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회의 심장이 다시 뛴다

도서정가제 해외배송가능

교회의 심장이 다시 뛴다

한국교회 양육전도 시리즈1

지음 | 물맷돌 | 2017-02-12 출간

별점 5개    이 책의 리뷰 [9] 리뷰쓰기 문의하기

정가 13,000원
판매가 11,700원 (10% 할인)
적립금 650원 (5%) 적립

배송료 무료배송
배송방법 두란노몰 배송
출고예정일 3일이내 준비가능 (토,일,공휴일제외, 입금일기준)
해외배송 가능
수량
총 수량: 1 총 상품 금액 11,700

도서정보

ISBN 9791186126035
쪽수 264
크기 152*225

이 책이 속한 분야



 


전도는 중요하다. 하지만 양육은 백 배 더 중요하다. 아이만 낳으면 책임을 다한 것이 아니듯 전도만 하면 책임을 다한 것이 아니다. 그 책임을 다하는 큰빛교회의 양육 지침서! 한 영혼을 지극히 사랑한 김성태 목사의 사랑의 양육 이야기! 2017년 교회의 심장을 다시 뛰게 할 양육의 혁신!


 


'전도가 최고다'라는 생각보다


‘양육이 최고다’라는 새로운 생각을 제시한다.


김성태 목사가 들려주는 세상을 향한 따뜻한 사랑의 이야기!


 


“목사가 물러서면 그 영혼 죽는 것이고


목사가 포기하지 않으면 그 영혼 사는 것이다”


 


"교회의 심장이 다시 뛴다“ ...


짙은 밤바다의 어둠을 가르고 붉은 태양이 떠오른다. 하나님의 창조 이야기를 품은 태양은 어느새 바닷가 언덕을 내달리다 높이 솟은 십자가에 장엄하고 찬란한 빛을 선사한다. 십자가 아래 감동과 행복의 공동체를 이룬 큰빛교회가 있다. 단 두 명의 교인으로 시작하여 16년이 지난 지금 1,500명으로 성장했다. 안을 들여다보면 단순히 수적 성장이 아니라 체계적인이고 다중적인 양육 시스템을 통하여 성도들의 내적 성장을 이룬 외적 결과라는데 주목하게 된다.


큰빛교회 성도들은 섬김 받는 행복과 섬기는 행복을 알고 있다. 그 행복의 크고 작은 이야기는 김성태(큰빛교회 담임) 목사의 설교로 재생산되고 확대되어 성도들의 가슴에 뿌려주고 그들은 또다시 감동하여 울고 웃는다.


 


성도들 삶의 주변만 성성이는 목회자의 어중간한 모습을 벗어 버리고 김 목사는 과감히 그들의 삶의 중심으로 들어가 함께 춤추고 탄식한다. 몸이 불편한 성도들의 병실을 지키며 하얀 밤을 지세고 정이 그리운 자들의 친구가 되어 주고 때로는 말씀으로 엄히 꾸짖고 때론 부둥켜안고 통곡한다. 그렇게 갈아엎어진 심령 위로 말씀의 씨앗이 뿌려지고 삼척의 황무지는 푸르름이 가득한 옥토로 변해가고 있다. 이들의 이야기는 목회의 심장을 다시 뛰게 하고 이루고 싶은 교회 공동체의 열망을 샘솟게 한다.


살아 있는 교회의 참 모습을 보고 싶다면 이 책을 주목하여 보라.


