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름 없이 빛도 없이
할인 도서정가제 소득공제 해외배송가능

이름 없이 빛도 없이

세상의 갈채는 왕처럼 군림하는 사람의 것이지만, 하나님의 칭찬은 이름 없이 빛도 없이 섬기는 사람의 것입니다.

정가 9,000
판매가 8,100(10% 할인)
포인트적립 450

배송정보 배송비 2,500원 (17,000원 이상 무료)

출고예정일

(평일 기준) 주문일로부터 3일이내

배송방법 두란노몰 배송
해외배송 가능

수량 닫기 버튼 8,100
총 수량 1 총 할인 900 총 금액 8,100
브랜드 생명의말씀사화살표
저자 김남준  화살표
출간일 2005-10-14
ISBN 9788904156177
쪽수 167
크기 신국판(150*225)

 


내 생의 가장 귀한 것, 섬기는 삶!!
세상의 갈채는 왕처럼 군림하는 사람의 것이지만,
하나님의 칭찬은 이름 없이 빛도 없이 섬기는 사람의 것입니다.



상세정보


텅 빈 교회 마당에 섰을 때
모이는 성도들은 점점 많아졌지만, 일손은 더욱 부족하게 느껴지던 때였습니다.
성도들이 모두 집으로 돌아가고 난 후, 텅 빈 교회 마당 한복판에 서 있는데 마음이 찢어지는 것처럼 아파왔습니다.
너무나 많은 성도들이 손님처럼 교회에 다니고 있구나 하는 생각이 들었기 때문이었습니다.
아픈 마음으로 저도 모르게 그 자리에서 기도를 시작했는데, 마음의 아픔은 점점 더하여만 갔습니다.
그제서야 저는 이것이 바로 이 교회 마당에서 계신 주님의 마음을 깨닫게 되었습니다.
그 후 주님의 그런 마음을 두어 달 동안의 설교를 통하여 성도들에게 전해 주었습니다.
하나님의 많은 축복이 있었고, 그 날 제가 텅 빈 교회 마당에서 느꼈던 마음은 온 성도들이 함께 느낄 수 있었습니다.
많은 성도들이 섬김이 없는 삶을 회개하고 무엇으로든지 주님을 섬기고자 결심하였습니다.
이 땅에 살아 있는 동안 하나님을 섬기는 것은 성도의 의무인 동시에 가장 큰 행복입니다.
왜냐하면 하나님은 사랑하는 자녀들을 통해 섬김을 받으시기를 기뻐하시기 때문입니다.
하나님은 누구신지를 많이 알고, 그 넓은 은혜의 세계를 많이 경험하며 살았던 성도들 중
나태한 사람은 아무도 없었습니다.
그들은 모두 어디 있든지 온 마음으로 하나님을 섬겼던 사람들이었습니다.
섬김 속에서만 하나님과 진리를 알아갈 수 있기 때문입니다.
- 저자 서문 중에서

목차


저자서문
여는 글 / 마지막 편지
제1장 섬김의 본질
섬김, 맑은 영혼으로 사는 길
제2장 섬김의 기초
구원, 사랑으로 섬기게 하는 힘
제3장 섬김의 이유
사명, 은혜 안에 있는 부르심
제4장 섬김의 자세
버시를 아십니까? 이름 없이 빛도 없이
제5장 섬김의 태도(1)
헌신, 자기를 다 드린 섬김
제6장 섬김의 태도(2)
낮아짐, 희생으로 드린 섬김
제7장 섬김의 태도(3)
충성, 최선을 다한 섬김

김남준 소개

1993년 열린교회를 개척하여 담임하고 있고, 총신대학교 신학과 조교수를 역임했으며, 지금은 초빙 교수로 가르치고 있다. 청소년 시절, 실존적 고민으로 혹독한 방황을 했다. 스물한 살 때 톨스토이를 읽고 기독교에 귀의했다. 아우구스티누스와 조나단 에드워즈, 칼뱅과 존 오웬을 오랜 세월 사숙(私淑)했다. 인생길에서 방황하는 이들이 기독교에서 진리를 발견하고 사랑함으로 선하고 아름다운 삶을 살게 하는 것이 소원이다.
1997년 이래 기독교 출판문화상을 5회 수상했다(1997, 2003, 2005, 2015, 2022). 저서 중 약 40만 부가 판매된 『게으름』은 미국에서 『Busy for Self, Lazy for God』으로, 중국에서 『懒惰』로 번역 출간되었다. 그 외에도 『예배의 감격에 빠져라』, 『거룩한 삶의 실천을 위한 마음지킴』, 『죄와 은혜의 지배』, 『그리스도인이 빛으로 산다는 것』, 『깊이 읽는 주기도문』, 『신학공부, 나는 이렇게 해왔다』, 『염려에 관하여』, 『다시, 게으름』, 『시험에 관하여』, 『깊이 읽는 여덟 가지 복』(이상 생명의말씀사), 『아무도 사랑하고 싶지 않던 밤』(김영사) 등 다수의 저서가 있다.


김남준 최근작

전체선택 장바구니

더보기 펼쳐보기

배송안내

두란노몰 배송 두란노몰에서 재고를 보유하고 있는 도서, 음반, 세미나 테이프와 일부 교회용품입니다.
두란노몰에서 지정한 택배회사를 통해 고객님께 배송됩니다.
배송료는 17,000원 미만일 경우 2,500원, 17,000원 이상일 경우 무료배송입니다.
배송에 대한 불편사항이 발생할 경우 전화바랍니다. (02-2078-3300)
거래처배송 장바구니에 거래처 배송상품으로 분류 됩니다.
두란노몰 배송상품과는 별도로 배송 됩니다.
두란노몰과 협력하는 거래처에서 직접 배송해드리며, 거래처 또는 고객이 배송비를 부담합니다.
(거래처별로 배송비가 상이하니 상품 상세정보를 꼭 확인해주세요.)
상품명 앞에 [착불]로 표기되어 있는 제품은 주문금액과 관계없이 무조건 배송비를 지불하셔야 합니다.
배송에 따른 불편사항이 발생할 경우 거래처와 협력하여 처리해 드리겠습니다.

교환/반품안내

교환/반품 신청 기간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상품 수령 후 7일 이내에 신청 가능합니다.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상품 수령 후 3개월 이내에 신청 가능합니다.
교환/반품 배송비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해당 상품의 회수 비용은 무료이나,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왕복배송비는 고객님 부담입니다.
제품 검수과정에서 사유가 일치하지 않을 경우, 거부 또는 반품으로 진행될 수 있으며
이로 인해 발생되는 추가 배송비는 고객님 부담입니다.
유료로 반송할 경우 발송요금과 다르며 지역에 따라 차이가 날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 불가 사유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배송완료일로부터 7일이 경과한 경우 불가합니다.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배송완료일로부터 3개월이 경과한 경우 불가합니다.
고객님의 부주의로 인한 훼손 및 상품가치상실 등의 경우 불가합니다.
상품에 따라 교환/반품이 안 될 수 있으니 해당 상품의 상세정보를 참고해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