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하루그만보기
할인 도서정가제 소득공제 해외배송가능

주여 우리에게 오소서

대림절기를 위한 기도노트

정가 13,000
판매가 11,700(10% 할인)
포인트적립 650

배송정보 배송비 무료배송

출고예정일

(평일 기준) 주문일로부터 2일이내

배송방법 두란노몰 배송
해외배송 가능

수량 닫기 버튼 11,700
총 수량 1 총 할인 1300 총 금액 11,700
브랜드 비아화살표
저자 비아 편집부  화살표
출간일 2021-11-12
ISBN 9791191239478
쪽수 156
크기 180 * 114

상세정보



| 책 소개 |


성탄을 차분하고도 깊게 기다릴 수 있도록 비아가 엄선한 문장들
그리스도교 신앙의 기둥인 대림절기와 성탄의 의미를 풍성하게 해줄 기도노트


『주여, 우리에게 오소서』는 독자 여러분들이 대림절기와 성탄, 공현으로 이어지는 시기를 더욱 깊고 풍성하게 보내실 수 있도록 비아가 준비한 묵상집 겸 기도노트입니다.


『주여, 우리에게 오소서』는 성탄을 기다리며 묵상할 수 있는 성서 본문과 비아가 출간한 책, 그리고 다른 그리스도교 저작의 문장을 모아 오시는 그분을 기다리는 우리의 마음을 돌아보고, 기다림의 깊이를 더하여 성탄의 기쁨을 더욱 진하게 경험하실 수 있도록 기획되었습니다. 묵상뿐만 아니라, 매일 혼자 또는 공동체가 함께 드릴 수 있는 전통적 기도 양식인 아침기도와 저녁기도를 수록하여 예수 그리스도의 오심을 두려움과 떨림으로 기다릴 수 있도록 하였고, 특별히 성탄 밤인 12월 24일 밤을 위한 예식문을 별도로 수록하여 터져나오는 성탄의 기쁨을 경험할 수 있도록 구성했습니다. 독자분들은 주어진 상황에 따라 개인적으로 기도하며 자신의 묵상과 기도를 여백에 직접 손으로 적거나, 다른 이들과 함께 기도드리며 서로의 묵상을 나눌 수도 있을 것입니다. 하루를 시작하는 시간에, 하루를 끝맺는 시간에 홀로, 혹은 함께 기도하며 묵상하는 이 시간은 여러분의 풍성한 영적 양식이 될 것입니다. 이 묵상집 겸 기도노트가 성탄의 기쁨에 흠뻑 젖을 수 있는 대림절 여정의 동반자가 되기를 바랍니다.


| 책 속으로 |


주님,당신의 나라가 임해야 할 때입니다. 우리는 간절한 마음과 크나큰 두려움을 가지고 당신을 기다립니다. 당신이 생각하는 불의는 우리가 생각하는 불의와 일치하지 않을 수 있기 때문입니다. 우리 삶의 진정한 주인은 당신임을 알고 있습니다. 당신의 사랑의 빛을 우리가 보기 한참 전부터 당신은 영원한 사랑으로 우리의 구원을 준비하셨음을 알고 있습니다. 그래서 우리는 먼 옛날 연약한 아기의 몸으로 온 만물을 새롭게 하는 당신을 기다립니다. ― 월터 브루그만 (p. 48)


우리는 우리 안에 있는 가장 깊고 참된 것을 갈망할 필요가 있습니다. 그리고 우리가 이를 알든 모르든 간에, 우리 안에는 절대자에 대한 갈증과 굶주림이 있다는 것, 그리고 우리가 그로부터 돌아서서 다른 것을 갈망할 때 우리는 정말 ‘무익한 열정’을 쏟아낸다는 것을 인정할 필요가 있습니다. 그리고 그리스도께서는 우리의 갈망의 깊고 강함에 따라, 이에 응답하실 것입니다. ― 알렉산더 슈메만 (p.72)


우리가 범할 수 있는 모든 악보다 훨씬 더 큰 주님의 자비를 신뢰하십시오. 우리가 우리 자신을 인정하고 주님과 다시 우애를 나누고 싶어할 때, 그분께서는 우리의 배은망덕도, 우리에게 베푸신 은총들을 우리가 남용한 것도 기억하지 않으십니다. 이런 죄들 때문에 우리를 벌하실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사실, 우리의 죄는 주님께서 우리를 더 빨리 용서해주시도록 도와줄 뿐입니다. 주님께서는 주는데 지칠 줄 모르시며,  그분의 자비도 결코 없어지지 않습니다. 그러므로 주님의 자비를 받는데 지치는 일이 없도록 합시다. 영원히 찬미받으소서.아멘. ― 아빌라의 테레사(p.88)


