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성경학교공과
정기구독신청
단체구매성경 추천 기획전
바이블칼리지
바이블칼리지 학과별 교재
도서정가제 소득공제 해외배송가능

결혼을 말하다(교회를 위한 결혼학 개론)

저자 : 임승민  | 세움북스 | 2020-08-30 출간

별점 5개    이 책의 리뷰 [0] 리뷰쓰기 문의하기

정가 20,000원
판매가 18,000원 (10% 할인)
적립금 1,000원 (5%) 적립

배송료 무료배송
배송방법 두란노몰 배송

출고예정일

2일이내 준비가능 (토,일,공휴일제외, 입금일기준)

해외배송 가능
수량
총 수량: 1 총 상품 금액 18,000

도서정보

ISBN 9791187025702
쪽수 394
크기 152*225

이 책이 속한 분야





세움북스 <담장너머 시리즈>의 세 번째 책!
세상을 따르지 않는 교회를 위한 결혼 지침서!
복음과 은혜 그리고 사랑이 이끄는 결혼생활을 배우다!
청/장년들을 위한 결혼에 관한 최고의 성경공부 교재!
성경적이고, 실천적이고, 구체적인 결혼학 개론!


결혼은 사회적 합의에 따라 도출된 제도가 아니라, 하나님이 목적을 가지고 세우신 최조의 제도입니다. 하지만 오늘날 대부부의 크리스천들은 사회와 미디어를 통해 결혼을 배웁니다. 그러다 보니 결혼 후에 많은 혼란을 겪습니다. 이 책은, 결혼의 목적, 남편과 아내 됨, 결혼과 교회와의 관계 등 오늘날 심각하게 훼손된 ‘결혼의 성경적인 가치’를 다시금 일깨웁니다. 결혼에 관한 성경 공부 교재로, 동시에 곧장 결혼 현장에 적용할 수 있는 효과적인 지침서입니다. 결혼을 준비하는 청년들과 장년들 그리고 목회자들에게 적극 추천합니다.


저자 서문

결혼은 하나님께서 최초로 세우신 제도입니다. 하늘과 땅과 생물과 사람을 창조하신 후에 처음으로 세우신 제도가 결혼이라는 것은 의미심장합니다. 결혼이 단지 사회적 합의에 따라 도출된 제도가 아니라는 뜻이고, 하나님의 목적이 있다는 뜻이기도 합니다. 결혼은 하나님의 것이요, 하나님의 일이요, 하나님의 뜻입니다.


그러나 오늘날에는 결혼에 관한 성경적 가치가 크게 위협받고 있습니다. 결혼을 하나님의 제도로 받아들이기보다는 시대 문화를 따르려고 합니다. 새로운 형태의 결혼을 시도하기도 합니다. 동거가 대표적인 사례입니다. 2017년 학원복음화협의회의 한 조사에 따르면, 혼전 동거에 찬성하는 대학생이 67%나 된다고 합니다. 2018년 한국보건사회연구원에서 발표한 수치도 비슷합니다. ‘혼인 신고는 함께 살아 본 뒤에 하는 것이 좋다’는 질문에 찬성 응답이 70% 가까이 됩니다. 연애 칼럼을 쓰는 한 방송인은 자기가 출연한 방송에서 동거가 매우 합리적인 제도라고 찬양하기도 합니다.


결혼이 사회적 합의에 따라 도출되는 가변적인 제도라고 주장하는 사람들이 점점 많아지고 있습니다. 문제는 이런 시대 문화가 그리스도인 청년들에게도 영향을 미치고 있다는 것입니다. 많은 그리스도인 청년들이 성경을 통해 결혼을 배우기보다는 사회 속에서 결혼을 배웁니다. 그러다 보니 결혼한 후에 많은 혼란을 겪습니다. 결혼의 목적이 어디에 있는지 모르기 때문에 결혼을 우상처럼 떠받들거나 결혼을 동거처럼 가벼이 여깁니다. 남편 됨과 아내 됨을 바르게 배우지 못했기 때문에 배우자를 조작하고 통제하여 자기만족을 위한 수단으로 이용합니다. 결혼과 교회의 관계를 온전히 알지 못하기 때문에 결혼을 그저 사적인 영역으로만 생각합니다. 현장 목회자로서 성도들에게 가르쳐야 할 것이 많이 있지만, 그중에서도 성경적인 결혼관을 가르치는 것은 매우 시급하다고 느낍니다.


