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인 도서정가제 소득공제 해외배송가능

성경읽기가 어려운 당신에게

정가 11,000
판매가 9,900(10% 할인)
포인트적립 550

배송정보 배송비 2,500원 (17,000원 이상 무료)

출고예정일

(평일 기준) 주문일로부터 2일이내

배송방법 두란노몰 배송
해외배송 가능

수량 닫기 버튼 9,900
총 수량 1 총 할인 1100 총 금액 9,900
브랜드 블리스화살표
저자 황대원  화살표
출간일 2022-12-30
ISBN 9791197950919
쪽수 139
크기 125 * 190

상세정보




책소개


종교개혁 이후 만인제사장 신학 아래에서 성경해석이 폭발적으로 다양해졌습니다. 다양성을 존중하는 요즘 시대에 다양한 성경해석은 문제가 되지 않는다고 생각할 수도 있습니다. 그러나 성경 본문에서 성저자가 말하고자 하는 핵심 주제는 존재합니다.


본서는 성경 본문을 바로 해석하기 위해 고려해야 할 점 4가지를 제시합니다. 그리고 그 4가지를 통해 다양한 해석이 존재하거나 난제인 본문을 해석하였습니다. 본서의 장점은 다음과 같습니다.


첫째, 본문을 자의적으로 해석하지 않고 진의를 찾는 관점을 제공합니다.
둘째, 해석이 까다롭거나 오해되어 알려진 유명한 본문의 의미를 알 수 있습니다.
셋째, 각 본문 해석을 마치고 주제에 관한 질문이 있어 깊이 있는 묵상이나 소그룹 나눔으로 사용하기에 좋습니다.




시작하는 글


저는 어린 시절부터 교회에 다녔습니다. 사춘기 방황으로 청소년기에는 여러 교회를 출석했습니다. 그로 인해 여러 목사님의 설교를 들을 수 있었습니다. 청년이 되어서는 유명한 목사님들의 설교를 듣기 위해 찾아다니기도 했습니다. 그러다 보니 같은 본문에 대한 여러 해석을 들어보았습니다.


그 시절 즈음 저는 19세기 프랑스 시인 아르튀르 랭보를 좋아했었습니다. 랭보는 상징주의 시인으로 상징주의는 주관적인 감각에 따른 느낌을 상징화시키는 예술 사조입니다. 랭보를 말씀드린 이유는 제가 상징주의 해석에 관심이 있었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저는 성경을 다양한 심층과 각도에서 비유와 상징으로 해석하는 것에 익숙했습니다. 기존에 들었던 어떤 성경 본문의 해석 외에도 여러 해석을 더 할 수 있었습니다. 그러던 중 문득 다음과 같은 의문이 들었습니다. ‘성경을 다양하게 해석해도 괜찮은 건가? 한 본문에 대한 여러 해석이 모두 옳을 수 있을까?’


종교개혁 이후 성경이 여러 언어로 번역되었습니다. 그리고 만인제사장 신학 아래에서 성경해석이 폭발적으로 다양해졌습니다. 난립하는 해석을 모두 받아들일 수 없다고 생각한 사람들은 바른 성경해석을 위한 기준이 필요했습니다. 그래서 성경은 성경으로 해석한다는 기준을 세우기도 하고, 교리를 정립해 수용할 수 있는 해석의 울타리를 치기도 했습니다. 그러나 한편에는 주관적인 성경해석을 자유롭게 허용해야 한다는 사람들도 있었습니다. 그러한 입장에서는 문자주의 해석, 비유적 해석, 영적 해석 등 다양하게 성경을 해석했습니다.


저는 하나님께서 각 개인이 본문을 이해하는 차이에 따라 역사하실 수도 있다고 생각합니다. 그러나 각 개인의 해석적 역량을 고려한 적용은 하나님의 은혜이지 옳은 해석과 그른 해석은 분명히 존재합니다. 그리고 개인적인 경험으로 어린 시절 알았던 본문을 성장한 후에 새롭게 깨달은 경우가 많습니다. 제가 어린 시절 미숙했기 때문에 바르게 해석하지 못한 것이지 본문은 원래 그 주제를 말하고 있었습니다.


한편 같은 성경 본문에 대한 정반대 해석이 있기도 합니다. 그런 경우 두 해석 모두 옳을 수는 없습니다. 따라서 성경 저자가 말하고자 하는 핵심 주제는 존재합니다. 그렇다면 어떻게 해야 본문이 지닌 핵심 주제를 바로 해석할  수 있을까요?
저는 무수한 성경해석 중에서 본문의 진의를 알고 싶은 마음에 여러 신학교에서 공부했습니다. 그곳에서 성경 원어인 히브리어와 그리스어의 기초 지식을 쌓고 번역 성경을 어느 정도 이해하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성경 시대의 역사와 문화적 배경을 알기 위해 힘썼습니다. 또한 교회의 역사와 그 속에서 형성된 교리에 관한 기초를 배웠습니다. 그리고 오늘날 형성된 개신교회의 지형도와 각 교단과 교회의 성격을 대강 알게 되었습니다.


