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65 에너지 충전소
할인 도서정가제 소득공제 해외배송가능

365 에너지 충전소

정가 8,000
판매가 7,200(10% 할인)
포인트적립 400

배송정보 배송비 2,500원 (10,000원 이상 무료)

출고예정일

(평일 기준) 주문일로부터 3일이내

배송방법 두란노몰 배송
해외배송 가능

수량 닫기 버튼 7,200
총 수량 1 총 할인 800 총 금액 7,200
브랜드 금강산화살표
저자 김영진  화살표
출간일 2012-12-10
ISBN 9788936018924
쪽수 365
크기 111*157

상세정보


나의 365일은 빛의 날들이고 싶다

그 어느 하루도 어두운 날 없이 푸르른 날들이고 싶다. 외부의 날씨야 비바람이 치고 천둥이 치더라도 나의 내면의 날씨는 늘 푸르른 날들이고 싶다. 내면이 밝으면 바깥도 환해진다. 우리의 바깥 살림살이는 안살림의 반영임이 분명하기 때문이다.

저마다 귀한 보물단지를 내면에 간직하고 있다. 우리 안에 있는 그 보물을 어떤 사람을 반짝반짝 광채가 나도록 내보이면서 살고, 어떤 사람은 자기 안에 보물이 있는지도 모르는 채 체념과 절망 속에서 마지못해 살아간다.
모든 것은 자기 안에 간직되어 있는 이 보물을 어떻게 꺼내어 쓰느냐에 달려 있다. 진정한 나를 실현하는 것이야말로 인생 최고 최대의 목표일 수밖에 없다. 구김살 없이 활짝 밝은 나날을 영위하기 위해 힘이 되고 에너지가 되어 주는 말들을 찾아 헤매 왔다.
진정한 자아를 찾아 나아가는 길에, 황금의 맥이 될 만한 금싸라기 같은 글들을 날마다 만날 때마다 나는 젊음을 다시 찾았고, 살아갈 이유와 명분을 회복할 수 있었고, 또다시 뛰고 싶은 열정을 재충전할 수 있었다.
해변에서 진리의 조개를 줍는 기분으로 아포리즘을 건져 올리고, 사색과 명상을 곁들여 더욱 그 빛깔을 영롱하게 가다듬고자 애를 썼던 그 결과물이 이렇게 독자 여러분을 만나게 되었다.
마술 반지와 요술 램프는 알라딘만의 소유물이 아니다. 우리 안에도 분명 요술 램프가 존재한다. 우린 인생은 때로 한 줄의 문장을 만남으로써 전체 물길의 흐름이 달라질 수 있다.
삶에 지쳐 있을 때나 뜻밖의 장애물을 만났을 때 『365 에너지 충전소』가 용기와 희망의 디딤돌이 되고, 영감의 원천이 되어 주시를 바라는 마음에서 독자 여러분의 가슴의 문을 노크한다.

2012년 12월 마지막 날에
김영진

김영진 소개

안동사범병설중. 경안고. 고려대 경영대학원. 감리교 신학대학원. 성서원 대표. 한국기독교문학상. 한국문학예술대상. 대통령 표창. 대한민국은관문화훈장. ‘성경의 노래’ 국민일보 12년 연재 ‘재밌는 성경’ 등 저서 50여권, 김영진문학관 (www.youngjinkim.co.kr)


김영진 최근작

전체선택 장바구니

더보기 펼쳐보기

배송안내

두란노몰 배송 두란노몰에서 재고를 보유하고 있는 도서, 음반, 세미나 테이프와 일부 교회용품입니다.
두란노몰에서 지정한 택배회사를 통해 고객님께 배송됩니다.
배송료는 1만원 미만일 경우 2,500원, 1만원 이상일 경우 무료배송입니다.
배송에 대한 불편 사항이 발생할 경우 전화바랍니다. (02-2078-5776~7)
거래처배송 장바구니에 거래처 배송상품으로 분류 됩니다.
두란노몰 배송상품과는 별도로 배송 됩니다.
두란노몰과 협력하는 거래처에서 직접 배송해드리며, 거래처 또는 고객이 배송비를 부담합니다.
(거래처별로 배송비가 상이하니 상품 상세정보를 꼭 확인해주세요.)
상품명 앞에 [착불]로 표기되어 있는 제품은 주문금액과 관계없이 무조건 배송비를 지불하셔야 합니다.
배송에 따른 불편사항이 발생할 경우 거래처와 협력하여 처리해 드리겠습니다.

교환/반품안내

교환/반품 신청 기간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상품 수령 후 7일 이내에 신청 가능합니다.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상품 수령 후 3개월 이내,
또는 그 사실을 알게된 날로부터 30일 이내에 신청 가능합니다.
교환/반품 배송비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해당 상품의 회수 비용은 무료이나,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왕복배송비는 고객님 부담입니다.
제품 검수과정에서 사유가 일치하지 않을 경우, 거부 또는 반품으로 진행될 수 있으며
이로 인해 발생되는 추가 배송비는 고객님 부담입니다.
유료로 반송할 경우 발송요금과 다르며 지역에 따라 차이가 날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 불가 사유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배송완료일로부터 7일이 경과한 경우 불가합니다.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배송완료일로부터 3개월이 경과한 경우 불가합니다.
고객님의 부주의로 인한 훼손 및 상품가치상실 등의 경우 불가합니다.
상품에 따라 교환/반품이 안 될 수 있으니 해당 상품의 상세정보를 참고해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