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인 도서정가제 소득공제 해외배송가능

개혁 주의 일반 은총론

정가 20,000
판매가 18,000(10% 할인)
포인트적립 1,000

배송정보 배송비 무료배송

출고예정일

(평일 기준) 주문일로부터 2일이내

배송방법 두란노몰 배송
해외배송 가능

수량 닫기 버튼 18,000
총 수량 1 총 할인 2000 총 금액 18,000
브랜드 개혁주의신학사(P&R)화살표
저자 코넬리우스 반틸  역자 : 정성국  화살표
출간일 2022-01-20
ISBN 9788971380796
쪽수 232
크기 152 * 225

상세정보



도서 소개

코넬리우스 반틸이 25년여에 걸쳐 쓴 논문들을 그의 제자이자 후임자인 웨스트민스터신학교 교수 K. 스코트 올리핀트(K. Scott Oliphint) 박사가 편집한 책이다. 그는 일반 은총이라는 성경적 개념과 이와 관련된 세 가지 중추적 주제, 곧 ‘두려움 없는 신인동형론’, ‘구체적 사고’, ‘제한적 개념’에 대해 개혁주의적 기독교 역사철학으로 논하며, 일반 은총의 긍정적 측면과 부정적 측면을 균형 있게 취해 조화로운 견해를 제시한다. 그는 인간의 지식과 책임을 무효로 하는 철학적 결정론 체계에서 벗어난 개혁주의 관점만이 온전한 성경적 주해를 바탕으로 성경의 그리스도 안에 있는 복음의 순수한 기쁨으로 인간을 인도할 수 있다고 말한다.


본문 중에(본문 중에 소개하고 싶은 부분 인용, 페이지와 함께)


반틸 자신의 고유한 언어를 사용해 나타낸 세 가지 주제는 다음과 같다.

첫째, 두려움 없는 신인동형론
둘째, 구체적 사고
셋째, 제한적 개념

비록 이 세 가지 주제가 약간은 추상적으로 들릴지 모르지만, 나는 이 주제를 개혁주의 믿음에 대한 성경적 진리로 우리를 변함없이 이끄는 용어로 이해해야 한다고 증명하고 싶다. 그뿐만 아니라 이 세 가지 주제는 서로를 수반하는 것으로 이해해야 한다. 즉, (이런 주제와 관련해) 우리의 신학적 교리들을 제한적 개념으로 생각하고 명확히 하지 않는 이상, 우리는 두려움 없는 신인동형론을 이해한다고 할 수 없다. -p.12


그러나 이 질문들에 대한 ‘해답’으로 제시된 것이 인간의 이성으로 이해할 수 있다는 의미에서 ‘체계적’(systematic)이 아니다. 성경적 ‘진리 체계’ 는 ‘연역적 체계’가 아니다. 성경의 다양한 가르침은 여러 가지 삼단논법처럼 그렇게 연결되어 있지 않다. 성경의 ‘진리의 체계’는 무한한 권위로 자신을 계시하신 내적이시고, 영원하시며, 스스로 일관성 있으신 삼위일체 하나님의 존재를 전제로 한다.-p.68


이것이 이 책의 여러 장을 하나로 묶는 관점이다. 인간의 지식과 책임을 무효로 하는 철학적 결정론 체계에서 벗어난 개혁주의 관점만이, 온전한 성경적 주해를 바탕으로 성경의 그리스도 안에 있는 복음의 순수한 기쁨으로 인간을 인도할 수 있다. -p.70


광범위하게 말하면, 최근 세 집단 사이에 논쟁이 있었다.

첫째, 전통적 관점, 즉 카이퍼-바빙크(Kuyper-Bavinck)의 관점에 아주 밀접하게 집착하는 사람들이 있다. 암스테르담자유대학교(Free University of Am\-sterdam)의 V. 헵(V. Hepp) 교수가 이 집단의 대표자라고 할 수 있다.
둘째, 일반 은총을 거부하는 사람들. 헤르만 훅스마(Herman Hoeksema)가 이제 이 집단의 인정받는 리더이다.
셋째, 일반 은총을 거부하지도 않고 전통적인 견해를 지지하지도 않고 재구성하는 자들이 있다. 쉴더(Schilder) 박사가 이 집단의 대표자라고 할 수 있다. 우리의 관심은 바로 이 재구성론자들(reconstructionists)에게 있다. -p.110-111


우리는 역사 뒤에 하나님의 계획이 있기 때문에, 역사적 조건적 행동에 진정한 의미를 담대히 부여할 수 있다. 따라서 우리는 인류의 일반성을 향한 하나님 편에서의 특정한 호의적 태도와 역사적으로 미개발된 불신자의 인생에서 하나님이 판단하시는 특정한 선이 있다고 담대히 주장해야 한다.
이런 주장은 죄인의 전적 타락에 대한 주장을 과소평가하지 않고, 오히려 조건을 부여한다. 선택받은 자는 자신 역사의 한 시점에 완전히 타락했다고 말할 수 있다면, 유기된 자도 자신의 역사의 한 시점에서 어떤 선한 행동을 했다고 말할 수 있다.-p.218