 


‘눈물 나도록 따사로움, 눈물 나도록 행복함, 눈물 나도록 감사함, 눈물 나도록 뜨거움! 매주가 부흥회 같고 설교 때마다 나를 울고 웃기신다 ’ 큰빛교회 성도들의 말이다. 16 년 전 단 두 명의 성도에서 1,500명으로 부흥시킨 한국교회의 차세대 목회자이다. 하지만 과정은 있었다. 어느 날 한 이웃이 영혼이 갈급하여 찾아왔지만 바쁜 것을 이유로 돌보지 못했을 때 결국 안타까운 운명을 맞이한다. 그것이 그의 목회와 인생의 터닝 포인트가 된다. 한 영혼을 돌보지 못했던 자책이, 숫자가 목표였던 인생이 바뀌게 된다. 그때부터 ‘숫자는 참사다’라고 할 정도로 ‘단 한 명의 우리 영혼’을 인생 최고의 목표로 삼고 있다. 모든 성도들의 이름을 외우고 화장실 청소를 하고 밥 먹을 때도 전도 대상자 가게를 일부러 찾아가는 목사다.


성도 한 명이 아프면 밤새 잠 못 자고 기도하고 아파하는 목사! 학비가 없어 고통당하는 학생에게 사비를 털어 내주는 목사! 나태한 성도를 과감히 꾸짖어 경책하는 목사! 자신의 삶은 제로인 목사! 양육이 백 배 더 중요하다고 외치는 목사! 어쩌면 이 시대 목사의 표상인지도 모른다. 이런 결과는 성도를 저절로 충성하게 하고 100% 순종하게 한다. 한 성도가 암에 걸려 쓰러졌을 때 그날 밤 100명의 성도가 모여 밤새 철야 기도회를 연다. 서울대 출신의 집사가 교회 청소를 한다. 여성도들은 매주 집밥이 그리운 대학생들에게 따뜻한 밥을 대접한다. 성도가 한 가족 같다. 한국교회 양육의 롤모델 같은 교회다. ‘양육하는 교회는 망하지 않는다’를 몸소 실천하는 큰빛교회는 한국교회의 새로운 목회 방향임에 과언이 아니다. 이 글은 바로 그런 내용이다.


전도 물론 중요하다. 하지만 양육은 정말 더 중요하다. 양육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하는 삶이 고스란히 담긴 이 책은 본질을 잃고 있는 한국교회에게 교회의 본질이 무엇인지, 목회가 무엇인지를 명쾌하게 제시할 것이며 교회의 심장을 다시 뛰게 할 것이다.


‘눈물 나도록 따사로움, 눈물 나도록 행복함, 눈물 나도록 감사함, 눈물 나도록 뜨거움! 을 회복하는 한국교회를 소망한다.





Step 1. 난 왜 교회 밖으로 행군하는가?


 


난 교회 밖으로 행군한다 / 세상에 이런 일이 / 큰빛교회 폭파시켜 버릴 거야! / 단 한 명의 우리 성도 / 삼척에 큰 불이 나다 / 전도는 묵직해야 한다 / 목사님! 간증이 없어요 / 그도 내가 사랑하는 영혼이다 / 전도대상자는 정해져 있지 않다 / 불리한 조건은 소음일 뿐이다 / 홈플러스와의 전쟁(?) / 순간이동(?)버스 / 숫자가 낳은 참사 / 힘들어도 예수 믿어요 / 삼척의 영적 내비게이션 / 푯대를 향하다


 


Step 2. 전도하려면 이렇게 하라 ; 큰빛교회 전도 이야기


 


전도는 간단, 명료히 / 복음이면 충분합니다 / 신행일치_ 네 얼굴이 전도지다, 신행일치의 전도자_ 한경직 목사/ 내 것을 주라_ 주는 전도 / 생활 전도 사용설명서_ 전도는 가까운 곳부터, 전도의 최전선, 교회도 빅데이터를 활용하라, 진짜로 봉사해라/ 땅 밟기 기도는 중요하다/ 제2의 전도터닝 포인트_ 캠퍼스 전도, 캠퍼스 전도의 불길이 번지다/ 이삭줍기 전도 / 이삭은 이삭을 낳고 / 영혼 구원 양동 작전_ 중보기도의 위력, 차세대 전도자를 후원하라, 준하네 가족, 전도엔 나이가 없다/ 교회 문을 열어라_ 세상과 교회의 연결고리 1. 영어캠프, 2. 문화행사


 


Step 3. 왜 지금 양육이 중요한가?