오랜 시간이 지나 이제야 조심스럽게 하얀 종이에 그림을 그리듯 새롭게 성경 본문을 해석하고 있습니다. 그렇게 본문을 바로 해석하기 위해 고민한 내용 중 중요한 점을 4가지로 정리해보았습니다.


1. 문맥에 따른 단락 나누기와 읽기
2. 성경 각 권이나 전체 주제 안에서 읽기
3. 본문을 하나님 관점으로 보기
4. 번역의 한계를 고려하기


저는 『타브의 바이블코어』라는 유튜브 채널을 운영하고 있습니다. 구독자께서 주신 질문의 답변을 영상으로 제작해서 업로드하고 있습니다. 그중 위 4가지 사항과 관련된 성경해석 내용을 일부 수정하여 본서에 담았습니다. 본서가 성경 본문의 진의를 알기 원하는 성도들에게 도움이 되길 바랍니다.


2022. 12. 30
황대원 목사




목차




시작하는 글 • 4


제1장 성경 읽기의 베이직: 문맥을 따라 읽기 • 8
1 왜 가난한 과부의 헌금을 언급하셨을까? • 9   
2 출교 절차와 합심 기도에 대한 오해 • 16
3 불의한 청지기 비유 • 26
4 삼사 대까지 받는 저주와 신 포도 속담의 진의 • 36


제2장 성경 읽기의 레벨업Ⅰ: 통일된 주제 안에서 읽기 • 42
1 왜 아벨의 제사만 받으셨을까? • 43
2 노아는 왜 함의 아들 가나안을 저주했을까? • 52
3 왜 할례를 명령하셨을까? • 58
4 예수님께서는 땅에 뭐라고 쓰셨을까? • 66


제3장 성경 읽기의 레벨업Ⅱ: 하나님의 관점에서 읽기 • 74
1 왜 이삭을 바치라고 하셨을까? • 75
2 왜 병 고쳐주신 사실을 알리지 말라고 하셨을까? • 82
3 하나님께서는 왜 요셉이 꿈꾸게 하셨을까? • 90
4 벧엘의 늙은 선지자는 왜 하나님의 사람을 속였을까? • 98


제4장 성경 읽기의 깊이 더하기: 원문을 고려하여 읽기 • 108
1 선악과를 먹는다는 의미는? • 109
2 “만일 세 낸 것이면 세로 족하니라”는 무슨 의미인가요? • 116
3 “적게 심는 자는 적게 거두고 많이 심는 자는 많이 거둔다”는 무슨 의미인가요? • 120
4 “천국은 침노를 당하나니”는 무슨 의미인가요? • 128


| 마치는 글 | • 136




추천의 글



황대원 소개

아세아연합신학대학교 신학과
합동신학대학원대학교 M.Div(목회학석사)
에스라성경대학원대학교 Th.M(성경신학)
현재 유튜브 '타브의 바이블코어'를 운영하고 있다. 
저서 – 제대로 읽는 욥기(2022)


황대원 최근작

전체선택 장바구니

더보기 펼쳐보기

배송안내

두란노몰 배송 두란노몰에서 재고를 보유하고 있는 도서, 음반, 세미나 테이프와 일부 교회용품입니다.
두란노몰에서 지정한 택배회사를 통해 고객님께 배송됩니다.
배송료는 17,000원 미만일 경우 2,500원, 17,000원 이상일 경우 무료배송입니다.
배송에 대한 불편사항이 발생할 경우 전화바랍니다. (02-2078-3300)
거래처배송 장바구니에 거래처 배송상품으로 분류 됩니다.
두란노몰 배송상품과는 별도로 배송 됩니다.
두란노몰과 협력하는 거래처에서 직접 배송해드리며, 거래처 또는 고객이 배송비를 부담합니다.
(거래처별로 배송비가 상이하니 상품 상세정보를 꼭 확인해주세요.)
상품명 앞에 [착불]로 표기되어 있는 제품은 주문금액과 관계없이 무조건 배송비를 지불하셔야 합니다.
배송에 따른 불편사항이 발생할 경우 거래처와 협력하여 처리해 드리겠습니다.

교환/반품안내

교환/반품 신청 기간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상품 수령 후 7일 이내에 신청 가능합니다.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상품 수령 후 3개월 이내에 신청 가능합니다.
교환/반품 배송비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해당 상품의 회수 비용은 무료이나,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왕복배송비는 고객님 부담입니다.
제품 검수과정에서 사유가 일치하지 않을 경우, 거부 또는 반품으로 진행될 수 있으며
이로 인해 발생되는 추가 배송비는 고객님 부담입니다.
유료로 반송할 경우 발송요금과 다르며 지역에 따라 차이가 날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 불가 사유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배송완료일로부터 7일이 경과한 경우 불가합니다.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배송완료일로부터 3개월이 경과한 경우 불가합니다.
고객님의 부주의로 인한 훼손 및 상품가치상실 등의 경우 불가합니다.
상품에 따라 교환/반품이 안 될 수 있으니 해당 상품의 상세정보를 참고해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