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인 도서정가제 소득공제 해외배송가능

남은 자 신학

정가 10,000
판매가 9,000(10% 할인)
포인트적립 500

배송정보 배송비 2,500원 (17,000원 이상 무료)

출고예정일

(평일 기준) 주문일로부터 2일이내

배송방법 두란노몰 배송
해외배송 가능

수량 닫기 버튼 9,000
총 수량 1 총 할인 1000 총 금액 9,000
브랜드 기독교문서선교회(CLC)화살표
저자 박영호  화살표
출간일 2023-09-27
ISBN 9788934126072
쪽수 212
크기 144 * 215

상세정보




1. 도서 소개


남은 자들은 특징이 있다.
남은 자들은 사람을 의지하거나 인생을 기다리지 않는다.
남은 자들은 아침 이슬 같고, 풀 위에 내리는 단비와 같다.
남은 자들은 하나님의 이름으로 승리한다.



나는 남은 자다!(I Am the Remnant!)
나를 향한 그 부르심을 수락하겠는가?
세상에 흔들리지 않고, 세상을 흔드는 제자 중의 제자!
지금은 택하신 남은 자들이 일어날 때다.



나는 남은 자다!(I Am the Remnant!)
지금은 남은 자가 사람들을 구조하고, 소생시켜야 한다.
그리스도의 군사들을 세상에 풀어놓아야 할 때이다.



- 프롤로그 중에서 -







2. 목차



프롤로그


제1장 서론
1.남은 자사상의 기원
2.‘남은 자신학’
3.남은 자의 뜻이 포함된 의미



제2장 구약성경의 남은(生殘 ) 자
1.구약성경에 나타난 “남은 자”의용례들
1)샤아르(ר    אָ   שְׁ )‧‧‧‧‧‧‧‧‧‧‧‧‧‧‧‧‧    39
2)팔랏(ט   לַפָ) ‧‧‧‧‧‧‧‧‧‧‧‧‧‧‧‧‧‧    40
3)말랏(ט   לַמָ)‧‧‧‧‧‧‧‧‧‧‧‧‧‧‧‧‧‧    41
4)야탈(ר   תַיָ) ‧‧‧‧‧‧‧‧‧‧‧‧‧‧‧‧‧‧    42
5)샤리드(ד    יר ִשָׂ ) ‧‧‧‧‧‧‧‧‧‧‧‧‧‧‧‧    42
2.창조와 남은 자‧
1)아담
2)아벨
3)셋(Seth)
4)노아
3.족장 시대의 남은 자
1)아브라함
2)롯과 두딸
3)야곱
4.출애굽 시대의 남은 자
1)요셉
2)모세
5.가나안 정복 시대의 남은 자
1)여호수아
2)라합
6.사사 시대의 남은 자
1)기드온
2)드보라
3)삼손
4)룻
5)사무엘
7.이스라엘 왕정 시대의 남은 자
1)다윗
2)솔로몬
3)엘리야
4)이사야
(1)타락한 성읍 예루살렘(사 1:21-26)
(2)정화되어 찌꺼기로 남은 자(사 4:2-6)
(3)거룩한 씨와 그루터기(사 6:13)
(4)스알야숩(남은 자가 돌아온다)
(5)남은 자만 구원을 받는다
(6)결론
8.소선지서 시대의 남은 자
1)호세아
2)요엘
3)아모스
4)미가
5)하박국
6)스바냐
9.포로 시대의 남은 자
1)사드락,메삭,아벳느고
2)다니엘
3)에스더
4)스룹바벨
5)에스라
6)느헤미야
10.포로 후기 시대의 남은 자
1)학개
2)스가랴
3)말라기



제3장 신약성경의 남은(生殘) 자
1.세례 요한
2.예수 그리스도
1)열두 제자
2)잃은 양한마리
3)열두 광주리
4)물고기 153  
3.사도 바울
1)구원의 백성
2)현재 남은 자가 있다
3) 7,000명을 남겨 두다
4)하나님의 선택
4.사도 요한
1) 144,000명
2)종말의 때에 남은 자



제4장 교회사 시대의 남은 자
1.스코틀랜드의 남은 자
1)존낙스 (John Knox, 1514-1572)
2.청교도의 남은 자
1)존번연 (John Bunyan, 1628-1688)
2)조나단 에드워즈 (Jonathan Edwards, 1703-1758)
3)찰스 스펄전 (Charles Haddon Spurgeon, 1834-1892)
3.한국 교회의 남은 자
1)주기철
2)문준경
3)이승만

제5장 남은 자의 은유적 표현과 의미
1.이슬 같고 단비 같은 존재들
2.십분의 일인 존재들
3.거룩한 씨,그루터기,생명의 보존체


에필로그







3. 본문 중에


이들은 비록 소수지만 하나님의 심판 때도 은혜의 언약 안에서 믿음으로 살아가는 사람들이다. 이것은 ‘우리가 모두 구원받을 자격이 없지만, 하나님이 은혜로 남겨 두셨음’을 의미한다.
유대인이나 헬라인이나 구별 없이 창세 이후로 우주의 종말 때까지 하나님의 은혜로 구원받은 자들을 가리켜 ‘남은 자’, ‘교회’, ‘영적 이스라엘’, ‘하나님의 백성’이라 부른다. 하나님은 남은 자를 통하여 구속 역사를 이루신다.

