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인 도서정가제 소득공제 해외배송가능

1647 대교리 1 : 웨스트민스터 대교리교육서 원문분석 & 교리교사 카테키즘

정가 25,000
판매가 22,500(10% 할인)
포인트적립 1,250

배송정보 배송비 무료배송

출고예정일

(평일 기준) 주문일로부터 2일이내

배송방법 두란노몰 배송
해외배송 가능

수량 닫기 버튼 22,500
총 수량 1 총 할인 2500 총 금액 22,500
브랜드 학생신앙운동 (SFC)화살표
저자 정두성  화살표
출간일 2023-05-25
ISBN 9791187942825
쪽수 427
크기 182 * 250

상세정보




책 소개



『웨스트민스터 대교리교육서』 1-90문답 원문 분석과 교리교사를 위한 심층 해설
번역과 신학 양 측면에서 가장 충실한 1647년 초판 번역



본머스 장로교회를 개척하고 영국에 어학연수 온 학생들에게 신앙과 영어를 동시에 지도하려는 목적으로 시작한 Westminster Shorter Catechim(웨스트민스터 소교리교육서) 원문분석 스터디가 코로나 시기를 지나면서 목회자 대상의 실시간 영상 강좌로 발전했다. 그리고 이때 정리된 원고가 『1647 소교리』로 출간되었다. 그리고 소교리교육서를 공부한 목회자들의 요청에 따라 이어서 신앙고백서(Westminster Confession of Faith) 원문강좌가 진행되었고, 그 결과물로 나온 것이 『1646 신앙고백 1 & 2』이다. 이번에 출간하는 『1647 대교리』도 역시 같은 상황 속에서 원고가 만들어져서 한국의 교회에 소개된다.


이러한 이유로 나에게 있어서 이번에 출간되는 『1647 대교리』는 너무나 값지다. 이 책의 출간으로 웨스트민스터 소교리교육서, 대교리교육서, 신앙고백의 이 세 문서의 원문을 분석하고 정리한 자료가 한국에 처음으로 소개되는 것이기 때문이다. 거기에 더해 이 작업을 할 수 있는 상황과 기회가 나에게 주어졌다는 것이다. 모든 것이 다 하나님의 은혜와 섭리가 아닐 수 없다.


『1647 대교리』의 출간과 함께 웨스트민스터 교리표준 문서 세 가지의 번역과 원문분석을 세상에 내놓으며 나는 이 책을 읽는 독자들에게 바라는 것이 하나 있다. 나는 독자들이 나의 책을 최대한 자세히 살피고 연구하여 더 정확한 분석과 더 적절한 번역을 제시해주었으면 한다. 한국교회에 유익이 된다면 심지어 내 번역과 분석을 신랄하게 비판해도 좋다. 언제든지 환영한다. 


마지막으로 『1647 소교리』, 『1646 신앙고백』, 그리고 이번에 출간되는 『1647 대교리』가 세상에 나오기까지 내 옆에서 가장 적극적으로 그리고 너무나 따뜻하게 지지해주고 기다려준 사랑하는 아내 석정미, 그리고 자랑스러운 세 자녀 한길, 한겸, 에덴에게 나의 이 소소한 작업의 모든 공을 돌린다.









본문 미리보기



<제1문답>


Q1: What is the chief and highest end of man?
A1: Man’s chief and highest end is to glorify God,[1] and fully to
enjoy him for ever.[2]
(1) 롬11:36; 고전10:31 (2) 시73:24-26; 요17:22, 17:24.




번역


문: 사람의 제일 되고 가장 고귀한 목적은 무엇인가요?
답: 사람의 제일 되고 가장 고귀한 목적은 하나님을 영화롭게 하는 것과, 그로 인해
영구히 그분을 온전히 즐거워하는 것입니다.






원문 이해의 키


- the chief and highest end ‘제일 되고 가장 고귀한 목적’으로 and는 ‘~이면서 동시에’라는 의미로 사용되었다.


- end ‘목적’이라는 뜻이다. 그런데 이는 추구하고 지향해야 할 방향을 말하는 aim이나, 도전하고 성취해야 할 목표치를 말하는 goal과 다르다. end는 끝을 강조하는 표현으로 우리가 도달하게 되는 최종 목적지를 의미한다. 즉, end는 인간에 대한 하나님의 이 목적이 우리가 추구하거나, 성취해야 하는 목적이 아니라, 하나님께서 자기의 백성들을 인도하셔서 도달하게 하시는 최종 목적지라는 것을 잘 드러낸다.


