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과
정기구독신청
바이블칼리지
단체구매성경 추천 기획전
예꿈
두란노 기프트 카드
도서정가제 소득공제 해외배송가능

침묵수업 (관상기도를 위한 안내서)

저자 : 마틴 레어드  | 한국샬렘 | 2018-09-18 출간

별점 5개    이 책의 리뷰 [0] 리뷰쓰기 문의하기

정가 15,000원
판매가 13,500원 (10% 할인)
적립금 750원 (5%) 적립

배송료 무료배송
배송방법 두란노몰 배송

출고예정일

3일이내 준비가능 (토,일,공휴일제외, 입금일기준)

해외배송 가능
수량
총 수량: 1 총 상품 금액 13,500

도서정보

ISBN 9788928643936
쪽수 240
크기 141*201

이 책이 속한 분야



토머스 머튼, 헨리 나우웬의 저작에 버금가는
기독교 영성과 관상기도의 지혜를 담은 책

힌두교나 불교 전통뿐 아니라 그리스도교 관상 전통에도 침묵 속에 고요하게 앉아 있거나, 명상을 하거나, 알아차림 수행을 하는 것과 관련된 가르침이 있다. 이 책은 그러한 가르침을 역사적으로 고찰하는 동시에 동방 교회와 서방 교회를 아우르는 기독교 관상 전통의 지혜를 소개한다. 관상기도는 아우구스티누스에서 토머스 머튼에 이르기까지 수많은 기독교 성인과 현자들이 한결같이 강조해온 기도 방식이며, 이 시대 기독교인들이 주목하고 실천해볼 만한 기독교 영성 전통의 위대한 유산이다. 낯설게 다가오는 관상기도에 익숙해지기 위해서는 일종의 기술이 필요하다. 아우구스티누스 수도회 수도사며 영미권의 권위 있는 영성 지도자인 저자는 기도하는 사람에게 필요한 관상의 기술을 알려준다. 그의 깊이 있고 유려한 설명은 관상의 길을 걷는 이들에게 용기를 북돋아준다. 이 책은 이제 막 영성 훈련을 시작한 사람은 물론, 하나님의 침묵 속으로 좀 더 깊이 들어가길 원하는 모든 사람에게 좋은 안내서가 될 것이다.


책 속으로


우리는 순종하는 침묵을 통해 침묵의 영지에 들어가는데, 순종하는 침묵에 이르는 지도는 없다. 하지만 순종하기 위해 우리 자신을 준비하는 법을 가르쳐주는 기술은 있으며, 그것을 통해 우리는 지도에 없는 땅을 마침내 발견한다. 그뿐 아니라 이미 죽었거나 현재 살아 있는 동료 순례자들의 도움을 받을 수도 있다. 그들의 지혜는 수많은 책과 사랑의 행위를 통해 전해지고 있으며, 그들은 “보이는 것으로 살아가지 않고, 믿음으로 살아가는” 것고후 5:7이 어떤 것인지도 가르쳐준다. 이 책은 이러한 영성 기술 몇 가지를 소개하면서, 그리스도교 영성 전통이 침묵 수련을 통해 어떻게 그 기술을 습득하게 하는지 살펴보려 한다. (10쪽)

우리는 인간의 신비를 바다에 떠 있는 스펀지에 비유할 수도있다. 스펀지는 자기 밖에서도, 안에서도 바다를 본다. 이 스펀지는 자기를 통과하면서 흐르는 바닷물에 점점 잠긴다. 그렇지 않다면 제대로 된 스펀지가 아닐 것이다. 어떤 사람은 구별되면서도 하나인 것을 이렇게 표현한다. 하나님과 하나라는 것을 깨달을수록 우리는 진정한 우리 자신이 된다. 있는 그대로의 우리, 마땅히 되어야 하는 존재로 창조된 우리가…. 창조주 하나님이 샘솟는 사랑이라면, 피조물은 그 사랑에 힘입어 샘솟은 사랑이다. (32쪽)

관상은 순전한 은총이다. 관상의 꽃을 피우기 위해 우리가 할 수 있는 일은 없다. 하지만 관상의 기술도 중요하다. 그것이 없다면 관상의 꽃은 피어나지 못한다. 인간의 노력과 하나님의 은총은 서로 협력할 때 시너지 효과를 낸다. 그래서 아우구스티누스는 이렇게 말한다. “하나님은 당신 없이 당신을 만드셨습니다. 하지만 당신이 없다면 하나님은 당신을 의롭게 하지 못하십니다.” 그래서 아빌라의 성 테레사St. Teresa of Avila도 “사랑하는 여러분, 하나님의 은총을 받기 위해 우리가 할 수 있는 일은 많습니다”라고 말했던 것이다. (83쪽)

