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전 문지기
할인 도서정가제 소득공제 해외배송가능

성전 문지기

정가 15,000
판매가 13,500(10% 할인)
포인트적립 750

배송정보 배송비 무료배송

출고예정일

(평일 기준) 주문일로부터 2일이내

배송방법 두란노몰 배송
해외배송 가능

수량 닫기 버튼 13,500
총 수량 1 총 할인 1500 총 금액 13,500
브랜드 이른아침화살표
저자 이정숙  화살표
출간일 2021-11-20
ISBN 9788967451295
쪽수 352
크기 152 * 223

상세정보



책소개


“소설보다 흥미롭고 간증보다 감동적인 하나님과의 대화법”


어느 목사 사모가 온몸으로 살아낸 70년의 천로역정(天路歷程)
서울제일교회 이신복 원로목사의 사모인 저자는 평생을 하나님과 그의 종을 섬기며 살아왔다. 영광과 축복의 길이었지만, 그 이전에 고난의 가시밭길이기 먼저였다. 비유가 아니라 실제로 그랬다. 버스비가 없어 수십 리를 걸어다니며 전도하고, 쌀이 떨어져 예정에 없던 금식기도를 수시로 하고, 빈 마당에 모여 예배를 드리고, 잘 곳이 없어 지붕 없는 헛간에서 철야기도를 하고, 눈 덮인 논둑길을 다니며 찬송가를 불러야 했다. 그러나 괴롭고 곤궁한 이 모든 시련과 고난의 와중에도 그녀의 곁에는 언제나 하나님이 계셨다. 그러기에 고난이 축복을 낳고 가난이 기적을 낳아서, 마침내 누구도 해내기 어려운 하나님의 사역을 무사히 완수할 수 있었다. 이 책은 저자가 평생 온몸으로 겪은 기나긴 천로역정의 눈물겹고도 은혜로운 간증이자, 하나님과 함께한 70년 동안의 생생한 동행기다.


피붙이보다 살가운 하나님을 만나는 시간
이 책의 저자가 만난 하나님은 성경에 나오는 바로 그 하나님이고 누구나 알고 있는 모두의 아버지다. 하지만 그녀는 하나님과 조금은 특별한 관계를 맺었고 조금은 특별한 은총도 입었다. 모태신앙에 목사님의 사모였기 때문이 아니라, 전적으로 의지하고 한순간도 의심하지 않았기 때문이다. 그녀에게 하나님은 피붙이보다 가깝고 가족보다 살가워서, 언제나 매달리고 조르고 부탁하고 의지할 수 있는, 문자 그대로의 아버지였다. 자녀를 위해 밤낮으로 근심하고 걱정하는 세상의 아비들 이상으로, 그녀에게 하나님은 언제나 곁에서 지켜보며 한시도 눈을 떼지 않는 살가운 분이었다. 그러므로 걱정할 일도 없고 두려워할 것도 없었으며, 은총과 축복 역시 바라지 않아도 주어졌다. 기도할 힘만 있다면 무엇도 근심하거나 걱정할 필요가 없음을, 우리와 조금도 다르지 않은 이 책의 저자가 경험과 깨달음을 통해 실제로 보여주고 생생하게 들려준다



목차


들어가며
추억
시편 90편
하나님의 시간에 하나님의 방법으로 하나님은 응답하신다


1. “네가 나보다 사람을 더 의지했더냐?”
중매자 하나님|여호와께서 사람의 걸음을 정하시고 그 길을 기뻐하시나니|백수가 된 프로그래머|생명의 선물|본토 친척 아비 집을 떠나|공급하시는 하나님|치료하시는 하나님|원수의 목전에서 상을 베푸시니|죄인들을 의지하지 말며 도울 힘이 없는 인생도 의지하지 말지니|내가 네게 지시할 땅으로|묻고 듣고 순종하지 않고…|“네가 나보다 사람을 더 의지했더냐?”|먼저 그의 나라와 그 의를 구하면|유치부 어린이들의 기도에 응답하시는 하나님|약한 자의 심방|악한 영의 공격|영적 전쟁|천사를 동원해서 보호하시는 하나님|시험|예언적인 꿈|청파동 구역장 홍집사|동은네 집에서 성화산기도원으로|이석규 장로님의 꿈 이야기|청계산기도원에서|한얼산기도원에서|친정식구들


