴도치 딜레마(Hedgehog's Dilemma)  265
▪ 고정관념(Stereotype)  269
▪ 귀인 오류(Attribution Error)  272
▪ 모든 것의 가격(The Price of Everything)  275
▪ 미루는 습관(Procrastination)  279
▪ 밧세바 신드롬(Bathsheba Syndrome)  283
▪ 보이지 않는 고릴라(Invisible Gorilla)  286
▪ 보이콧(Boycott)  289
▪ 브레인스토밍(Brainstorming)  292
▪ 사회적 촉진(Social Facilitation)  295
▪ 살리에리 증후군(Salieri Syndrome)  298
▪ 선택의 역설(Paradox of Choice)  301
▪ 슈와르츠의 논단(論斷)  305
▪ 스톡데일 패러독스(Stockdale Paradox)  308
▪ 신데렐라 콤플렉스(Cinderella Complex)  311
▪ 아론슨의 금지된 행동 실험  314
▪ 암묵적 지식(Tacit Knowledge)  318
▪ 야생마 엔딩  321
▪ 양털 깎기(Fleecing of the Flock)  325
▪ 열정적 증오(Passionate Hatred)  328
▪ 요나 콤플렉스(Jonah Complex)  332
▪ 이기적 편향(Self-Serving Bias)  336
▪ 이카루스 패러독스(Icarus Paradox)  339
▪ 인류 지향 원리(Anthropic Principle)  342
▪ 자각몽(Lucid Dream)  345
▪ 자기 충족 예언(Self-Fulfilling Prophecy)  348
▪ 자기기만(Self-Deception)  351
▪ 자존심(自尊心)과 자존감(自尊感)  354
▪ 제로섬 게임(Zero-Sum Game)  357
▪ 최후통첩 게임(Ultimatum Game)  360
▪ 치킨 게임(Chicken Game)  363
▪ 카렐 공식(Karel Formula)  366
▪ 카인 콤플렉스(Cain Complex)  369
▪ 쾌락의 쳇바퀴(Hedonic Treadmill)  372
▪ 쿠바드 증후군(Couvade Syndrome)  375
▪ 터널 비전(Tunnel Vision)  378
▪ 통제의 환상(Illusion of Control)  381
▪ 트로이 목마(Trojan Horse)  384
▪ 트롤리 딜레마(Trolley Dilemma)  386
▪ 파괴적 혁신(Disruptive Innovation)  389
▪ 파랑새 증후군(Blue Bird Syndrome)  392
▪ 학습된 무력감(Learned Helplessness)  395
▪ 확증 편향(Confirmation Bias)  398



추천의 글



이경일 소개

저자는 1960년 전남 영광에서 태어나 고향에서 중, 고등학교를 졸업하였다.
산업현장인 (주)고려시멘트 광양공장, 유진기업 광양공장, 현재는 쌍용C&E 대한시멘트 1공장에서 기능직 사원으로 35년째 근무 중이다.

2004년 회사의 배려로 방송통신대학 중어중문과에 늦깎이로 입학하여 2012년에 졸업했으며, 재학 중 한자공인 급수 1급을 취득하였다.

대기업인 유진기업으로 인수 되었을 당시 저자는 매주 1권씩 인문서와 독서교실에서 자기 계발서를 추천할 때면 구입하여 읽기도 하였고, 구입을 하지 못할 때는 요약본을 통하여 반드시 읽고 갈 정도로 열정적이었으며, 동양 고전에 도취되어 진한 감동을 전하고 있다.

저자는 이러한 독서를 토대로 2018년부터 고향의 영광 군민신문(매주 2편)과 현재 살고 있는 광양신문에 칼럼니스트로 활동 중이며, 2021년에는 인문학 지도사 1급과 한자 지도사 1급을 한국자격검정평가진흥원에서 취득하여 고향과 지역사회 문화 활동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이경일 최근작

전체선택 장바구니

더보기 펼쳐보기

배송안내

두란노몰 배송 두란노몰에서 재고를 보유하고 있는 도서, 음반, 세미나 테이프와 일부 교회용품입니다.
두란노몰에서 지정한 택배회사를 통해 고객님께 배송됩니다.
배송료는 17,000원 미만일 경우 2,500원, 17,000원 이상일 경우 무료배송입니다.
배송에 대한 불편사항이 발생할 경우 전화바랍니다. (02-2078-3300)
거래처배송 장바구니에 거래처 배송상품으로 분류 됩니다.
두란노몰 배송상품과는 별도로 배송 됩니다.
두란노몰과 협력하는 거래처에서 직접 배송해드리며, 거래처 또는 고객이 배송비를 부담합니다.
(거래처별로 배송비가 상이하니 상품 상세정보를 꼭 확인해주세요.)
상품명 앞에 [착불]로 표기되어 있는 제품은 주문금액과 관계없이 무조건 배송비를 지불하셔야 합니다.
배송에 따른 불편사항이 발생할 경우 거래처와 협력하여 처리해 드리겠습니다.

교환/반품안내

교환/반품 신청 기간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상품 수령 후 7일 이내에 신청 가능합니다.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상품 수령 후 3개월 이내에 신청 가능합니다.
교환/반품 배송비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해당 상품의 회수 비용은 무료이나,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왕복배송비는 고객님 부담입니다.
제품 검수과정에서 사유가 일치하지 않을 경우, 거부 또는 반품으로 진행될 수 있으며
이로 인해 발생되는 추가 배송비는 고객님 부담입니다.
유료로 반송할 경우 발송요금과 다르며 지역에 따라 차이가 날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 불가 사유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배송완료일로부터 7일이 경과한 경우 불가합니다.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배송완료일로부터 3개월이 경과한 경우 불가합니다.
고객님의 부주의로 인한 훼손 및 상품가치상실 등의 경우 불가합니다.
상품에 따라 교환/반품이 안 될 수 있으니 해당 상품의 상세정보를 참고해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