우리는 삶의 대부분을 머릿속에서 지어내는 이야기들의 소용돌이에 휘말리면서 살아간다. 관상기도가 자랄수록 그런 이야기들에서 벗어나는 기회가 많아지며, 우리를 사로잡는 생각과 감정을 똑바로 바라볼 수 있게 된다. 우리는 생각과 감정이 실체가 없다는 사실을 알고 있다. 눈여겨 바라보면 지어낸 이야기들은 힘을 못 쓴다. 마크 트웨인의 유명한 문장에 숨어 있는 뜻이 바로 이것이다. “이제 나는 나이가 든 노인일세. 그리고 내겐 많은 문제들이 있지. 하지만 그 문제들의 대부분은 결코 일어난 적이 없다네.” 머릿속에서 만들어지고 있는 것들은 대부분 쓸모가 없다. 침묵으로 고요해진 마음은, 두려움과 통증, 내면의 혼란을 바라보는 일이야말로 그것들에서 자유로워지는 길임을 안다. 하지만 소란스러운 마음에게 이 모든 것은 그야말로 아주 심각한 문제가 아닐 수 없다. 관상기도는 지독한 자기중심적 사이코드라마에서 벗어나는 최선의 길이다. 관상기도를 통해 내적 침묵을 발견할 때 연민이 샘솟는다. 침묵이 깊어지면 타자에 대한 연민도 깊어진다. (170쪽)



| 들어가며 | 하나님은 고향이다

1장 하나님과 분리됐다는 망상
2장 마음은 사나운 독수리다
3장 몸이 기도한다
4장 세 개의 문 _ 기도 낱말로 기도하기
5장 분심의 수수께끼
6장 희생자에서 목격자로
7장 상처의 전례 _ 실패를 통해 기도하기

| 에필로그 | 나는 누구인가? _ 실패한 수도사 이야기

| 옮긴이의 말 |
| 주 |




이 상품과 관련 셋트

관련 정보가 없습니다.

마틴 레어드 소개

아우구스티누스 수도회 수도사며, 빌라노바 대학교 신학 및 종교학부 교수다. 로마와 런던, 옥스퍼드에서 교부학을 연구했으며, 광범위하고 심도 있게 관상적 영성 훈련을 받았다. 현재 미국과 영국을 오가며 관상기도 피정을 지도하고 있다. 주요 저서로 Gregory of Nyssa and the Grasp of Faith: Union, Knowledge and Divine Presence 가 있고, 그밖에 다수의 책과 논문을 저술했다. 옥스퍼드 대학교 출판사에서 출간된 그의 《침묵수업》, 《찬란한 부재》A Sunlit Absence: Silence, Awareness, and Contemplation, 《빛의 바다》An Ocean of Light: Contemplation, Transformation, and Liberation (근간)는 그리스도교의 관상적 영성 훈련 방법을 탁월하게 설명한 ‘관상기도 삼부작’으로 평가받고 있다.


마틴 레어드 최근작

전체선택 장바구니담기

두란노몰 배송상품 두란노몰에서 재고를 보유하고 있는 도서,음반,세미나 테이프와 일부 교회용품입니다.
두란노몰에서 지정한 택배회사를 통해 고객님께 배송됩니다.
배송료는 3만원 미만일 경우 2,000원, 3만원 이상일 경우 무료배송입니다.
배송에 대한 불편 사항이 발생할 경우 전화바랍니다.(02-2078-5776~7)
거래처배송상품 장바구니에 거래처 배송상품으로 분류 됩니다.
두란노몰 배송상품과는 별도로 배송 됩니다.
두란노몰과 협력하는 거래처에서 직접 배송해드리며, 거래처 또는 고객이 배송비를 부담합니다.
(거래처별로 배송비가 상이하니 상품 상세정보를 꼭 확인해주세요.)
상품명 앞에 [착불]로 표기되어 있는 제품은 주문금액과 관계없이 무조건 배송비를 지불하셔야 합니다.
배송에 따른 불편사항이 발생할 경우 거래처와 협력하여 처리해 드리겠습니다.
교환/반품/환불 고객님의 부주의로 인한 훼손 및 상품가치상실 등의 경우 교환, 환불이 불가능합니다.
유료로 반송할 경우 발송요금과 다르며 지역에 따라 차이가 날 수 있습니다.
상품에 따라 교환, 반품이 안 되는 상품이 있을 수 있으니 해당하는 상품의 상세정보를 참고해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