청년과 젊은 부부가 주로 찾아오는 우리 교회 특성상 결혼은 항상 뜨거운 주제입니다. 그렇기에 개척 초창기부터 거의 매년 결혼 세미나를 진행했습니다. 첫 번째 세미나에서 100쪽 정도 되는 강의안을 만들어 사용했는데, 그 강의안 내용은 해마다 늘어났습니다. 성도들의 평가와 요청을 반영했기 때문입니다. 그런 의미에서, 이 책은 우리 교회 성도들과 함께 만든 책이라고도 할 수 있습니다.


이 책은 크게 네 개의 주제를 담고 있습니다. 첫째는 결혼의 성경적인 의미입니다. 결혼을 과도히 높이거나 낮추는 것은 성경이 말하는 바가 아닙니다. 또한 결혼을 감정의 측면에서만 다루는 것도 성경이 말하는 바가 아닙니다. 성경은 결혼을 그리스도와 교회에 관한 비밀(엡 5:32)이라고 말합니다. 결혼에 관한 모든 것은 바로 이 비밀 안에서 이해되어야 합니다. 그리스도와 교회의 관계를 떼어 놓고 결혼을 바라볼 때 우리는 성경적인 결혼관에서 멀어질 수밖에 없습니다.


둘째는 결혼 생활의 성경적인 의미입니다. 결혼의 궁극적 의미는 그리스도와 교회에 관한 것이지만, 결혼 생활은 남편과 아내가 함께하는 현실입니다. 그래서 바울도 결혼을 그리스도와 교회에 관한 비밀이라고 말한 후에 “그러나 너희도 각각 자기의 아내 사랑하기를 자신같이 하고 아내도 자기 남편을 존경하라”(엡 5:33)는 말을 덧붙입니다. 이 주제에서는 특히, 복음과 은혜와 사랑이 어떻게 결혼 생활에 적용될 수 있는지를 다룹니다.


셋째는 결혼의 가장 중요한 목표인 한 몸을 이루는 방법입니다. 흔히 한 몸을 혼합적 성격으로 이해하는데, 그것은 옳지 못한 관점입니다. 한 몸의 기초는 남자와 여자의 명확한 구분에서 출발합니다. 여성은 여성다움으로 성장해 가고, 남성은 남성다움으로 성장해 갈 때 진정한 한 몸을 이룰 수 있습니다. 오늘날 이와 같은 관점은 보수적인 것을 넘어 시대 착오적인 것으로 비난을 받지만, 저는 성경이 이것을 가르치고 있다고 굳게 믿습니다. 한 몸은 남녀의 구분이 사라진 혼합이 아니라 성별이 완전히 다른 두 존재가 성령 안에서 연합되는 것입니다.


넷째는 한 몸을 이루는 방법 중에 의사소통의 문제를 다룹니다. 부부가 결혼에 관한 의미를 성경과 신학으로 철저히 공부했다 할지라도 작은 틈 하나로 모든 관계가 무너져 내리는 경험을 할 수 있습니다. 그 작은 틈은 바로 언어입니다. 말 한마디가 소중하게 쌓아 온 관계를 이전보다 못한 관계로 되돌릴 수 있습니다. 반면에 말 한마디가 작은 벽돌이 되어 믿음이라는 집을 지을 수도 있습니다. 이 주제에서는 부부가 서로의 언어를 이해하기 위해 무엇을 유의해야 하는지를 다룹니다.


이 책을 쓸 때 이론에서 실천을 끌어내고자 노력했습니다. 성경에 기대어 그 의미를 탄탄히 설명하되 사변적인 이론이 되지 않도록 구체적인 지침을 만들어 갔습니다. 성경을 거치지 않은 현장 지침서나 현장과 상관이 없는 성경 해석서가 되지 않도록 세심하게 신경을 썼습니다. 그래서 이 책은 결혼에 관한 성경 공부 교재로, 동시에 곧장 결혼 현장에 적용할 수 있는 지침서로도 적당합니다. 아무쪼록 결혼이라는 제도 자체가 큰 위기를 맞이하고 있는 이 시대에 성경 안에서 결혼의 집을 짓고 살고자 하는 부부들에게 이 책이 도움이 되기를 바랍니다.

