향기로운 나그네(김호열시집)
할인 도서정가제 소득공제 해외배송가능

향기로운 나그네(김호열시집)

정가 10,000
판매가 9,000(10% 할인)
포인트적립 500

배송정보 배송비 2,500원 (10,000원 이상 무료)

출고예정일

(평일 기준) 주문일로부터 2일이내

배송방법 두란노몰 배송
해외배송 가능

수량 닫기 버튼 9,000
총 수량 1 총 할인 1000 총 금액 9,000
브랜드 홍성사화살표
저자 김호열  화살표
출간일 2020-09-04
ISBN 9788936514549
쪽수 148
크기 152*223

상세정보

본향을 향해 걷는 나그네
지리산두레마을 김호열 목사 첫 번째 시집


복음주의 청년 지도자로서 한국 교회 개혁과 회복을 위해 헌신한 김호열 목사가 ‘지리산두레마을’에서 17년간 자연과 벗하며 체득한 지혜를 120여 편의 시로 담았다. 도시의 삶을 뒤로하고 본향을 향한 나그네로서 공동체의 벗들과 더불어 살아가고 있는 그는 “도시에서 벗어나 생명과 빛이 가득한 자연에서 만나는 하나님으로 인해” 하루하루가 기쁘고 감사하다고 고백한다.
그는 사람과 자연이 연대하는 길은 “노동”이며, 노동을 통해 자기를 성찰하고 이웃을 만나고 이것이 시를 낳는 길임을 노래한다. 일상에서 길어 올린 그의 시를 통해 자연과 사람이 동행하는 길과 만물 가운데 계신 하나님의 편재(遍在)하심을 볼 수 있다. 


책 속으로


<수목장>

흙에서 와서 흙으로 돌아가
모호한 삶의 경계,
주위는 온통 흐리게 밀려들어
생명에 뿌리 내린 소나무는 더욱 또렷하다

살아온 존재가 살아갈 존재를 만나
다정히 나누는 호흡
아릿거리던 심장은 소나무 박동에 힘 얻어
수액이 높이높이 올라
이식된 생명, 소나무로 살아난다  (42쪽)


<발자취>

나그네 나란한 두 발자국, 같은 방향 걷는데
끊임없이 앞서거니 뒤서거니
만나지 않는 일정한 흔적

이해랑 오해랑 벌려논, 거리
미움과 사랑이 밀어내는, 갈등
두려움이 위로와 엇갈리는, 사이
집착이냐 포기냐 공존하는, 간극
타협하나 순수를 지키나 예민한, 견제
성공 실패가 남긴, 모순
만족이 연민과 주고받는, 긴장
확신인지 회의인지 계속된, 평행
왼쪽 오른쪽 지칠 줄 모르는, 대립
나와 나의 벌어진, 틈

나그네 발자취,
한 발로 걸을 수 없어서  (83쪽)


<숲이 아프다>

산림청
“숲에 돈이 있다”
선창 길게 빼며 싱글벙글

마을 산림조합
국유림 왕창 임대해
신바람 어지럽게 갈팡질팡

임업 경영인
산 아닌 군청에 출근하며
숲 경영에 비지땀 주룩주룩

도시 산주
지원금 보상비 타령에 흥겨워
갑자기 요란스레 들락날락

머리 돌아가는 귀농인
산촌유학, 숲체험, 산림치유를
제멋에 취해 유행가로 흥얼흥얼

주민들
“케이블카 설치만이 살 길이다”
화답하는 함성이 시끌시끌

숲은
돈 갉아먹는 송충이들에
살점이 뜯겨 울먹울먹  (112-113쪽)


목차


1부 약속으로 피는 꽃
2부 나는 너의 산제물
3부 무채색마저 삭아 무색으로

추천의 글



김호열 소개

1955년 함경도가 고향인 부모에게서 출생했고, 서강대학교에서 영문학을, 합동신학원에서 신학을 공부했다. 2003년 미주 한인장로회(KPCA)에서 목사 안수를 받았으며, 학원 선교 단체인 기독대학인회(ESF) 서대문 지구 책임간사, 기독교 월간지 <복음과상황>, 계간지 <두레사상> 편집인으로 활동했다. 두레공동체운동(DCM) 미주 본부장을 역임했고, 지금은 ‘지리산두레마을’ 대표로 섬기고 있다.


김호열 최근작

전체선택 장바구니

더보기 펼쳐보기

배송안내

두란노몰 배송 두란노몰에서 재고를 보유하고 있는 도서, 음반, 세미나 테이프와 일부 교회용품입니다.
두란노몰에서 지정한 택배회사를 통해 고객님께 배송됩니다.
배송료는 1만원 미만일 경우 2,500원, 1만원 이상일 경우 무료배송입니다.
배송에 대한 불편 사항이 발생할 경우 전화바랍니다. (02-2078-5776~7)
거래처배송 장바구니에 거래처 배송상품으로 분류 됩니다.
두란노몰 배송상품과는 별도로 배송 됩니다.
두란노몰과 협력하는 거래처에서 직접 배송해드리며, 거래처 또는 고객이 배송비를 부담합니다.
(거래처별로 배송비가 상이하니 상품 상세정보를 꼭 확인해주세요.)
상품명 앞에 [착불]로 표기되어 있는 제품은 주문금액과 관계없이 무조건 배송비를 지불하셔야 합니다.
배송에 따른 불편사항이 발생할 경우 거래처와 협력하여 처리해 드리겠습니다.

교환/반품안내

교환/반품 신청 기간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상품 수령 후 7일 이내에 신청 가능합니다.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상품 수령 후 3개월 이내,
또는 그 사실을 알게된 날로부터 30일 이내에 신청 가능합니다.
교환/반품 배송비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해당 상품의 회수 비용은 무료이나,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왕복배송비는 고객님 부담입니다.
제품 검수과정에서 사유가 일치하지 않을 경우, 거부 또는 반품으로 진행될 수 있으며
이로 인해 발생되는 추가 배송비는 고객님 부담입니다.
유료로 반송할 경우 발송요금과 다르며 지역에 따라 차이가 날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 불가 사유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배송완료일로부터 7일이 경과한 경우 불가합니다.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배송완료일로부터 3개월이 경과한 경우 불가합니다.
고객님의 부주의로 인한 훼손 및 상품가치상실 등의 경우 불가합니다.
상품에 따라 교환/반품이 안 될 수 있으니 해당 상품의 상세정보를 참고해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