- fully to enjoy him ‘그분을 온전히 즐거워하는 것’으로 하나님을 영화롭게 함으로 누리는 즐거움에는 조금의 부족함도 아쉬움도 없다는 것을 나타낸다. 참고로, 대교리문답은 to glorify God에는 fully가 없고, to enjoy him에만 fully를 언급함으로 하나님께 영광을 올려 드리는 부분에 있어서는 ‘우리의 미약함’을, 반면에 하나님의 은혜를 누림에 있어서는 ‘그 은혜의 풍성함’을 대조해서 나타내고 있다.


- for ever 영구히 (eternal: 영원히, everlasting: 영속적인)

원문대로 요약하고 구문대로 정리하기


1. 사람의 목적은 사람의 존재에 대한 하나님의 작정이다.
2. 사람의 목적은 사람이 스스로 추구하고 성취해야 하는 인생의 목적이 아니다.
3. 하나님을 영화롭게 하는 것과, 그로 인해 영구히 그분을 온전히 즐거워하는 이 사람의 목적은 사람이 이루는 것이 아니라, 하나님께서 사람을 통해 이루신다.
4. 하나님을 영화롭게 하는 것과, 그로 인해 영구히 그분을 온전히 즐거워하는 이 목적이 사람의 제일 되고 가장 고귀한 목적인 것은 이것만이 사람에 대한 하나님의 작정이 아니라는 뜻이 포함되어 있다.
5. 사람은 자신의 힘으로 결코 이 목적을 이룰 수 없다. 따라서 이 목적에 대한 사람의 자세는 하나님께서 자신을 통해 이 목적을 이루실 것을 믿고, 소망하는 것이다.
6. 대교리문답의 제2문부터 196문은 하나님께서 이 목적을 어떻게 이루어 가시는지에 대한 원리와 방법을 당사자인 사람에게 잘 보여준다.



[교리교사 카테키즘: 사람]


※ 하나님의 형상
하나님께서는 오직 인간만 자신의 형상으로 창조하셨다. 다른 어떠한 피조물들에게도 하나님께서는 자신의 형상을 허락하지 않으셨다. 이성을 가지지 않은 모든 피조물들뿐만이 아니라, 인간과 같이 이성적인 존재인 천사들에게도 하나님께서는 자신의 형상을 열어주지 않으셨다. 창조에 있어서 인간이 다른 피조물들과 분명히 다른 점은 크게 두 가지다. 말씀뿐만이 아니라 직접 흙으로 빚고 생기를 불어넣는 방법으로 만드셨다는 것과 자신의 형상으로 만드셨다는 것이다. 하나님께서는 이렇게 인간을 자신의 형상으로 만드신 후 보시면서 만족해하셨다. 흡족해하셨다. 보시기에 좋다고 평가하셨다.


인간이 하나님의 형상으로 지음받았다는 것은 창조될 때부터 하나님을 닮게 만들어졌다는 것이다. 즉, 처음부터 하나님을 닮았다는 것이다. 처음에는 아니었는데, 시간이 가면서 서서히 닮아져 간 것이 아니라, 또는 연습과 노력에 의해 하나님을 흉내 낼 수 있게 된 것이 아니라, 그 근본이 시작부터 닮았다는 것이다. 그리고 하나님을 닮았다는 것은 단지 형상만을 말하는 것도 아니다. 이는 이성적인 인격으로서 그 성품에 있어서도 닮았다는 말이다. 아들의 모습에서는 아버지의 모습이 드러나는 것이 보통이다. 이는 아들이 아버지를 닮았기 때문이다. 아버지를 닮은 아들이 자신의 모습을 통해 아버지를 반영하기 때문이다. 이러한 원리가 하나님의 형상을 지닌 인간에게서도 나타난다. 하나님과 그 형상으로 지음받은 인간의 관계에서도 나타난다. 즉, 인간이 자기 속에 내재된 하나님의 형상을 통해 하나님을 반영하는 것이다. 인간에게 하나님의 형상이 반영된 것은 그 자체가 창조의 원리다. 인간의 노력이나 소망이 아니라, 전적으로 하나님께서 창조하신 원리에 따라서 인간은 근본적으로 하나님을 반영하는 존재이다. 이러한 이유로 인간은 이 땅에 창조된 그 순간부터 하나님을 반영해 왔고, 지금 이 땅에 살아가는 모든 인간도 동일한 원리로 하나님을 반영하고 있다.


하나님의 형상으로서의 인간은 그 존재뿐 아니라, 그가 하는 일에 있어서도 하나님을 닮았다. 이러한 이유로 인간은 그가 하는 일을 통해서도 하나님을 반영한다. 하나님께서 인간을 창조하신 직후 보시며 좋다고 표현하신 것은 인간이 하는 일 또한 자신의 모습을 잘 드러내기에 부족함이 없었기 때문이었다. 즉, 이는 인간이 처음 창조된 때에는 창조자인 하나님께 전적인 사랑과 순종을 표현함으로써 그분의 형상을 잘 드러내는 삶을 살았다는 것을 말해준다. 인간이 하는 일에서 반영되는 하나님 자신의 모습 또한 보시기에 좋았다는 말이다.






