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기구독신청
바이블칼리지
단체구매성경 추천 기획전
예꿈
두란노 기프트 카드
복음의 전함
도서정가제 소득공제 해외배송가능

결혼한다는 것과 산다는 것

저자 : 김상복  | 두란노 | 2015-03-25 출간

별점 5개    이 책의 리뷰 [2] 리뷰쓰기 문의하기

정가 12,000원
판매가 10,800원 (10% 할인)
적립금 600원 (5%) 적립

배송료 무료배송
배송방법 두란노몰 배송

출고예정일

3일이내 준비가능 (토,일,공휴일제외, 입금일기준)

해외배송 가능
수량
총 수량: 1 총 상품 금액 10,800

도서정보

ISBN 9788953121737
쪽수 252
크기 135*205

이 책이 속한 분야



“인생의 물음에 결혼이 답하다!”
‘사랑하는 것’과 ‘살아가는 것’은 다릅니다.
사랑하면 눈이 멀지만, 살게 되면 눈이 떠집니다.
이 책은 당신의 감은 눈을 뜨게 하는 성경적 해답을 담고 있습니다
.


결혼에 대한 하나님의 계획하심을 정확히 알 때,
당신의 결혼 생활이 감사로 가득찰 것입니다.


“목사님, 결혼해도 괜찮을까요?”
“결혼은 사랑의 무덤이라는데, 결혼하면 행복할까요?”
“결혼하면 달라진다던데, 그 사람도 그럴까요?”
“사랑하지만 결혼할 자신이 없어요.”


결혼의 장벽 앞에 쩔쩔 매는 이들에게 전하는
결혼과 인생에 대한 축복과 희망의 메시지!


“결혼은 결론이 아닙니다.
인생의 기로에서 만나는 수많은 문 중 하나입니다.
단, 그 문을 통과할 때, 더 이상 당신은 혼자가 아닙니다.
둘이 걷는 즐거움, 그것이 결혼입니다.
결혼은 결론이 아닌 또 하나의 시작입니다.”


결혼하기 전에도 결혼하고 난 다음에도 생기는 행복에 대한 끊임없는 불안감.
걱정하기 전에 먼저 행복하게 사는 법을 배워야 한다.
결혼에 대한 하나님의 계획을 알고 지침으로 삼을 때 부부의 즐거운 성장을 경험하게 될 것이다.


[프롤로그]
사람은 누구나 사랑할 사람을 만나기 원하고, 그 사람과 결혼해서 행복한 가정을 이루기 원합니다. 결국 누군가를 만나 결혼합니다. 환희의 계절이 시작됩니다. 그런데 환희는 어느새 실망과 갈등으로 변하고, 실망은 절망으로 치닫습니다. 기대했던 행복한 가정생활은 어디 가고, 어디를 가나 수많은 파탄 난 가정과 불행한 가정만이 보입니다. 결혼하기 전까지는 좋았는데, 결혼하고 나서부터 이상하게도 많은 가정이 불행을 경험합니다. 어떻게 보면 결혼하지 않아서 불행한 사람보다 결혼하고 불행한 사람이 더 많은 것 같습니다. 그래서 “결혼은 새장 같아서 밖에 있는 새는 들어가고 싶어 하고, 안에 있는 새는 밖으로 나가고 싶어 한다”는 말로 결혼을 표현하기도 합니다. 이런 현상은 시간과 함께 점점 늘어만 갑니다.
많은 사람들이 결혼하면 행복하리라 생각합니다. 그런데 결혼 자체는 행복도, 불행도 보장하지 않습니다. 부부가 어떻게 함께 서로를 위해 성장하는가에 결혼 생활의 성패가 달려 있습니다.
결혼은 인생에서 가장 중요한 일입니다. 그러나 우리는 결혼하기 전에 결혼에 대한 사전 준비가 전혀 없습니다. 그저 나이가 들면 결혼합니다. 초등학교부터 대학교를 졸업할 때까지 16년 동안 일주일 내내 공부합니다. 하늘 아래 있는 것은 다 배웁니다. 국어, 수학, 지리, 역사, 물리, 영어 할 것 없이 죽도록 공부합니다. 그러나 그 많은 공부 가운데 인생에서 가장 중요한 결혼 생활에 대한 공부나 훈련은 없습니다. 수학을 잘했기 때문에 결혼 생활에 성공합니까? 영어를 잘하기 때문에 부부 관계가 원만해집니까? 현실적으로 도움이 되는 공부는 해 본 적이 없습니다. 결혼 생활처럼 중요한 일을 아무 준비 없이 시작합니다. 결국 결혼 생활을 하며 수많은 비극을 경험합니다. 그러나 결혼은 비극을 위해 만들어진 것이 아닙니다. 행복을 위해 세워진 제도입니다.
결혼은 하나님이 친히 만드신 첫 번째 제도입니다. 교회 이전에 가정이 있었고, 정부가 있기 전에 가정이 먼저 있었습니다. 가정은 교회와 사회의 기본단위입니다. 부부가 행복한 결혼 생활을 원한다면 하나님의 계획을 정확히 알고, 결혼의 본래 목적을 따라 자신을 훈련해야 합니다. 만일 본래의 계획을 떠나 부부가 각자 자기 마음대로 살고자 한다면 불행은 확실히 보장될 것입니다.
저는 이 책에서 하나님이 말씀하시는 결혼에 대한 가르침을 종합해 보려고 노력했습니다. 결혼을 앞둔 이들이 최소한 이 내용을 한 번이라도 살펴보고 결혼에 대한 하나님의 계획하심을 발견한다면, 그리고 여기 있는 내용을 부부 관계의 지침서로 쓴다면 불필요한 아픔을 거치지 않아도 될 것입니다. 미리 이 책을 읽고 따라간다면 결혼한 부부의 즐거운 성장을 반드시 체험하게 될 것입니다. 오늘도 결혼 생활의 아픔을 경험하고 있는 부부들에게도 이 책을 권합니다. 이 책을 통해 결혼의 본래 의미와 부부의 역할을 재조명하여 지금부터라도 행복한 가정생활을 만들어 가길 바랍니다.
이 책의 내용은 저에게 결혼식 주례를 해 달라고 부탁하는 젊은이들이 의무적으로 읽고 와서 저와 함께 결혼에 대한 대화를 나누는 데 사용했던 자료를 정리한 것입니다. 한 번 읽고 덮어 놓지 말고, 결혼 기념 즈음해서 한 번씩 다시 읽어 보거나 종종 꺼내서 참고하면 행복한 결혼 생활을 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입니다.