 


큰빛교회법을 따르시오 / 무늬만 크리스천이었습니다 / 새 가족은 내 가족이다 / 봉사보다 양육 먼저/ 우리 교회 자랑거리를 적어 주세요 / 예배를 리허설하다/ 바나바는 교회의 얼굴이다 / 누가 바나바가 되나? / 까칠남과 양육남의 한 판 대결


 


Step 4. 양육 전쟁_ 어떻게 양육할 것인가?


 


본격적 양육이 시작되다 / 기도도 양육이다 / 양육 때 무엇을 해야 할까? / 제대로 된 신앙, 어디까지 해봤니? / 믿음의 기도는 산도 옮긴다 / 확신반 이야기1_ 잰틀맨 성도, 심집사 / 확신반 이야기2_양육의 화룡점정 / 확신반 이야기3_ 조폭 아저씨/ 큰빛교회 아버지 양육이야기1_ 주차 봉사팀 단합대회 풍경 / 큰빛교회 아버지 양육이야기2_ 왜 남자성도가 많을까? / 큰빛교회 아버지 양육이야기3_아빠가 달라졌어요/ 큰빛교회 어머니 양육이야기1_ 집 밥 한 끼 해줄게요 / 큰빛교회 어머니 양육이야기2_집밥의 힘 / 큰빛교회 어머니 양육이야기3_ 어머니 기도회/ 큰빛교회 청소년 양육 이야기1_ 승현이를 도웁시다 / 큰빛교회 청소년 양육 이야기2_ 비전으로 양육하라


 


Step 5. 양육의 결과들 : 기적, 성숙, 순종, 간증들


 


공정 봉사 / 답안지에 적힌 최주현 권사 /원칙은 원칙대로 / 믿음의 유산 / 양육의 열매들과 만나다1_ 징검다리 성도/ 양육의 열매들과 만나다2_ 당장 중보기도팀을 소집하세요 / 양육의 최고봉_성숙 / 시스템보다 사랑이다 / 성숙함으로 지역사회를 섬겨라 / 순종은 멋진 일이다 / 간증을 양육하라 / 요람에서 무덤까지 양육하라 / 청소년 양육은 가족 구원도 이룬다 / 초대교회 벤치마킹 / 지역사회를 품은 교회




 

이 상품과 관련 셋트

관련 정보가 없습니다.

저자 정보

관련 정보가 없습니다.

두란노몰 배송상품 두란노몰에서 재고를 보유하고 있는 도서,음반,세미나 테이프와 일부 교회용품입니다.
두란노몰에서 지정한 택배회사를 통해 고객님께 배송됩니다.
배송료는 3만원 미만일 경우 2,000원, 3만원 이상일 경우 무료배송입니다.
배송에 대한 불편 사항이 발생할 경우 전화바랍니다.(02-2078-5776~7)
거래처배송상품 장바구니에 거래처 배송상품으로 분류 됩니다.
두란노몰 배송상품과는 별도로 배송 됩니다.
두란노몰과 협력하는 거래처에서 직접 배송해드리며, 거래처 또는 고객이 배송비를 부담합니다.
(거래처별로 배송비가 상이하니 상품 상세정보를 꼭 확인해주세요.)
상품명 앞에 [착불]로 표기되어 있는 제품은 주문금액과 관계없이 무조건 배송비를 지불하셔야 합니다.
배송에 따른 불편사항이 발생할 경우 거래처와 협력하여 처리해 드리겠습니다.
교환/반품/환불 고객님의 부주의로 인한 훼손 및 상품가치상실 등의 경우 교환, 환불이 불가능합니다.
유료로 반송할 경우 발송요금과 다르며 지역에 따라 차이가 날 수 있습니다.
상품에 따라 교환, 반품이 안 되는 상품이 있을 수 있으니 해당하는 상품의 상세정보를 참고해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