-저자 임승민-


서문・4


서론, 개혁주의 신앙고백서로 본 결혼・13


첫째, 결혼은 모든 것이다?・33
결혼은 그림자이다・36
결혼의 우상화를 경계하라・42


둘째, 결혼은 미친 짓이다?・53
자아 중심적 결혼관・54
성경적 결혼관・64


셋째, 결혼은 로맨스다?・69
사랑이란 무엇인가?・70
결혼은 언약이다・73
결혼, 하나님의 영광을 위한 일・76


넷째, 복음이 이끄는 결혼 생활・85
그리스도를 경외함으로 피차 복종하라・87
성령만이 우리를 도우신다・90


다섯째, 은혜가 이끄는 결혼 생활・99
폭로와 사랑의 원리・100
은혜만이 악순환을 끊는다・105


여섯째, 사랑이 이끄는 결혼 생활・117


일곱째, 한 몸의 토대, 남녀 구분・137


여덟째, 한 몸을 위한 여성다움의 회복 (1)・147
일과 관련된 견해가 왜곡되었습니다・148


아홉째, 한 몸을 위한 여성다움의 회복 (2)・167
주도권에 대한 견해가 왜곡되었습니다・168
섬김에 대한 견해가 왜곡되었습니다・175


열째, 한 몸을 위한 여성다움의 회복 (3)・187
순종에 대한 견해가 왜곡되었습니다・188
감정에 대한 견해가 왜곡되었습니다・199


열한째, 한 몸을 위한 남성다움의 회복 (1)・211
결정권에 대한 견해가 왜곡되었습니다・213
리더십에 대한 견해가 왜곡되었습니다・223


열두째, 한 몸을 위한 남성다움의 회복 (2)・243
표현에 대한 견해가 왜곡되었습니다・244
욕망에 대한 견해가 왜곡되었습니다・254


열셋째, 한 몸은 혼합이 아니라 연합이다・267
혼합인가? 연합인가?・268
다름을 인정하라・275
같음을 추구하라・281


열넷째, 소통, 한 몸의 기초 (1)・291
존경과 사랑의 대화・293


열다섯째, 소통, 한 몸의 기초 (2)・311
헤세드, 대화의 기초・313


부록, 교회를 중심으로 살펴보는 외도의 심리와 예방법・341
외도는 왜 일어나는가?・344
외도를 저지르는 사람의 성격 유형・346
친밀함을 향한 병적 욕망이 외도를 부른다・356
교회 내에서 발생할 수 있는 외도의 연결 고리・363
예방을 위한 교회적 조치・373

참고문헌・389


이 상품과 관련 셋트

관련 정보가 없습니다.

임승민 소개

서울시 서초구 교대 근처에 담장너머교회를 개척하여 목회하고 있다. 한동대학교와 총신대학원을 졸업하였고 부교역자 시절부터 청년 사역에 힘을 기울였다.
지금 여기에서 개혁교회를 세우는 것에 지대한 관심을 가지고 있으며 젊은이들에게 성경과 교리를 가르치는 일을 사역의 중심에 두고 있다.
공허와 혼란 속에서 방황하는 젊은 세대들에게 말씀의 통치가 있는 교회를 세움으로 풍요와 질서로 가득한 삶을 선물하고 싶어 한다. 개혁신학이라는 단어 안에 터질 듯 담겨 있는 하나님의 사랑과 그리스도의 은혜를 보여 주는 것이 평생의 사명이다.


임승민 최근작

전체선택 장바구니담기

두란노몰 배송상품 두란노몰에서 재고를 보유하고 있는 도서,음반,세미나 테이프와 일부 교회용품입니다.
두란노몰에서 지정한 택배회사를 통해 고객님께 배송됩니다.
배송료는 3만원 미만일 경우 2,000원, 3만원 이상일 경우 무료배송입니다.
배송에 대한 불편 사항이 발생할 경우 전화바랍니다.(02-2078-5776~7)
거래처배송상품 장바구니에 거래처 배송상품으로 분류 됩니다.
두란노몰 배송상품과는 별도로 배송 됩니다.
두란노몰과 협력하는 거래처에서 직접 배송해드리며, 거래처 또는 고객이 배송비를 부담합니다.
(거래처별로 배송비가 상이하니 상품 상세정보를 꼭 확인해주세요.)
상품명 앞에 [착불]로 표기되어 있는 제품은 주문금액과 관계없이 무조건 배송비를 지불하셔야 합니다.
배송에 따른 불편사항이 발생할 경우 거래처와 협력하여 처리해 드리겠습니다.
교환/반품/환불 고객님의 부주의로 인한 훼손 및 상품가치상실 등의 경우 교환, 환불이 불가능합니다.
유료로 반송할 경우 발송요금과 다르며 지역에 따라 차이가 날 수 있습니다.
상품에 따라 교환, 반품이 안 되는 상품이 있을 수 있으니 해당하는 상품의 상세정보를 참고해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