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인 도서정가제 소득공제 해외배송불가

시작의 이름

정가 16,000
판매가 14,400(10% 할인)
포인트적립 800

배송정보 배송비 2,500원 (17,000원 이상 무료)

출고예정일

(평일 기준) 주문일로부터 2일이내

배송방법 두란노몰 배송
해외배송 불가능

수량 닫기 버튼 14,400
총 수량 1 총 할인 1600 총 금액 14,400
브랜드 소원나무화살표
저자 셸리 무어 토머스  화살표
출간일 2023-01-10
ISBN 9791170441533
쪽수 40
크기 279 * 203

상세정보











[기획 의도]


소원세계숲그림책 14권. 《시작의 이름》은 ‘끝’이라는 두려움을 ‘시작’의 용기로 바꾸는 이야기가 담긴 시 그림책입니다. 끝은 시작의 또 다른 이름이기에 우리는 끝을 두려워할 필요가 없습니다. 끝이 있다면 반드시 무언가 시작되기 때문입니다. 《시작의 이름》 속 아버지가 들려주는 끝과 시작의 노래를 들어 보세요. 끝이란, 인생에서 가장 설레는 ‘시작의 이름’이라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책 속에서]


씨앗의 끝은 꽃의 시작이야.
달걀의 끝은 병아리의 시작.
애벌레의 끝은 나비의 시작이지.

끝이란 우리가 살아가고 변화되고 성장할 때
늘 만나는 순간이란다.




[책 소개]


시작과 끝, 끝과 시작의 경계에서 삶이 전하는 용기의 순간!
삶에서 발견한 진정한 끝의 의미!


끝과 시작이 함께 있을 수 있다고 생각해 본 적이 있나요? 우리는 보통 끝과 시작은 영원히 함께할 수 없는 평행선 위에 있다고 생각합니다. 하지만 조금만 다르게 생각해 보면 끝과 시작은 한 끗 차이라는 걸 알 수 있습니다. 씨앗이 끝나야 꽃이 시작될 수 있고, 달걀이 끝나야 병아리가 시작될 수 있으며, 혼자가 끝나야 함께가 시작되지요. 이렇듯 우리의 삶은 언제든 새로운 만남과 시작을 이어 갈 수 있습니다. 《시작의 이름》이 들려주는 끝과 시작의 노래를 들어 보세요. 어느새 끝의 두려움은 시작의 또 다른 이름이 되어 우리에게 용기를 심어 줄 거랍니다.


그러니 끝을 두려워하지 말아.
끝이란 우리가 살아가고 변화되고 성장할 때
늘 만나는 순간이란다.

-본문 중에서



아버지가 전하는 따스한 용기!
끝을 맞이하는 사람들을 위한 격려의 메시지!


《시작의 이름》은 아버지가 끝을 두려워하는 아들에게 전하는 따스한 메시지가 담겨 있습니다. 시의 형식을 빌린 이야기는 씨앗과 달걀, 애벌레 같은 작은 생명에서부터 바다, 별빛, 꿈처럼 점층적으로 확장되는 끝과 시작의 이야기를 들려줍니다.


이 세상은 끝과 시작으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복숭아 나무의 열매는 탐스럽게 익고, 그 열매가 떨어져 다른 생명의 삶을 이어 줍니다. 그리고 열매가 떨어진 나무는 새로운 시작을 준비합니다. 또 다른 생명의 시작을 함께하기 위해서 말입니다. 열매가 떨어져 볼품없게 보이던 나무는 시작의 빛을 품고 새로운 한 발을 위해 웅크리고 있습니다. 그리고 끝의 자리에 서서 또 다른 생명의 시작을 지켜보겠지요. 《시작의 이름》은 수많은 시작의 이름이 모이고 쌓여 새로운 도약과 용기를 전해 줍니다. 평화로운 ‘지금’이라는 길의 끝이 보여 많이 무서운가요? 혹시나 끝이 나도 시작을 하지 못할까 걱정하고 있나요? 《시작의 이름》 속 아버지가 들려주는 격려의 말을 들으며 설레는 끝을 기다리다 보면 행복한 시작을 맞이할 수 있답니다.


《나에게 작은 꿈이 있다면》, 《노란 카약》의 작가 멜리사 카스트리욘의 신작!
서정적인 시와 마음을 두드리는 다정한 그림의 만남!


글 작가 ‘셸리 무어 토머스’의 주제를 꿰뚫는 서정적인 문장과 그림 작가 ‘멜리사 카스트리욘’의 마음을 두드리는 다정한 그림은 끝과 시작을 말하는 완벽한 시 그림책이 되어 감동을 줍니다. 또한 몽환적인 보랏빛 색감과 우리의 인생이 담긴 글이 만나 강렬하고 포근한 만남을 선물합니다. 만남은 또 다른 이별을 부르고, 해가 지면 반짝반짝 빛나는 별이 찾아옵니다. 이 책의 마지막 장을 덮었을 때 우리에게는 어떤 시작이 기다리고 있을까요? 끝이라고 실망하지 마세요. 분명 무언가가 꿈틀꿈틀 시작되고 있을 테니까요.




추천의 글



셸리 무어 토머스 소개

미국 캘리포니아에서 초등학교 교사이자 작가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현재는 가족과 반려견과 함께 살고 있으며, 작품으로는 《시작의 이름》이 국내에 소개된 첫 그림책입니다.


셸리 무어 토머스 최근작

전체선택 장바구니

더보기 펼쳐보기

배송안내

두란노몰 배송 두란노몰에서 재고를 보유하고 있는 도서, 음반, 세미나 테이프와 일부 교회용품입니다.
두란노몰에서 지정한 택배회사를 통해 고객님께 배송됩니다.
배송료는 17,000원 미만일 경우 2,500원, 17,000원 이상일 경우 무료배송입니다.
배송에 대한 불편사항이 발생할 경우 전화바랍니다. (02-2078-3300)
거래처배송 장바구니에 거래처 배송상품으로 분류 됩니다.
두란노몰 배송상품과는 별도로 배송 됩니다.
두란노몰과 협력하는 거래처에서 직접 배송해드리며, 거래처 또는 고객이 배송비를 부담합니다.
(거래처별로 배송비가 상이하니 상품 상세정보를 꼭 확인해주세요.)
상품명 앞에 [착불]로 표기되어 있는 제품은 주문금액과 관계없이 무조건 배송비를 지불하셔야 합니다.
배송에 따른 불편사항이 발생할 경우 거래처와 협력하여 처리해 드리겠습니다.

교환/반품안내

교환/반품 신청 기간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상품 수령 후 7일 이내에 신청 가능합니다.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상품 수령 후 3개월 이내에 신청 가능합니다.
교환/반품 배송비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해당 상품의 회수 비용은 무료이나,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왕복배송비는 고객님 부담입니다.
제품 검수과정에서 사유가 일치하지 않을 경우, 거부 또는 반품으로 진행될 수 있으며
이로 인해 발생되는 추가 배송비는 고객님 부담입니다.
유료로 반송할 경우 발송요금과 다르며 지역에 따라 차이가 날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 불가 사유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배송완료일로부터 7일이 경과한 경우 불가합니다.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배송완료일로부터 3개월이 경과한 경우 불가합니다.
고객님의 부주의로 인한 훼손 및 상품가치상실 등의 경우 불가합니다.
상품에 따라 교환/반품이 안 될 수 있으니 해당 상품의 상세정보를 참고해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