목차


추천의 글 _6
저자 서문 _14


사람 제1문답 _18
 교리교사 카테키즘: 사람  _19


성경 제2-6문답 _28
 교리교사 카테키즘: 성경  _35


하나님 제7-11문답 _54
 교리교사 카테키즘: 하나님  _61


창조 제12-20문답 _72
 교리교사 카테키즘: 창조  _86


 작정(제12-14문답)  _86
 예정 _89


 창조(제15-17문답)  _98


 섭리(제18-20문답)  _104


타락 제21-29문답 _120
 교리교사 카테키즘: 타락  _131


구속 제30-59문답 _154
 교리교사 카테키즘: 구속  _202
 구속  _202
 언약  _204
 성자 예수님  _209
 중보자 그리스도 _212
교회 제60-65문답 _252
 교리교사 카테키즘: 교회  _261
 예배  _282
 권징  _285
믿음 제66-90문답 _290
 교리교사 카테키즘: 믿음  _337
 부르심  _337
 중생  _342
 회심(믿음과 회개)  _347
 칭의  _357
 양자삼음  _361
 성화  _369
 견인  _383
 심판  _419








추천하는 글



1. 황원하 목사(산성교회 담임)
어떤 이들은 교리가 어렵다고 생각하여 공부하기를 지레 포기하고, 어떤 이들은 영어에 대한 막연한 두려움을 가지고 있습니다. 그러나 이 책은 그러한 염려를 모두 불식시켜줍니다. 책을 펼쳐서 읽기 시작하면 쉽고 재미있게 두 가지를 모두 공부할 수 있습니다.



2. 임경근 목사(다우리교회 담임)
앞으로 이런 종류의 책이 더 나와야 하겠지만, 어쩌면 이 책이 처음이자 마지막이 될지도 모른다는 걱정이 된다. 적어도 지금 이 책은 한국에서 대요리문답에 대한 유일무이한 종류의 책이라는 사실은 바뀌지 않을 것이다. 



3. 이운연 목사(말씀연구소 그라티아 소장)
흔하지 않은 대교리문답 해설서라 반갑다. 학생시절에 듣던 친숙한 문법용어로 설명한다. 뭣보다 대교리문답 안에 있는 핵심적인 신학용어도 ‘친절하게’ 설명해준다. 영어나 신학, 양쪽 다 겁내지 않고 들어갈 수 있게 해준다. 이래저래 친절함이 넘친다.



4. 김형렬 목사(송도제일교회 담임목사)
이를 토대로 하여 오후 예배 시에 해당 성경 구절들을 함께 잘 제시한다면 훌륭한 대교리문답 설교가 시행될 수 있으리라 여깁니다. 온 마음을 담아 모든 교회와 성도들이 본 교재를 통해 참된 성경의 교훈을 배우고 익혀 바른 삶에 집중할 수 있기를 기대하며 주저함 없이 본서를 추천합니다.



5. 권율 목사(부산 세계로병원 원목, 『복의 신학』 저자)
디테일한 번역의 끝판왕! 이 책의 추천사를 쓰려고 원고를 읽는 내내 떠올랐던 표현입니다. 웨스트민스터 대교리문답을 정확하게 공부하고 싶은 분이라면 누구든지 『1647 대교리』를 펼쳐서 찬찬히 읽으시기 바랍니다.



6. 이춘성 목사(분당우리교회 전문사역 목사, 고려신학대학원 기독교 윤리학 겸임교수)
정두성 박사님의 웨스트민스터 대교리문답 해설을 읽는 순간, 환영하는 마음과 함께 이렇게 탁월하고 읽기 쉬운 해설서가 왜 이제야 우리 곁에 왔는지 하는 아쉬움이 밀려왔다. 그리고 주일 저녁에 아이들과 함께하는 가족 성경공부 시간에 이 책을 함께 소리 내 읽어야겠다는 다짐을 하였다.



7. 최영인 목사(대구사월교회 담임목사, 대신대학교 설교학 교수)
개혁주의 신학과 장로교 정치 원리를 따르고자 한다면 당연히 표준문서들인 웨스트민스터 신앙고백서와 교리문답들을 익혀야 합니다. 이 역사의 보물을 익숙한 한국인의 문화와 관점에서 분석하여 『1647 대교리』를 썼다는 것은 목회자 입장에서 너무나 반가운 일입니다.



