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과
정기구독신청
바이블칼리지
단체구매성경 추천 기획전
예꿈
두란노 기프트 카드
도서정가제 소득공제 해외배송가능

한부선 서간집 1

저자 : 한부선  | 키아츠(KIATS) | 2018-07-23 출간

별점 5개    이 책의 리뷰 [0] 리뷰쓰기 문의하기

정가 34,000원
판매가 30,600원 (10% 할인)
적립금 1,700원 (5%) 적립

배송료 무료배송
배송방법 두란노몰 배송

출고예정일

3일이내 준비가능 (토,일,공휴일제외, 입금일기준)

해외배송 가능
수량
총 수량: 1 총 상품 금액 30,600

도서정보

ISBN 9791160371031
쪽수 671
크기 130*202

이 책이 속한 분야



브루스 헌트 선교사가 1946년 10월부터 1948년 7월까지 아내에게 보낸 1,500여 페이지의 편지이다. 총 4권으로 한글 번역본과 영어본으로 구성되어 있다. 선교사로서의 헌신적인 모습과 한국에 대한 사랑을 엿볼 수 있으며, 해방 이후 미군정하의 한국 사회와 기독교계의 상황을 외국인의 입장에서 바라본 역사적인 문헌이다.


책 속으로


항해 첫날
1946년 10월 2일, 수요일


나의 사랑하는 당신,
지금은 밤 10시이고, 사람들은 대부분 잠자리에 있습니다. 나는 오늘 아침에 일찍 일어났답니다. 배가 아침 8시에 출항할 것이라는 말을 들었기 때문이지요. 또한, 카드 몇 장과 당신에게 쓴 편지를 부치고 싶었고, 가능하면 베이커 부부를 만나고 싶었습니다.
나는 일찍 일어난 보상을 받았습니다. 베이커 부부가 와서 훌륭한 아침 식사를 했습니다. 그들이 나를 데리고 나갔습니다. 신고 있는 양말 하나가 내게 있는 전부였기에 나는 양말을 몇 켤레 사려고 했습니다. 그러나 너무 이른 시간이었습니다. 배의 사무장이 PX에서 양말들을 취급한다고 말했지만, 나는 그 말을 듣고 갔다가 그렇지 않은 상황을 알게 되었습니다. 그러나 배가 항해를 시작한 뒤, 그 사무장이 사무실로 나를 불러 누구의 이름도 붙어있지 않은 아주 좋은 양모 양말 새것 한 켤레를 건네주었습니다. 그들은 어떤 사람이 부두에서 그것을 [나를 위해] 주었다고 말했습니다. 베이커 부부가 나와 작별인사를 한 후에 다시 들렸던 것이 틀림없었습니다.
사실 기선은 아침 8시가 아니라 11시경에 출항했지요. 그 후 나는 또한 터너 부인, 로이스, 넬슨 부인으로부터 (세 편지가 한 봉투 안에 있는) 편지를 받았습니다. 편지를 통해 나는 집회 날에 64명이 참석했음을 알게 되었고, 신생아들에 관한 소식도 들었습니다.


오늘은 사람들을 좀 만나고, 걷고, 잠도 잤습니다. 오후 시간 대부분 잠을 잤답니다. 내가 속한 24인용 객실에는 7명만이 쓰고 있습니다. 코카콜라를 위해 돌아다니는 “기술 감시원,” 스칸디나비아선교회의 칼슨 씨, 영사관에서 일하는 스페인 사람, 영사관인 젊은 미국인 한 사람 등이 있습니다. 칼슨 씨는 칼 맥킨타이어가 쓴, 20세기 개혁에 관한 책을 읽고 있습니다. 미국인 친구는 대화 중에, 미국이 예정론에 관한 칼빈의 생각을 마침내 버리기까지는 오랜 시간이 걸렸다고 말했습니다. 이 말로 인해 꽤 오랜 토론이 시작되었습니다. 나는 그에게 내가 칼빈의 견해를 확고하게 붙들고 있다고 말하면서, 심지어는 성경을 펴서 보여주며 그것을 뒷받침하는 이유를 설명하기까지 했습니다.