포도주는 나의 갈증을 해소하지만 포도주를 인간에게 주신 그분의 사랑으로부터 흘러나오는 것으로 보면 거룩한 천사들의 갈증도 해소됩니다. 당신이 천국에서 잠을 깨고 아버지의 궁전에 있는 자신을 발견하고  하늘과 땅과 공기를 천상의 기쁨으로 바라보는 아침을 맞이하기 전까지 당신은 결코 세상을 제대로 누리지 못합니다. 바다가 당신의 혈관에 흐를 때까지는, 당신은 결코 세상을 제대로 누리지 못합니다. 당신의 영혼이 온 세상을 가득 채우고 별들이 당신의 보석이 될 때까지는, 당신이 행복해지기를 갈망하는 것만큼이나 타인이 행복하기를 갈망할 정도로 타인을 사랑하기 전까지, 주께서 모든 이를 선하게 대하심을 당신이 기뻐하기 전까지 당신은 결코 세상을 제대로 누리지 못합니다. ― 토머스 트라헌(p.128)


| 출판사 서평 |

두렵고 떨리는 마음으로 성탄을 기다리는 여정을 돕는 비아가 엄선한 문장들
다양한 전통에 속한 그리스도인이 함께 읽는 ‘개정성서정과’ 및 ‘주간성서정과’ 수록
그리스도교 신앙의 기둥인 대림절기와 성탄절기의 의미를 풍성하게 해줄 기도노트  


“당신의 강한 능력으로 우리에게 오소서. 당신의 약함과 겸손함으로 우리에게 오소서. 모든 순간 가운데 오셔서 만물을 새롭게 하소서.”- 월터 브루그만, 본문 中


『주여, 우리에게 오소서』는 독자 여러분들이 대림절기를 깊이 보내실 수 있도록 비아가 준비한 묵상집 겸 기도노트입니다.


대림절기는 성탄절 전 약 4주간 예수의 탄생과 다시 오심을 기다리는 교회력의 절기입니다. 이 기간 우리는 이미 오신 그리스도를 삶 속에 온전히 받아들이기 위해 우리 자신을 돌아보고, 이 세상을 궁극적으로 완성하는 그분의 시간을 고대하며 기쁨으로 하루를 만들어나갑니다.


물론, 현실은 어둡습니다. 그리고 우리의 나약함이 우리 안에 있는 빛을 보지 못하게 합니다. 혹은, 거부하게 합니다. 하지만 이러한 현실이, 현실을 만들어 내는 우리의 죄가 저 빛을 감출 수는 없습니다. 가둘 수도 없습니다. 그 빛은 2,000년 전 이 땅에 모습을 드러냈고 이 땅에 지울 수 없는 자신의 손길을 아로새겼습니다. 그리고 이 빛은 언제나 우리를 어루만지고 또 뒤흔듭니다. 이 빛은 우리 안에 자리한 영원의 흔적을 상기하고, 영원을 향한 갈망을 불러일으킵니다.


대림절은 이 갈망을 끌어올려 터져나오는 성탄의 기쁨에 사로잡히도록 스스로를 준비하는 시간입니다. 이 빛이 언제나 우리와 함께 했으며, 다시 새롭게 우리를 빚어냄을 기억하는 시간입니다. 빛이 세상에 왔기 때문입니다.


『주여, 우리에게 오소서』는 성탄의 의미를 묵상할 수 있는 성서정과와 본문을 수록하여 독자 여러분이 대림절기와 성탄, 그리고 공현까지의 여정을 함께 할 수 있도록 짜여져 있습니다. 이 책이 우리의 기다림에 떨림을 줄 수 있게 되기를 바랍니다.


주님이 오십니다. 그가 우리를 위해 이 땅에 오십니다.





목차




기도문(아침기도, 저녁기도, 성탄 밤 기도)


대림 제1주


대림 제2주


대림 제3주


대림 4주일,  12월17~공현일(1월 6일)




추천의 글



비아 편집부 소개

-


비아 편집부 최근작

전체선택 장바구니

더보기 펼쳐보기

배송안내

두란노몰 배송 두란노몰에서 재고를 보유하고 있는 도서, 음반, 세미나 테이프와 일부 교회용품입니다.
두란노몰에서 지정한 택배회사를 통해 고객님께 배송됩니다.
배송료는 1만원 미만일 경우 2,500원, 1만원 이상일 경우 무료배송입니다.
배송에 대한 불편 사항이 발생할 경우 전화바랍니다. (02-2078-5776~7)
거래처배송 장바구니에 거래처 배송상품으로 분류 됩니다.
두란노몰 배송상품과는 별도로 배송 됩니다.
두란노몰과 협력하는 거래처에서 직접 배송해드리며, 거래처 또는 고객이 배송비를 부담합니다.
(거래처별로 배송비가 상이하니 상품 상세정보를 꼭 확인해주세요.)
상품명 앞에 [착불]로 표기되어 있는 제품은 주문금액과 관계없이 무조건 배송비를 지불하셔야 합니다.
배송에 따른 불편사항이 발생할 경우 거래처와 협력하여 처리해 드리겠습니다.

교환/반품안내

교환/반품 신청 기간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상품 수령 후 7일 이내에 신청 가능합니다.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상품 수령 후 3개월 이내,
또는 그 사실을 알게된 날로부터 30일 이내에 신청 가능합니다.
교환/반품 배송비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해당 상품의 회수 비용은 무료이나,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왕복배송비는 고객님 부담입니다.
제품 검수과정에서 사유가 일치하지 않을 경우, 거부 또는 반품으로 진행될 수 있으며
이로 인해 발생되는 추가 배송비는 고객님 부담입니다.
유료로 반송할 경우 발송요금과 다르며 지역에 따라 차이가 날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 불가 사유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배송완료일로부터 7일이 경과한 경우 불가합니다.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배송완료일로부터 3개월이 경과한 경우 불가합니다.
고객님의 부주의로 인한 훼손 및 상품가치상실 등의 경우 불가합니다.
상품에 따라 교환/반품이 안 될 수 있으니 해당 상품의 상세정보를 참고해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