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과
정기구독신청
바이블칼리지
단체구매성경 추천 기획전
예꿈
두란노 기프트 카드
도서정가제 소득공제 해외배송가능

시간과 주제를 따라가는 성경 여행 (365일 동안 완성하는 성경 핵심 정리)

A Chronological Tour Through the Bible

저자 : 론 로즈  | 디모데 | 2019-08-20 출간

별점 5개    이 책의 리뷰 [0] 리뷰쓰기 문의하기

정가 17,000원
판매가 15,300원 (10% 할인)
적립금 850원 (5%) 적립

배송료 무료배송
배송방법 두란노몰 배송

출고예정일

2일이내 준비가능 (토,일,공휴일제외, 입금일기준)

해외배송 가능
수량
총 수량: 1 총 상품 금액 15,300

도서정보

ISBN 9788938816528
쪽수 414
크기 138*215

이 책이 속한 분야



하루에 한 장, 역사의 흐름이 한눈에 들어오다!

성경을 연대기적으로 이해할 때 성경에 관한 풍성한 배경 지식을 소유할 수 있다!


연대순으로 성경의 맥을 짚고 각 책의 핵심을 정리하는 일 년 일독 탐구 안내서


오늘날 우리 손에 들린 성경은 시간 순서가 아닌 편집자가 의도한 목적에 맞게 배열되어 있다. 그래서 시간이라는 무대에서 성경에 나오는 모든 출연자와 모든 사건이 서로 어떻게 어우러지는지를 알면 성경을 이해하는 폭은 넓어질 수밖에 없다. 성경을 시대순으로 읽을 때 과거와 현재와 미래에 걸친 하나님의 거대한 사역을 하늘 높이 비상하는 새처럼 한눈에 바라보며 그 웅장한 모습을 파악할 수 있다.


성경에 기록된 사건들의 발생 순서에 대해 학자들 사이에 이견이 있다. 그러나 그동안 성경의 연대기 작성이 가능할 만큼 충분한 연구가 이루어졌고, 이 책은 그 성과를 고스란히 반영하여 연대기적 그림을 도출하였다. 신구약 전체를 연대순으로 9분기로 나누어 정리하고 각 책이 전하려는 메시지를 설명한 후 삶에 적용해야 할 핵심 진리와 묵상으로 인도한다. 전체 이야기의 흐름을 깨트리지 않고 성경을 연대순으로 365개의 본문으로 나눈다는 것은 쉽지 않은 일이다. 하지만 성경을 연대기적으로 읽을 때 인간의 구속이라는 드라마를 실제 역사로서 이해할 수 있다.


이 책은 성경을 연대기적 시각으로 바라보는 데 유용한 틀을 제공한다. 큰 그림을 보는 데 유익하기 때문에 각 성경의 세부 내용을 전체 상황에서 더 쉽게 이해할 수 있게 한다. 이 책이 제시하는 흐름을 따라 성경의 전체 구조와 역사적 배경을 파악하고, 핵심 주제와 메시지를 탐구해보라. 날마다 말씀의 의미를 발견하고 삶으로 살아낼 수 있도록 충실한 길잡이가 되어줄 것이다.


대상 독자:
- 365일 묵상집을 찾는 사람
- 연대기적 관점으로 성경을 읽고 싶어하는 사람
- 성경을 연구하는 목회자, 신학생 및 평신도
- 파이디온 선교회가 펴낸 <예수 빌리지>의 가정용 자료로 공부하는 부모



책 속으로


창세기가 이후 성경의 기초가 된다는 말은 절대 과장이 아니다. 실제로 창세기가 저적하듯이 창조주가 정말로 계신다면, 인간은 피조물로서 그분께 순종할 책임이 있다. 또 창세기에 기록되었듯이 인간이 죄 때문에 타락했다면, 유죄이며 구속을 받아야 한다. 창세기의 이런 기본 진리들을 먼저 이해하지 않는다면 성경 전반에 걸쳐 기록되어 있는 하나님의 구속 사역은 이해되지 않을 것이다. 그러므로 창세기의 시작에 관한 내용은 전체 성경의 배경으로 작용한다. -1일, p. 12

이 시기와 관련한 성경책을 살펴볼 때 선지자들이 자주 사용한 기법에 유의할 필요가 있다. 때로 그들은 사건이 현재 발생 중인 것처럼 현재 시제로 말하거나 아직 일어나지 않은 일임에도 이미 일어난 것처럼 과거 시제로 말하기도 한다. 이런 기법을 쓰는 이유는 예언한 사건이 실제로 이루어질 것을 강조하기 위해서다. 더 구체적으로 말하면 선지자들은 때로 바벨론 유수가 실제로 일어난 것처럼 말하거나 바벨론의 포로들이 해방된 것처럼 말하는 것이다. 실제로는 일어나지 않았지만 선지자의 시각에서는 이미 이루어진 셈이었다. 선지자들은 포로로 잡혀갈 것이 확실하고 남은 자들이 분명히 있을 것을 알리기 위해 이런 방식을 사용하였다. -164일, p. 192-193