같은 배를 타고 가는 사람 중에는 바이닝 부인이라는 젊은 여성이 있습니다. 그녀는 글을 쓰는 사람인데, 일본 왕세자의 개인 교사로 선정되었습니다. 키가 크고 외모가 상당히 좋고, 거의 선교사 유형으로 보입니다. 그녀의 신학적인 경향이 어떠한지는 모릅니다. 이 배는 정말 여자들과 아이들로 가득 차 있습니다. 남자들은 아주 소수입니다. 나는 긴 식탁 앞에 앉아 있었는데(우리는 모두 테이블의 한 편에 앉았습니다), 여기에만도 여자 5명과 아이 4명이 있었답니다. 나는 7살 난 소년과 6살 난 소년 옆에 앉았습니다. 음식은 간소하지만 좋습니다. 나는 두 번 식사를 했는데, 식사 시간은 9시, 1시, 6시입니다.


우리는 확실히 망망대해로 들어와 있고, 배가 흔들리고 있습니다. 이 배는 요동이 심한 것으로 아주 정평이 나 있습니다. 낮 동안에는 대부분 똑바로 있었지만, 지금은 요동치고 있습니다.
나는 오늘 갑판에서 푸에버 신부, 한국인 신 씨와 같이 오랫동안 걸었습니다. 우리는 또한 체커 게임을 조금 했습니다. 푸에버 신부는 나와 함께 집단수용소에 있었던 사람입니다. 그리고 저녁에는 세인트루이스에서 온 수다스럽지만 재미있고 친절한 청년과 걸었습니다. 이제 자야 할 듯싶습니다.
사랑을 담아,
브루스


프롤로그- 김재현


Section 1 한글 번역본
  1946년 10월 … 13
  1946년 11월 … 93
  1946년 12월 … 149
  1947년 1월 … 195
  1947년 2월 … 237
  1947년 3월 … 265


서간집 주요 등장인물 소개 … 342
해방 후 한국장로교 및 고신교단 주요 연혁 … 347
한부선 연보 … 348
주요 참고문헌 … 352
에필로그1- 박응규 … 356
에필로그2- 최재건 … 367


추천사- 이상규,정근두,정주채 … 376


Section 2 영어 원본 … 403




이 상품과 관련 셋트

관련 정보가 없습니다.

한부선 소개

평양에서 태어나 아버지 한위렴(William B. Hunt)과 장인 방위량(William N. Blair)을 이어 2대째 한국을 섬긴 선교사 브루스 헌트. 미국 휘튼대학, 프린스턴신학대학, 웨스트민스터신학대학 등에서 공부하고 충주와 부산, 만주 등 여러 곳에서 한국인 선교에 힘썼다. 특히 일본의 신사참배에 적극 반대하고, 만주에서 ‘언약문서’에 기초하여 흩어진 한인 기독교인들을 돌보다 자신 또한 옥중에 수감된 후 아시아에서 강제로 쫓겨났다. 해방 후 다시 한국을 찾아온 후 한국 신앙의 가치를 정리하고 신학의 기틀을 마련했던 브루스 헌트의 삶과 신학은 고신의 태동과 발전에 크게 이바지했다. 고난 속에 피어오른 한국 신앙에 대한 생생한 증언, 선교의 본질을 찾고자 한 그의 고민과 외침, 한국교회를 향한 무한한 애정과 평가는 오늘날 하나님을 믿는 모든 이들에게 참 신앙에 대한 질문을 던져준다.


한부선 최근작

전체선택 장바구니담기

두란노몰 배송상품 두란노몰에서 재고를 보유하고 있는 도서,음반,세미나 테이프와 일부 교회용품입니다.
두란노몰에서 지정한 택배회사를 통해 고객님께 배송됩니다.
배송료는 3만원 미만일 경우 2,000원, 3만원 이상일 경우 무료배송입니다.
배송에 대한 불편 사항이 발생할 경우 전화바랍니다.(02-2078-5776~7)
거래처배송상품 장바구니에 거래처 배송상품으로 분류 됩니다.
두란노몰 배송상품과는 별도로 배송 됩니다.
두란노몰과 협력하는 거래처에서 직접 배송해드리며, 거래처 또는 고객이 배송비를 부담합니다.
(거래처별로 배송비가 상이하니 상품 상세정보를 꼭 확인해주세요.)
상품명 앞에 [착불]로 표기되어 있는 제품은 주문금액과 관계없이 무조건 배송비를 지불하셔야 합니다.
배송에 따른 불편사항이 발생할 경우 거래처와 협력하여 처리해 드리겠습니다.
교환/반품/환불 고객님의 부주의로 인한 훼손 및 상품가치상실 등의 경우 교환, 환불이 불가능합니다.
유료로 반송할 경우 발송요금과 다르며 지역에 따라 차이가 날 수 있습니다.
상품에 따라 교환, 반품이 안 되는 상품이 있을 수 있으니 해당하는 상품의 상세정보를 참고해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