- p. 10



그런 의미에서 ‘남은 자 신학’은 다시 한번 더 곱씹어 보고 묵상하고 연구해 보아야 한다.

나는 21세기를 살아가는데 어디에 속해 있는가?
나는 남은 자로 속하지 못할 것인가?
나는 어떻게 ‘남은 자’로 살아갈 수 있을까?
하나님께서 왜나를 남은 자로 부르셨는가?

나는 ‘남은 자’로 선택되었다. 그러므로 힘들고 어려운 정화의 과정을 통해서 어떤 유혹에도 넘어가지 말아야 한다.

- p. 12



하나님의 경륜과 섭리는 분명히 다수(Majority)의 떠난 자가 아니라 소수(Minority)의 남은 자를 택하시고, 구원의 역사를 이루어 가심으로 나타난다. 하나님은 인류 구원의 역사를 통해서 모두를 구원하지 않고, “남은 자 소수”를 통해 이루어 가신다.

- p. 18




남은 자의 삶은 포기의 삶이 아니다.
배신의 삶이 아니다.
좌절의 삶이 아니다.
불신의 삶이 아니다.
불만의 삶이 아니다.
눈물의 삶이 아니다.
결코 부정의 삶이 아니다.
남은 자의 삶은 긍정적인 삶이다.
믿음의 선진처럼 인내하는 삶이다.
온전케 하시는 이인 예수를 바라보는 믿음의 삶이다.
승리의 삶이다.
감사의 삶이다.
섬김의 삶이다.
기쁨의 삶이다.
헌신의 삶이다.
영광의 삶이다.
영원한 기대하는 부활의 삶이다.

이것이 바로 ‘남은 자 신학’의 결론이다.

- p. 209




박영호 소개

중앙대학교 사회복지학과(B.A.)
· 단국대학교 대학원(특수교육)(M.A.)
· 영국 University of Glasgow 사회복지대학원(M.Phil.)
· 영국 Glasgow, Missionary Training College(Dip.M.)
· 미국 Faith Theological Seminary(Th.M., D.R.E.)
· 한국성서대학교 교수 은퇴
· 현 기독교문서선교회(CLC) 대표
· 현 언약신학원 원장

[저서 및 연구 논문]
저서 / 역서
『팀 켈러와 복음에 빠지다』, 『언약신학 연구』,『뉴 에이지와 청소년 문화』,『교회와 산업사회』, 『청교도 실천신학』, 『청교도 사상』 외 다수 저
『천로역정』,『청교도 사상』, 『존 낙스의 생애와 사상』, 『교회와 산업사회』 외 다수 역


박영호 최근작

전체선택 장바구니

더보기 펼쳐보기

배송안내

두란노몰 배송 두란노몰에서 재고를 보유하고 있는 도서, 음반, 세미나 테이프와 일부 교회용품입니다.
두란노몰에서 지정한 택배회사를 통해 고객님께 배송됩니다.
배송료는 17,000원 미만일 경우 2,500원, 17,000원 이상일 경우 무료배송입니다.
배송에 대한 불편사항이 발생할 경우 전화바랍니다. (02-2078-3300)
거래처배송 장바구니에 거래처 배송상품으로 분류 됩니다.
두란노몰 배송상품과는 별도로 배송 됩니다.
두란노몰과 협력하는 거래처에서 직접 배송해드리며, 거래처 또는 고객이 배송비를 부담합니다.
(거래처별로 배송비가 상이하니 상품 상세정보를 꼭 확인해주세요.)
상품명 앞에 [착불]로 표기되어 있는 제품은 주문금액과 관계없이 무조건 배송비를 지불하셔야 합니다.
배송에 따른 불편사항이 발생할 경우 거래처와 협력하여 처리해 드리겠습니다.

교환/반품안내

교환/반품 신청 기간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상품 수령 후 7일 이내에 신청 가능합니다.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상품 수령 후 3개월 이내에 신청 가능합니다.
교환/반품 배송비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해당 상품의 회수 비용은 무료이나,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왕복배송비는 고객님 부담입니다.
제품 검수과정에서 사유가 일치하지 않을 경우, 거부 또는 반품으로 진행될 수 있으며
이로 인해 발생되는 추가 배송비는 고객님 부담입니다.
유료로 반송할 경우 발송요금과 다르며 지역에 따라 차이가 날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 불가 사유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배송완료일로부터 7일이 경과한 경우 불가합니다.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배송완료일로부터 3개월이 경과한 경우 불가합니다.
고객님의 부주의로 인한 훼손 및 상품가치상실 등의 경우 불가합니다.
상품에 따라 교환/반품이 안 될 수 있으니 해당 상품의 상세정보를 참고해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