서문


01
사랑한다는 것과 살아간다는 것은 다릅니다


02
남편과 아버지의 두 날개를 펼치십시오


03
당신은 하나님의 마지막 걸작품입니다
 
04
결혼은 영혼의 키를 자라게 하는 성장판입니다


05
대화의 꽃이 필 때 행복이 찾아옵니다


06
결혼을 사랑의 결론으로 착각하면 안 됩니다


07
남편에게 듣고 싶은 아내의 속마음
“참 좋은 당신이 제 아내입니다”


08
아내에게 듣고 싶은 남편의 속마음
“가장 멋진 당신이 제 남편입니다”




 


이 상품과 관련 셋트

관련 정보가 없습니다.

김상복 소개

1939년 평양 출생. 1950년 평양 10중 1학년 때 6·25 전쟁으로 남하.
이산가족이 된 후, 부산중, 경복고, 서울대를 거쳐 미국 Faith 신대원(MDiv/STM), Grace 신대원에서 신학박사(ThD) 학위를 취득하였다.
미국인 장로교 목회 9년, 볼티모어 벧엘장로교회 개척 11년 목회, 워싱톤신학대학 등 교수로 19년 재직 후 26년 만에 귀국(1990년)하여 할렐루야교회 담임목사로 21년을 섬기고 현재 원로목사이다.
한영판 「오늘의 양식」을 발행하고, 평신도들의 목회적 소명과 사역훈련을 위해 3S신앙(Salvation, Sanctification, Service)을 목표로 ‘21세기 새로운 종교개혁’이라 불리고 있는 평신도 목회훈련을 21년 간 지속하였다. 부임 이후 대치동 성전 시대를 마감하고 양재동 시대를 거쳐 분당 야탑 산에 위치한 현 교회건물(국민일보 아름다운 교회상 제 1호 및 경기도 건축문화 대상 수상)을 신축하였다.
귀국 후 아세아연합신학대학교 교수, 횃불 트리니티 신대원 대학교 초대 및 4대 총장을 역임하고 현재 명예총장으로 섬기고 있다. 국제적으로는 아시아신학연맹(ATA) 회장, 아시아복음주의연맹(AEA)회장, 세계복음주의연맹(WEA) 회장으로 섬겼다. 국내에서는 주기철 목사 기념사업회 회장, 북한교회 재건위원장, 남부교회 협력위원장, 한국선교협회의(KWMA) 공동회장, 방송사역 등 많은 협력사역을 섬겨왔다.

「목회자의 리더십」, 「잃어버린 왕좌」, 「고난의 신학」, 「섬기는 당신이 최고입니다」, 「예수의 신학」 6권 등 많은 저서와 논문, 칼럼이 있다.
김 목사의 목회 자료는 sbdavidkim.blog.me에서 만날 수 있다.


김상복 최근작

전체선택 장바구니담기

두란노몰 배송상품 두란노몰에서 재고를 보유하고 있는 도서,음반,세미나 테이프와 일부 교회용품입니다.
두란노몰에서 지정한 택배회사를 통해 고객님께 배송됩니다.
배송료는 3만원 미만일 경우 2,000원, 3만원 이상일 경우 무료배송입니다.
배송에 대한 불편 사항이 발생할 경우 전화바랍니다.(02-2078-5776~7)
거래처배송상품 장바구니에 거래처 배송상품으로 분류 됩니다.
두란노몰 배송상품과는 별도로 배송 됩니다.
두란노몰과 협력하는 거래처에서 직접 배송해드리며, 거래처 또는 고객이 배송비를 부담합니다.
(거래처별로 배송비가 상이하니 상품 상세정보를 꼭 확인해주세요.)
상품명 앞에 [착불]로 표기되어 있는 제품은 주문금액과 관계없이 무조건 배송비를 지불하셔야 합니다.
배송에 따른 불편사항이 발생할 경우 거래처와 협력하여 처리해 드리겠습니다.
교환/반품/환불 고객님의 부주의로 인한 훼손 및 상품가치상실 등의 경우 교환, 환불이 불가능합니다.
유료로 반송할 경우 발송요금과 다르며 지역에 따라 차이가 날 수 있습니다.
상품에 따라 교환, 반품이 안 되는 상품이 있을 수 있으니 해당하는 상품의 상세정보를 참고해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