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사람 사탕
할인 도서정가제 소득공제 해외배송가능

눈사람 사탕

소원 우리숲 그림책 12

정가 15,000
판매가 13,500(10% 할인)
포인트적립 750

배송정보 배송비 2,500원 (17,000원 이상 무료)

출고예정일

(평일 기준) 주문일로부터 3일이내

배송방법 두란노몰 배송
해외배송 가능

수량 닫기 버튼 13,500
총 수량 1 총 할인 1500 총 금액 13,500
브랜드 소원나무화살표
저자 박종진  송선옥  화살표
출간일 2022-12-10
ISBN 9791170441618
쪽수 44
크기 230*240

상세정보




[누리과정]

신체운동·건강 영역 실내외에서 신체 활동을 즐기고, 건강하고 안전한 생활하기

자연탐구 영역 탐구하는 과정을 즐기고, 자연과 더불어 살아가는 태도 가지기


[교과연계]

1학년 1학기 국어 7단원 생각을 나타내요                         2학년 1학기 국어 3단원 마음을 나누어요

1학년 2학기 국어 10단원 인물의 말과 행동을 상상해요  2학년 2학기 국어 1단원 장면을 떠올리며

1학년 2학기 통합 겨울1 2단원 우리의 겨울                       2학년 2학기 통합 겨울2 2단원 겨울 탐정대의 친구 찾기


[기획 의도]

소원우리숲그림책 12권. 《눈사람 사탕》은 선동이 율동이 형제의 겨울 이야기를 담은 시리즈의 마지막 권으로, 행운을 담은 ‘아홉 가지 우리 놀이’를 통해 ‘진짜 행운’을 만들어 내는 과정을 담은 국내창작그림책입니다. 투호, 공기놀이, 제기차기, 줄넘기, 다리밟기, 쥐불놀이, 널뛰기, 풀묻기, 돌치기로 이루어진 아홉 가지 놀이의 의미와 형제의 놀이 과정을 보며 우리나라 고유의 놀이를 더욱 쉽게 이해하고 다양하게 따라 할 수 있습니다.



[줄거리]

추운 겨울, 오늘도 어김없이 재밌는 놀이를 찾아 헤매는 선동이 율동이 형제!

따뜻한 털장갑과 두꺼운 털모자, 차가운 바람을 막아 줄 외투로 무장한 선동이와 율동이가 학교 앞 문방구 앞에 쪼그려 앉아 무언가를 하고 있습니다. 뽑기 기계 앞에서 장난감 뽑기를 하던 선동이는 장난감을 놓치고 마는데요. 옆에 있던 율동이가 데구루루 굴러가는 장난감을 잡아 확인해 보니 ‘꽝’이라는 글씨가 큼지막하게 적혀 있습니다. 운이 나쁜 율동이가 먼저 확인을 해서 꽝이 나온 거라며 화를 내는 선동이. 그 말에 율동이는 토라지고, 형을 피해 달아납니다. 괜히 화를 냈다며 미안해하던 선동이는 운이 좋아지는 방법을 가르쳐 주겠다며 율동이에게 행운을 담은 아홉 가지 놀이를 알려 줍니다.

과연 선동이와 율동이는 겨울을 닮은 ‘아홉 가지 우리 놀이’를 통해 행운 가득한 겨울을 보낼 수 있을까요?



[책 속에서]

“이런 일로 울어?

그냥 눈이 떨어진 건데.”


“아니야! 그냥 떨어진 게 아니야!

내가 운이 나빠서 떨어진 거야!”


“율동아, 내가 운이 좋아지는 방법을 가르쳐 줄까?”



[책 소개]

선동이 율동이 형제의 행운 가득한 마지막 겨울 이야기!

아홉 가지 ‘우리 놀이’와 함께하는 달콤한 행운 만들기!

뽑기 기계에서 꽝을 뽑은 율동이는 ‘너는 운이 없어.’라는 선동이의 말 때문에 정말로 운이 없는 것 같다며 풀이 죽는데요. 그런 율동이를 위해 선동이는 행운을 만드는 아홉 가지 놀이를 제안하고, 새하얀 눈이 쌓인 초등학교 운동장에서 선동이와 율동이의 행운 만들기 놀이가 시작됩니다.

운동장 바닥에 쌓인 눈, 길가에 있는 나무, 바닥을 굴러다니는 돌멩이, 운동장 한쪽을 차지한 축구 골대와 구름사다리, 나무에서 떨어진 솔잎과 열매 등을 이용해 선동이는 율동이에게 행운을 만드는 가장 간단하면서도 즐거운 방법을 알려 줍니다. 놀이를 거듭하면서 처음에는 행운을 믿지 않던 율동이도 점차 행운을 믿게 됩니다. 다시 뽑기 기계 앞에 선 선동이와 율동이에게 찾아온 진짜 행운은 무엇일까요? 선동이 율동이와 아홉 가지 우리 놀이를 하며 행운 가득한 겨울을 보낸다면 분명 추운 겨울도 따뜻하게 녹일 행운이 찾아올 거예요!



“행운을 만드는 방법을 알려 줄까?”

겨울을 닮아 밝게 빛나는 ‘우리만의 놀이’를 만나요!

《눈사람 사탕》에는 우리나라 고유의 놀이와 겨울의 풍경이 담겨 있습니다. 겨울의 포근함을 닮은 놀이들은 선동이 율동이를 만나 눈처럼 새하얗게 빛나는 ‘우리만의 놀이’로 변화합니다.