목차


추천사 1  1
김 재 성 박사 국제신학대학원대학교 조직신학 명예교수

추천사 2  2
이 경 직 박사 백석대학교 기획부총장􄞻조직신학 교수

추천사 3  4
존 M. 프레임 박사 Reformed eological Seminary 조직신학􄞻철학 명예교수

편집자 서문 10

반틸의 메모 65

저자 서문 67

역자 서문 71


제1부
제1장 기독교 역사 철학 74
제2장 일반 은총에 대한 아브라함 카이퍼의 교리 96
제3장 일반 은총 논쟁 110


제2부
제1장 특정 은총과 일반 은총 222
제2장 일반 은총과 증인 260
제3장 일반 은총에 대한 서신 296
제4장 비판에 대한 답변 369
제5장 헤르만 훅스마의 “개혁주의 교의학” 388
제6장 최종 고려 사항 407


참고 문헌  425


추천의 글



이 책은 칼빈을 따라서 성경적으로 정통 개혁 신학의 진리 체계를 구축하는 중요한 개념들을 깊이 있게 다루고 있다. 일반 은총이라는 중요한 성경적 개념과 그 범주에 연계된 많은 주제를 풀어낸 반틸 박사는 우리가 자연과 학문과 구원에 대해 가져야 할 통찰력을 깨우쳐 준다.


반틸 박사가 사용한 용어와 개념들이 매우 어렵기 때문에, 편집자 올리핀트 교수의 해설이 큰 도움을 준다. 특히, 반틸의 개념에 연결되어 발표된 최신 자료들을 첨가해 주어서, 현대 신학자들에게 끼친 영향을 가늠할 수 있다.
김 재 성 박사
국제신학대학원대학교 조직신학 명예교수


반틸에 따르면 일반 은총은 타락 이전의 인간들에게 있었지만, 타락 이후 인간들은 하나님을 아는 지식을 억누른다. 따라서 타락한 인간은 하나님의 계시 없이 성령의 도우심 없이 스스로 자율적으로 하나님을 알 수는 없다. 반틸은 이런 주장을 통해 일반 은총론이 합리주의를 받아들여 복음의 주권적 은혜를 훼손시키는 일을 막고자 한다.
반틸은 존 프레임(John Frame)을 비롯한 개혁파 신학자들에게 영향을 주었다. 국내에도 반틸의 영향을 받은 개혁파 신학자들이 많은 편이다. 반틸의 개혁 신학에 관심을 두는 독자에게 『개혁주의 일반 은총론』은 소중한 선물이 될 것이다.
이 경 직 박사
백석대학교 기획부총장·조직신학 교수



코넬리우스 반틸 소개

네덜란드에서 출생했고 1905년 가족과 함께 미국으로 이주했다. Calvin College와 Calvin Theological Seminary를 졸업한 후, Princeton Theological Seminary와 Princeton University에서 신학 석사(Th.M.)와 박사(Ph.D) 학위를 받았다. 그 후 Princeton Theological Seminary에서 변증학을 가르쳤으며, Westminster Theological Seminary에서 1975년 은퇴할 때까지 조직신학과 변증학을 가르쳤다. 그는 30개 이상의 강의안과 『변증학』(The Defense of the Faith, P&R, 2012), 『개혁주의 신학 서론』(An Introduction to Systematic Theology, CLC, 1995), Christian Apologetics, Christianity and Barthianism 등 20권 이상의 저서를 남겼다.


코넬리우스 반틸 최근작

전체선택 장바구니

더보기 펼쳐보기

배송안내

두란노몰 배송 두란노몰에서 재고를 보유하고 있는 도서, 음반, 세미나 테이프와 일부 교회용품입니다.
두란노몰에서 지정한 택배회사를 통해 고객님께 배송됩니다.
배송료는 1만원 미만일 경우 2,500원, 1만원 이상일 경우 무료배송입니다.
배송에 대한 불편 사항이 발생할 경우 전화바랍니다. (02-2078-5776~7)
거래처배송 장바구니에 거래처 배송상품으로 분류 됩니다.
두란노몰 배송상품과는 별도로 배송 됩니다.
두란노몰과 협력하는 거래처에서 직접 배송해드리며, 거래처 또는 고객이 배송비를 부담합니다.
(거래처별로 배송비가 상이하니 상품 상세정보를 꼭 확인해주세요.)
상품명 앞에 [착불]로 표기되어 있는 제품은 주문금액과 관계없이 무조건 배송비를 지불하셔야 합니다.
배송에 따른 불편사항이 발생할 경우 거래처와 협력하여 처리해 드리겠습니다.

교환/반품안내

교환/반품 신청 기간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상품 수령 후 7일 이내에 신청 가능합니다.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상품 수령 후 3개월 이내,
또는 그 사실을 알게된 날로부터 30일 이내에 신청 가능합니다.
교환/반품 배송비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해당 상품의 회수 비용은 무료이나,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왕복배송비는 고객님 부담입니다.
제품 검수과정에서 사유가 일치하지 않을 경우, 거부 또는 반품으로 진행될 수 있으며
이로 인해 발생되는 추가 배송비는 고객님 부담입니다.
유료로 반송할 경우 발송요금과 다르며 지역에 따라 차이가 날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 불가 사유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배송완료일로부터 7일이 경과한 경우 불가합니다.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배송완료일로부터 3개월이 경과한 경우 불가합니다.
고객님의 부주의로 인한 훼손 및 상품가치상실 등의 경우 불가합니다.
상품에 따라 교환/반품이 안 될 수 있으니 해당 상품의 상세정보를 참고해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