이제부터 우리는 열왕기하, 시편, 예레미야, 예레미야애가, 에스겔, 다니엘, 오바댜를 살펴보면서 포로 생활기와 관련한 흥미로운 내용들을 살펴볼 것이다. 몇몇 장에서는 회개의 필요성, 예루살렘 파멸에 대한 애곡, 회복의 기도와 같은 익숙한 주제들을 중점적으로 살펴볼 것이다. 그러나 이 중 두 책인 에스겔과 다니엘은 흥미롭게도 먼 종말의 때에 성취될 예언들을 상당히 많은 지면을 할애해 다루고 있다. 오랫동안 세계 도처에 흩어져 살던 이스라엘이 국가로서 재탄생한다는 예언이나 종말의 환란, 적그리스도의 역할, 그리스도가 다스리시는 천년 왕국이 그 대표적 내용이다. 에스겔과 다니엘은 이스라엘의 미래와 관련해 희망을 주기 위해 종말에 관한 예언으로 이스라엘을 향한 하나님의 장기 계획을 소개한다. 마치 포로들에게 “우리는 곧 닥칠 미래에 대해서는 이미 다 알려 주었다. 이제는 베일을 걷어 먼 미래에 대해 알려줄 것이다”라고 말하는 것 같다. -244일, p. 275-276

영어 단어 테스터먼트(testament)는 ‘언약’ 혹은 ‘협정’이라는 의미를 내포한다. 구약은 하나님과 이스라엘 백성이 맺은 옛 언약이 핵심이었다. 이 언약(시내산 언약)에 따르면 유대인은 하나님의 백성이므로 하나님께 순종해야 했고, 하나님은 그들을 축복하셔야 했다(출 19:3-25). 이스라엘은 수없이 불순종하며 끊임없이 이 언약을 위반했다. 그러므로 구약 시대에 이미 선지자들은 외형적 율법을 지키는 것이 아니라 내면의 실체와 인간 마음의 변화에 초점을 맞춘 새 언약에 관해 말하기 시작했다(렘 31:31). 옛 언약과 달리 새 언약은 죄 용서를 보장해야 했다. 신약은 이 새 언약과 예수님에 관한 모든 것을 이야기해준다. -274일, p. 309



일 년간의 성경 연대기 탐험 ㆍ7


시대 1 : 시작 ㆍ13
시대 2 : 이스라엘의 시작 ㆍ48
시대 3 : 약속의 땅 정복 ㆍ103
시대 4 : 통일 왕국 ㆍ126
시대 5 : 분열 왕국 ㆍ189
시대 6 : 포로 생활 ㆍ273
시대 7 : 포로 생활에서 귀환 ㆍ290
시대 8 : 예수 그리스도의 강림 ㆍ309
시대 9 : 초대 교회 ㆍ361


성경 한눈에 보기 ㆍ409




이 상품과 관련 셋트

관련 정보가 없습니다.

론 로즈 소개

그가 지은 책으로는 『1001가지 기독교 명언』(1001 Unforgettable Quotes About God, Faith, and the Bible, 도서출판 디모데), 『연대기적 순서로 본 종말의 때』(The End Times in Chronological Order), 『성경 예언에 관한 8대 논쟁』(The 8 Great Debates of Bible Prophecy), 『40일간의 계시록 탐구』(40 Days Through Revelation), 'Find It Fast in the Bible'(성경에서 빨리 찾아보기), 'Angels Among Us'(우리 가운데 있는 천사들) 등이 있다. 그는 달라스 신학교에서 Th. M과 Th. D 학위를 받았으며, 달라스 및 몇몇 다른 신학교에서 가르치고 있다. 또한 그는'성경에서 추론하기 사역’(Reasoning from the Scriptures Ministries) 회장으로, 방송에 정기적으로 출연하고 있다.


론 로즈 최근작

전체선택 장바구니담기

두란노몰 배송상품 두란노몰에서 재고를 보유하고 있는 도서,음반,세미나 테이프와 일부 교회용품입니다.
두란노몰에서 지정한 택배회사를 통해 고객님께 배송됩니다.
배송료는 3만원 미만일 경우 2,000원, 3만원 이상일 경우 무료배송입니다.
배송에 대한 불편 사항이 발생할 경우 전화바랍니다.(02-2078-5776~7)
거래처배송상품 장바구니에 거래처 배송상품으로 분류 됩니다.
두란노몰 배송상품과는 별도로 배송 됩니다.
두란노몰과 협력하는 거래처에서 직접 배송해드리며, 거래처 또는 고객이 배송비를 부담합니다.
(거래처별로 배송비가 상이하니 상품 상세정보를 꼭 확인해주세요.)
상품명 앞에 [착불]로 표기되어 있는 제품은 주문금액과 관계없이 무조건 배송비를 지불하셔야 합니다.
배송에 따른 불편사항이 발생할 경우 거래처와 협력하여 처리해 드리겠습니다.
교환/반품/환불 고객님의 부주의로 인한 훼손 및 상품가치상실 등의 경우 교환, 환불이 불가능합니다.
유료로 반송할 경우 발송요금과 다르며 지역에 따라 차이가 날 수 있습니다.
상품에 따라 교환, 반품이 안 되는 상품이 있을 수 있으니 해당하는 상품의 상세정보를 참고해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