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닮퍼즐1-노아의방주 (직소퍼즐500조각)
할인 해외배송가능

예닮퍼즐1-노아의방주 (직소퍼즐500조각)

정가 12,000
판매가 10,800(10% 할인)
포인트적립 600

배송정보 배송비 무료배송

출고예정일

(평일 기준) 주문일로부터 3일이내

배송방법 두란노몰 배송
해외배송 가능

수량 닫기 버튼 10,800
총 수량 1 총 할인 1200 총 금액 10,800
브랜드 선교횃불(생명의샘)화살표
저자 화살표
출간일 2016-12-25
ISBN 9788955469684
쪽수 0
크기 380*520

상세정보


◉ 본 제품을 밑판이 없는 직소퍼즐입니다.

◉ 퍼즐용 액자나 퍼즐매트 우드락등을 사용하시면 맞추실 때 편리하며

조각 분실의 위험도 줄어듭니다.

◉ 퍼즐 맞추기를 통해 호기심에 의한 창의력 개발과 집중력, 인내심 향상을 가져다주며,퍼즐의 완성을 통하여 커다란 성취감을 느낄 수 있습니다

지적만족을 얻어가며 즐거운 놀이를 하는 동안 성경의 메시지를 손과 눈으로 익히게 되 며, 이는 오랜 시간 성경을 기억하게 해줍니다.

수련회 프로그램, 주일학교 2부 순서, 성경공부 시간에 아이들이 함께 맞추면 좋습니다.

◉ 그림조각을 맞추는 동안 정서적 안정에 도움이 되며, 소근육 발달 및 IQ는 물론

EQ의 성장에 참 좋은 놀이 교재입니다.

◉ 졸업·입학선물, 시상식선물, 기념선물, 교회환경데코 등으로 유익합니다.


1. 노아의방주-노아가 믿음으로 만든 커다란 배.

그림설명

창세기 6:9-9:17

하나님께서는 노아에게 말씀하셨습니다. “세상은 이제 막판에 이르렀다. 땅 위는 그야말로 무법천지가 되었다. 그래서 나는 그들을 심판 할 것이다. 너는 전나무로 큰 방주를 만들어라. 내가 이제 땅 위에 폭우를 쏟으리라.” 노아는 하나님이 분부하신 대로 했습니다. 노아의 가족과 동물 중 암수 한 쌍씩 배에 들어갈 수 있었습니다. 40일간 큰 비가 내리자 산들이 물로 덮였으며, 150일 간의 홍수로 인해 땅 위의 모든 생명체는 죽게 되었습니다. 하나님께서는 노아를 기억하시고(창8:1) 150일 간 물이 줄어들게 하셨습니다. 40일 뒤에 노아는 방주의 창문을 열어 볼 수 있었습니다. 까마귀와 비둘기 두 마리를 차례대로 내보내고 난 뒤에 노아는 드디어 땅이 마른 것을 확인 할 수 있었습니다. 하나님은 노아에게 말씀하셨습니다. “나는 너희와 계약을 세워 다시는 홍수로 모든 동물을 없애버리지 않을 것이요, 다시는 홍수로 땅을 멸하지 않으리라. 내가 구름 사이에 무지개를 둘 터이니, 이것이 나와 땅 사이에 세워진 계약의 표시가 될 것이다.”


여호와께서 노아에게 이르시되 너와 네 온 집은 방주로 들어가라 이 세대에서 네가 내 앞에 의로움을 내가 보았음이니라

창세기 7장 1절

더보기 펼쳐보기

배송안내

두란노몰 배송 두란노몰에서 재고를 보유하고 있는 도서, 음반, 세미나 테이프와 일부 교회용품입니다.
두란노몰에서 지정한 택배회사를 통해 고객님께 배송됩니다.
배송료는 1만원 미만일 경우 2,500원, 1만원 이상일 경우 무료배송입니다.
배송에 대한 불편 사항이 발생할 경우 전화바랍니다. (02-2078-5776~7)
거래처배송 장바구니에 거래처 배송상품으로 분류 됩니다.
두란노몰 배송상품과는 별도로 배송 됩니다.
두란노몰과 협력하는 거래처에서 직접 배송해드리며, 거래처 또는 고객이 배송비를 부담합니다.
(거래처별로 배송비가 상이하니 상품 상세정보를 꼭 확인해주세요.)
상품명 앞에 [착불]로 표기되어 있는 제품은 주문금액과 관계없이 무조건 배송비를 지불하셔야 합니다.
배송에 따른 불편사항이 발생할 경우 거래처와 협력하여 처리해 드리겠습니다.

교환/반품안내

교환/반품 신청 기간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상품 수령 후 7일 이내에 신청 가능합니다.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상품 수령 후 3개월 이내,
또는 그 사실을 알게된 날로부터 30일 이내에 신청 가능합니다.
교환/반품 배송비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해당 상품의 회수 비용은 무료이나,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왕복배송비는 고객님 부담입니다.
제품 검수과정에서 사유가 일치하지 않을 경우, 거부 또는 반품으로 진행될 수 있으며
이로 인해 발생되는 추가 배송비는 고객님 부담입니다.
유료로 반송할 경우 발송요금과 다르며 지역에 따라 차이가 날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 불가 사유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배송완료일로부터 7일이 경과한 경우 불가합니다.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배송완료일로부터 3개월이 경과한 경우 불가합니다.
고객님의 부주의로 인한 훼손 및 상품가치상실 등의 경우 불가합니다.
상품에 따라 교환/반품이 안 될 수 있으니 해당 상품의 상세정보를 참고해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