2. 부르심
임지를 향해|인수 할머니|마실 오는 신자들|교회 건축|신옥이네 이야기|치곤이 엄니 천당 갔다!|헌당식|100일 철야기도|남포교회를 주께 맡기고|군산중앙교회에서|우리 어머니|인덕이 학교|아이들과 청년들|목사 안수|이름


3. 잠잠하라
어머님과 서울로|교회 건축|유년 주일학교 부장|청년 수련회|저력 있는 교회|회개하라|천사가 오다|양들과 같이살기|불가능을 가능케 하시는 하나님|탕자들을 위한 선물|잠잠하라


4. 서울제일교회
리서치(Research)|서울제일교회|“너는 복음으로 말미암아 살리라”|휴가|홍수와 첫눈|임종 예배|영 분별|귀신을 쫓아내고|치유하시는 하나님|나의 집을 찾아서|아빠와 딸의 유학


5. 안식년과 은혜
예루살렘 가는 길|보츠와나|이스라엘의 절기|이사 간 에느로겔


6. 세계로 세계로
터키로 선교사를 보내다|총동원 주일|인덕이의 혼인|전도 운동|학교 앞 전도|하나님의 선물|땅끝까지 가리라|칠순 잔치


책을 마치며



추천의 글



이정숙 소개

2018년 <한빛문학> 봄호의 신인상
시부문 수상으로 등단함.

2020년 <시와창작> 봄호의 문학상
시부문 수상함.

시집 <오빠야 카페>

서울 제일성결교회 이신복 원로목사 사모


이정숙 최근작

전체선택 장바구니

더보기 펼쳐보기

배송안내

두란노몰 배송 두란노몰에서 재고를 보유하고 있는 도서, 음반, 세미나 테이프와 일부 교회용품입니다.
두란노몰에서 지정한 택배회사를 통해 고객님께 배송됩니다.
배송료는 1만원 미만일 경우 2,500원, 1만원 이상일 경우 무료배송입니다.
배송에 대한 불편 사항이 발생할 경우 전화바랍니다. (02-2078-5776~7)
거래처배송 장바구니에 거래처 배송상품으로 분류 됩니다.
두란노몰 배송상품과는 별도로 배송 됩니다.
두란노몰과 협력하는 거래처에서 직접 배송해드리며, 거래처 또는 고객이 배송비를 부담합니다.
(거래처별로 배송비가 상이하니 상품 상세정보를 꼭 확인해주세요.)
상품명 앞에 [착불]로 표기되어 있는 제품은 주문금액과 관계없이 무조건 배송비를 지불하셔야 합니다.
배송에 따른 불편사항이 발생할 경우 거래처와 협력하여 처리해 드리겠습니다.

교환/반품안내

교환/반품 신청 기간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상품 수령 후 7일 이내에 신청 가능합니다.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상품 수령 후 3개월 이내,
또는 그 사실을 알게된 날로부터 30일 이내에 신청 가능합니다.
교환/반품 배송비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해당 상품의 회수 비용은 무료이나,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왕복배송비는 고객님 부담입니다.
제품 검수과정에서 사유가 일치하지 않을 경우, 거부 또는 반품으로 진행될 수 있으며
이로 인해 발생되는 추가 배송비는 고객님 부담입니다.
유료로 반송할 경우 발송요금과 다르며 지역에 따라 차이가 날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 불가 사유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배송완료일로부터 7일이 경과한 경우 불가합니다.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배송완료일로부터 3개월이 경과한 경우 불가합니다.
고객님의 부주의로 인한 훼손 및 상품가치상실 등의 경우 불가합니다.
상품에 따라 교환/반품이 안 될 수 있으니 해당 상품의 상세정보를 참고해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