소나무 가지 사이로 눈을 던져 넣는 ‘투호’, 눈덩이를 던져 받는 ‘공기놀이’, 구름사다리의 그림자를 밟아 행운을 비는 ‘다리밟기’ 등, 주위에서 쉽게 볼 수 있는 물건과 환경으로 고유의 놀이를 표현했습니다. 어렵게만 느껴지던 우리나라 고유의 놀이는 아이들의 상상력이 더해져 어렵지 않은 즐거움이 가득한 놀이로 탈바꿈하고, 놀이의 끝에는 승부의 냉정한 결과가 아닌 기분 좋은 행운이 남는다는 걸 알려 줍니다.



《눈사람 사탕》 속 달콤한 행운을 담은 9가지 우리 놀이를 소개합니다!

-투호 : 두 사람이 일정한 거리에 병을 세워 두고 화살을 던져 넣는 놀이

-공기놀이 : 조그마한 돌 여러 개를 땅바닥에 놓고, 규칙에 따라 집고 받는 놀이

-제기차기 : 제기를 발로 차서 떨어뜨리지 않고 많이 차는 놀이

-줄넘기 : 두 사람이 긴 줄의 양쪽 끝을 잡고 돌리면, 나머지 사람들이 그 속으로 들어가 뛰어넘는 놀이

-다리밟기 : 정월 보름날 밤에 다리를 밟아 건너며 건강을 비는 놀이

-쥐불놀이 : 기다란 막대기나 줄에 불을 달고 빙빙 돌리는 놀이

-널뛰기 : 긴 널빤지의 가운데에 짚단이나 가마니로 밑을 괴고, 양쪽 끝에 한 사람씩 올라서서 번갈아 뛰는 놀이

-풀묻기 : 일정한 영역 안에서 풀을 묻어 놓거나 감추고 그것을 찾아내는 놀이

-돌치기 : 일정한 거리에 돌을 세운 뒤, 돌을 던져 맞히거나 발로 돌을 차서 넘어뜨리는 놀이



계절의 끝자락에서 본 선동이 율동이 형제의 이야기!

박종진·송선옥 작가가 그려 낸 다정한 마지막 겨울 인사!

여름의 활기를 담은 《아이스크림 걸음!》, 가을의 청명함을 담은 《에너지 충전》, 봄의 포근함을 담은 《춤바람》, 그리고 겨울의 순수함을 담은 《눈사람 사탕》까지. 박종진 글 작가와 송선옥 그림 작가가 그려 낸 선동이 율동이 형제의 엉뚱하고 사랑스러운 모습이 담긴 사계절의 이야기가 마침내 막을 내렸습니다.

송선옥 작가의 따뜻한 색연필 질감의 그림은 이전 시리즈에서는 볼 수 없었던 만화 구도 형식과 더해져 순수하면서도 포근한 겨울과 아이들의 모습을 잘 담아냈습니다. 박종진·송선옥 작가가 함께한 시리즈 마지막 작품인 《눈사람 사탕》을 보며 겨울의 끝자락에서 다정한 행운을 만날 수 있습니다.

박종진 소개

대학에서 동화를 배우고, ‘동화 세상’에서 동화 창작 과정을 마쳤습니다. 지금은 사랑하는 딸에게 들려주고 싶은 이야기를 짓고 있습니다. 2017년 국립생태원 생태동화 공모에서 장려상을 받았습니다. 작품으로는 《아이스크림 걸음!》, 《에너지 충전》, 《춤바람》 등이 있습니다.


박종진 최근작

전체선택 장바구니

더보기 펼쳐보기

배송안내

두란노몰 배송 두란노몰에서 재고를 보유하고 있는 도서, 음반, 세미나 테이프와 일부 교회용품입니다.
두란노몰에서 지정한 택배회사를 통해 고객님께 배송됩니다.
배송료는 17,000원 미만일 경우 2,500원, 17,000원 이상일 경우 무료배송입니다.
배송에 대한 불편사항이 발생할 경우 전화바랍니다. (02-2078-3300)
거래처배송 장바구니에 거래처 배송상품으로 분류 됩니다.
두란노몰 배송상품과는 별도로 배송 됩니다.
두란노몰과 협력하는 거래처에서 직접 배송해드리며, 거래처 또는 고객이 배송비를 부담합니다.
(거래처별로 배송비가 상이하니 상품 상세정보를 꼭 확인해주세요.)
상품명 앞에 [착불]로 표기되어 있는 제품은 주문금액과 관계없이 무조건 배송비를 지불하셔야 합니다.
배송에 따른 불편사항이 발생할 경우 거래처와 협력하여 처리해 드리겠습니다.

교환/반품안내

교환/반품 신청 기간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상품 수령 후 7일 이내에 신청 가능합니다.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상품 수령 후 3개월 이내에 신청 가능합니다.
교환/반품 배송비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해당 상품의 회수 비용은 무료이나,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왕복배송비는 고객님 부담입니다.
제품 검수과정에서 사유가 일치하지 않을 경우, 거부 또는 반품으로 진행될 수 있으며
이로 인해 발생되는 추가 배송비는 고객님 부담입니다.
유료로 반송할 경우 발송요금과 다르며 지역에 따라 차이가 날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 불가 사유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배송완료일로부터 7일이 경과한 경우 불가합니다.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배송완료일로부터 3개월이 경과한 경우 불가합니다.
고객님의 부주의로 인한 훼손 및 상품가치상실 등의 경우 불가합니다.
상품에 따라 교환/반품이 안 될 수 있으니 해당 상품의 상세정보를 참고해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