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마 트리오 1집 - DEAR GOD... (CD)
할인 해외배송불가

소마 트리오 1집 - DEAR GOD... (CD)

정가 12,000
판매가 9,600(20% 할인)
포인트적립 0

배송정보 배송비 2,500원 (10,000원 이상 무료)

출고예정일

(평일 기준) 주문일로부터 3일이내

배송방법 두란노몰 배송
해외배송 불가능

수량 닫기 버튼 9,600
총 수량 1 총 할인 2400 총 금액 9,600
브랜드 soma trio화살표
출시일 2004-05-15
ISBN 2008172000642





클래식 악기의 매력은 현대 전자 악기가 줄 수 없는 깊은 서정성과 맑고 투명한 자연의 소리를 전해 준다는 데 있다. CCM도 발전을 거듭하며 전자 악기의 비중이 날로 더해가는 추세인데, 전자음을 배제한 채 순수 클래식 악기만을 사용하여 찬송가와 복음 성가를 연주한 '소마 트리오'의 이번 앨범은 그런 의미에서 주목할 만하다.


소마트리오는 음반이 나오기 전에 이미 알고 있는 사람이 많다. 클래식 연주 활동을 통한 '정기 연주회', '한국 페스티발 앙상블의 여러 기획 연주'. '대학 방문 컨서트'. '교회를 포함한 크리스천 문화 활동'등을 통해 이들을 듣고 보아 왔기 때문이다. 이들은 또한 KBS의 '한국인 연주가' CD를 녹음 했으며 지난 '94년 제3회 '예음상'의 실내악 부분 상을 수상함으로 음악성에 대한 인정을 받았다.


예일 음대 대학원 재학중이던 손인경(바이올린), 배일환(첼로), 이민정(피아노) 이들 세 사람이 모여 팀을 이룬 이들의 크리스챤 뮤직 음반으로는 첫번째 앨범인 'Dear God'은 기존 찬송가의 리메이크와 워십송 그리고 최근에 가장 많이 불려지는 '당신은 사랑받기 위해..'와 '주만 바라볼찌라'를 실내악으로 바꾸어 놓은 실내악적 크로스 오버가 있다. 각각  이화 여대. 서울대의 교수로, 또 연주에 있어서도 국내 정상급인 이들의 음반은 기존 가스펠계에 신선한 충격을 줄 것이다.



목차

음원서버 문제로 음원 미리듣기 서비스는 IE에서만 서비스 됩니다.
  • CD1
  • 01. 왠말인가 날 위하여
  • 02. 당신은 사랑받기 위해 재생 멈춤
  • 03. 이와 같은 때엔
  • 04. 내 주를 가까이 하게함은
  • 05. 아 하나님의 은혜로
  • 06. 주만 바라볼찌라 재생 멈춤
  • 07. 평안을 너에게 주노라
  • 08. 너 예수께 조용히 나가
  • 09. 십자가 매들리
  • 10. 누군가 널 위해 기도하네
  • 11. 내 주 되신 주를 참 사랑 재생 멈춤

더보기 펼쳐보기

이 상품과 관련 세트

함께 구매한 상품

배송안내

두란노몰 배송 두란노몰에서 재고를 보유하고 있는 도서, 음반, 세미나 테이프와 일부 교회용품입니다.
두란노몰에서 지정한 택배회사를 통해 고객님께 배송됩니다.
배송료는 1만원 미만일 경우 2,500원, 1만원 이상일 경우 무료배송입니다.
배송에 대한 불편 사항이 발생할 경우 전화바랍니다. (02-2078-5776~7)
거래처배송 장바구니에 거래처 배송상품으로 분류 됩니다.
두란노몰 배송상품과는 별도로 배송 됩니다.
두란노몰과 협력하는 거래처에서 직접 배송해드리며, 거래처 또는 고객이 배송비를 부담합니다.
(거래처별로 배송비가 상이하니 상품 상세정보를 꼭 확인해주세요.)
상품명 앞에 [착불]로 표기되어 있는 제품은 주문금액과 관계없이 무조건 배송비를 지불하셔야 합니다.
배송에 따른 불편사항이 발생할 경우 거래처와 협력하여 처리해 드리겠습니다.

교환/반품안내

교환/반품 신청 기간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상품 수령 후 7일 이내에 신청 가능합니다.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상품 수령 후 3개월 이내,
또는 그 사실을 알게된 날로부터 30일 이내에 신청 가능합니다.
교환/반품 배송비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해당 상품의 회수 비용은 무료이나,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왕복배송비는 고객님 부담입니다.
제품 검수과정에서 사유가 일치하지 않을 경우, 거부 또는 반품으로 진행될 수 있으며
이로 인해 발생되는 추가 배송비는 고객님 부담입니다.
유료로 반송할 경우 발송요금과 다르며 지역에 따라 차이가 날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 불가 사유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배송완료일로부터 7일이 경과한 경우 불가합니다.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배송완료일로부터 3개월이 경과한 경우 불가합니다.
고객님의 부주의로 인한 훼손 및 상품가치상실 등의 경우 불가합니다.
상품에 따라 교환/반품이 안 될 수 있으니 해당 상품의 상세정보를 참고해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