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화로 보는 진화론 비판
할인 도서정가제 소득공제 해외배송가능

만화로 보는 진화론 비판

정가 8,000
판매가 7,200(10% 할인)
포인트적립 400

배송정보 배송비 2,500원 (10,000원 이상 무료)

출고예정일

(평일 기준) 주문일로부터 3일이내

배송방법 두란노몰 배송
해외배송 가능

수량 닫기 버튼 7,200
총 수량 1 총 할인 800 총 금액 7,200
브랜드 부흥과개혁사화살표
저자 화살표
출간일 2014-09-10
ISBN 9788960923508
쪽수 160
크기 152*225

상세정보



‘우리는 어디에서 왔는가?’ ‘우리는 왜 여기에 있는가?’


우리가 사는 문화 속에는 이런 질문에 대한 답이 매우 다양하다. 어떤 이들은 우리가 하나님의 형상으로 창조되었으며, 이 하나님은 목적을 가지고 우리를 만드셨고, 우리가 이 목적에 부합하는 삶을 살기 원하신다고 말한다. 또 어떤 이들은 우리가 우리와 무관한 어떤 비인격적이고 비지성적인 작용의 부산물이라고 말한다. 누가 옳은 것일까? 그리고 우리는 어떻게 살아야 하는 것일까? 우리는 서로를 인간으로 대해야 할까, 아니면 단순한 기계로 대해야 할까?


이와 같은 질문들에 대한 답은 우리가 믿고 있는 창조론과 깊은 관련이 있다. 우리가 어디에서 왔는지 말할 수 있는 힘은 바로 우리가 누구이며, 어떻게 살아야 하는지 말할 수 있는 힘인 것이다.


우리가 살아가는 세상에는 창조에 대한 두 가지 이야기가 있다. 하나는 유신론적 이야기다. 이 이론에서는 태초 이전부터 존재했던 지적인 존재가 우주와 생명, 그리고 인간을 창조하고 설계했다고 말한다.


또 다른 이야기는 유물론적인 이야기다. 오직 물질-에너지만이 항상 존재해 왔고, 생명의 기원은 분자에서 인간으로 임의적으로 진행된 진화 과정 속에 있다는 내용이다.


창조에 대한 이 두 이론 모두 우리가 어떻게 살아가는지에 심오한 영향을 미치지만 현재 우리 문화에서는 유물론적인 이론을 공식적으로 받아들이고 있다. 반면에 유신론적 이론은, 지적 설계를 뒷받침할 과학적 증거가 없다는 이유로 많은 사람들이 받아들이지 않았다. 이 책은 이러한 가정들을 비판적으로 살펴보려고 한다.


자, 이제 서로 다른 두 이론을 지지하는 두 명의 가상 인물이 위의 질문에 어떻게 대답하는지 함께 살펴보자. 이 책에서 여러분은 다윈주의를 지지하는 텔러 교수와 자연 속에 남아 있는 지적 설계의 증거를 제시하는 퀘스터 교수를 만나게 될 것이다. 이 두 교수가 이 중요한 논쟁에 대해 솔직하면서도 친절하고 정중한 태도로 우리에게 알기 쉽게 설명해 줄 것이다. 아주 재밌고 흥미진진한 모험이 될 것이다.


_서문 중에서


목차



차례
서문
소개: 다윈주의 대 지적 설계
토론 준비


놀라운 동물 품종 개량자들
색깔이 바뀐 나방
환상의 커플
작은 도약, 큰 도약
비슷한 뼈 구조가 주는 실마리
판다의 엄지손가락은 어설픈 설계인가?
화석 도난 사건
생물학적 빅뱅
가장 합리적인 추론
유력한 용의자의 사례
배경 설명
자료


추천의 글



“이 훌륭한 비평은 치명적일만큼 정확하며 오스트랄로피테쿠스 한 트럭보다 더욱 재미있다.”
-필립 존슨, 다윈주의 부수기(Defeating Darwinism) 저자-

더보기 펼쳐보기

함께 구매한 상품

배송안내

두란노몰 배송 두란노몰에서 재고를 보유하고 있는 도서, 음반, 세미나 테이프와 일부 교회용품입니다.
두란노몰에서 지정한 택배회사를 통해 고객님께 배송됩니다.
배송료는 1만원 미만일 경우 2,500원, 1만원 이상일 경우 무료배송입니다.
배송에 대한 불편 사항이 발생할 경우 전화바랍니다. (02-2078-5776~7)
거래처배송 장바구니에 거래처 배송상품으로 분류 됩니다.
두란노몰 배송상품과는 별도로 배송 됩니다.
두란노몰과 협력하는 거래처에서 직접 배송해드리며, 거래처 또는 고객이 배송비를 부담합니다.
(거래처별로 배송비가 상이하니 상품 상세정보를 꼭 확인해주세요.)
상품명 앞에 [착불]로 표기되어 있는 제품은 주문금액과 관계없이 무조건 배송비를 지불하셔야 합니다.
배송에 따른 불편사항이 발생할 경우 거래처와 협력하여 처리해 드리겠습니다.

교환/반품안내

교환/반품 신청 기간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상품 수령 후 7일 이내에 신청 가능합니다.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상품 수령 후 3개월 이내,
또는 그 사실을 알게된 날로부터 30일 이내에 신청 가능합니다.
교환/반품 배송비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해당 상품의 회수 비용은 무료이나,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왕복배송비는 고객님 부담입니다.
제품 검수과정에서 사유가 일치하지 않을 경우, 거부 또는 반품으로 진행될 수 있으며
이로 인해 발생되는 추가 배송비는 고객님 부담입니다.
유료로 반송할 경우 발송요금과 다르며 지역에 따라 차이가 날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 불가 사유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배송완료일로부터 7일이 경과한 경우 불가합니다.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배송완료일로부터 3개월이 경과한 경우 불가합니다.
고객님의 부주의로 인한 훼손 및 상품가치상실 등의 경우 불가합니다.
상품에 따라 교환/반품이 안 될 수 있으니 해당 상품의 상세정보를 참고해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