8. 채충원 목사(두레교회 담임목사)
지금까지도 정 박사 덕분에 대교리문답을 통해 설교와 교육을 위한 많은 유익을 누리고 있습니다. 따라서 저는 성도들과 성경 교사들이 대교리문답의 원문을 직접 읽을 수 있도록 친절하게 안내해주는 이 책을 기쁜 마음으로 추천합니다. 정두성 박사는 정말 교리를 잘 알고 가르치는 사람입니다.



9. 오재경 목사(포항충진교회 담임목사)
교회가 보다 분명하고 효과적인 교리 교육을 시행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대교리문답』에 대한 학습이 있어야 합니다. 본서는 『대교리문답』을 이해하는 데 매우 효과적이고 유익한 교재입니다. 저희 교회가 경험하였듯, 여러분은 교리교육의 참 유익을 경험하게 될 것입니다.



10. 문지환 목사(제8영도교회 담임목사)
이런 책을 기다렸습니다! 『대교리문답』은 한글로 된 해설서가 거의 전무한 실정입니다. 이런 현실에서 교리교육 전문가의 성실한 번역과 해설, 삶으로 이어지도록 배려한 『1647 대교리』는 역사적인 성과가 아닐 수 없습니다.



정두성 소개

고신대학교 신학과(B.A.)를 졸업한 후, 동 대학교 기독교교육과 석사과정(M.A.)에서 고대교회 신앙교육을 연구하며 교리교육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더 깊은 연구를 위해 2002년 영국으로 유학을 떠났다. London Theological Seminary(M.Div. 1년 수료)와 Birmingham Christian College(선교학 석사 과정 1년 수료)를 거치며 서양 신학의 흐름과 학문하는 방법을 더 깊이 연마한 후, University of Wales에서 역사신학과 교회교육을 교리신학으로 풀어낸 논문인 The Importance of Catechism for the Presbyterian Church in South Korea로 신학박사 학위를 받았다. 이후 고려신학대학원에서 M.Div.를 이수한 후, 고신교단에서 목사 안수를 받았다. 2003년부터 영국 현지에서 유학원을 운영하고 있으며, 동시에 학사관을 세워 기독교 유학생들을 양육하고 있고, 2009년에 본머스 장로교회를 개척하여 유학생들을 섬기고 있다. 이와 함께 유럽 종교개혁 전문 투어 사역도 병행해 왔으며, 현재는 교리교육 교수 선교사의 신분으로 개혁주의 교리교육에 더욱 매진하고 있다.
저서로는 『교리교육의 역사』(세움북스, 2016), 『키워드 카테키즘』(세움북스, 2019), 『1647 소교리』(SFC, 2021), 『1646 신앙고백 1, 2』(SFC, 2022), 『1647 대교리 1』(SFC, 2023)이 있다.


정두성 최근작

전체선택 장바구니

더보기 펼쳐보기

함께 구매한 상품

배송안내

두란노몰 배송 두란노몰에서 재고를 보유하고 있는 도서, 음반, 세미나 테이프와 일부 교회용품입니다.
두란노몰에서 지정한 택배회사를 통해 고객님께 배송됩니다.
배송료는 17,000원 미만일 경우 2,500원, 17,000원 이상일 경우 무료배송입니다.
배송에 대한 불편사항이 발생할 경우 전화바랍니다. (02-2078-3300)
거래처배송 장바구니에 거래처 배송상품으로 분류 됩니다.
두란노몰 배송상품과는 별도로 배송 됩니다.
두란노몰과 협력하는 거래처에서 직접 배송해드리며, 거래처 또는 고객이 배송비를 부담합니다.
(거래처별로 배송비가 상이하니 상품 상세정보를 꼭 확인해주세요.)
상품명 앞에 [착불]로 표기되어 있는 제품은 주문금액과 관계없이 무조건 배송비를 지불하셔야 합니다.
배송에 따른 불편사항이 발생할 경우 거래처와 협력하여 처리해 드리겠습니다.

교환/반품안내

교환/반품 신청 기간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상품 수령 후 7일 이내에 신청 가능합니다.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상품 수령 후 3개월 이내에 신청 가능합니다.
교환/반품 배송비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해당 상품의 회수 비용은 무료이나,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왕복배송비는 고객님 부담입니다.
제품 검수과정에서 사유가 일치하지 않을 경우, 거부 또는 반품으로 진행될 수 있으며
이로 인해 발생되는 추가 배송비는 고객님 부담입니다.
유료로 반송할 경우 발송요금과 다르며 지역에 따라 차이가 날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 불가 사유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배송완료일로부터 7일이 경과한 경우 불가합니다.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배송완료일로부터 3개월이 경과한 경우 불가합니다.
고객님의 부주의로 인한 훼손 및 상품가치상실 등의 경우 불가합니다.
상품에 따라 교환/반품이 안 될 수 있으니 해당 상품의 상세정보를 참고해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