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과
정기구독신청
바이블칼리지
단체구매성경 추천 기획전
예꿈
두란노 기프트 카드

태선이-울림 vol.1 (바이올리니스트)

해외배송가능

태선이-울림 vol.1 (바이올리니스트)

소니뮤직 | 2016-08-08 출시

별점 5개    이 음반의 리뷰 [0] 리뷰쓰기 문의하기

정가 15,400원
판매가 12,320원 (20% 할인)
적립금 0원 (0%) 적립

배송료 무료배송
배송방법 두란노몰 배송

출고예정일

3일이내 준비가능 (토,일,공휴일제외, 입금일기준)

해외배송 가능
수량
총 수량: 1 총 상품 금액 12,320

음반정보

ISBN 8803581159776
수록곡 10
음반구분 CD

이 음반이 속한 분야



바이올리니스트 태선이 1st 앨범 "울림"
"여호와의 이름에 합당한 영광을 그에게 돌릴지어다
예물을 들고 그의 궁정에 들어갈지어다(시편 96:8)"

'등장부터 무대와 관객을 사로잡는 화려한 연주자' 라는 평가를 받고 있는 젊은 바이올리니스트 태선이의 첫 번째 앨범 "울림"은 하나님의 은혜와 사랑이 널리 울려 퍼지기를 소망하는 마음을 담은 찬양의 고백이다.

"주님의 음성과도 같은 감동적인 선율의 울림"

어린 시절부터 뛰어난 재능과 열정으로 화려한 연주활동을 펼쳐오던 그녀는 예수님께서 공생애를 시작하신 서른이라는 나이, 삶의 이유와 방향이 완전히 전복되는 터닝포인트를 맞이하게 된다. 자신의 삶 전부를 드리겠다고 결단한 그녀는 예수님의 십자가 사랑, 그 고난을 통해 빛나는 주님의 영광을 묵상하며 체험한 믿음의 고백을 그녀만의 섬세하고 아름다운 울림과 해석으로 10곡의 찬양에 담아냈다.

허림, 엄기환, 김새롬 세 명의 개성 있는 작곡가가 참여하여 편곡한 이 앨범은, 성가, 클래식, 재즈 등 다양하고 풍성하면서도 최상의 음악적 어울림을 보여준다. 특히 저작권의 부분적인 제한을 가졌던 '주 예수보다 더 귀한 것은 없네' 찬양은 허림 교수와의 즉흥 반주로 녹음한 트랙이다. 피아노의 이섬승은 태선이와 어린시절부터 크고 작은 연주에 함께 한 아티스트로 국제무대에서 활약하고 있으며, 이번 앨범 녹음을 위해 귀국하여 함께 할 정도로 든든한 믿음의 동역자로 그녀와 환상의 호흡을 보여준다. 

* 이 앨범에 수록된 곡들은 단지 태선이의 앨범과 연주로 끝나는 것이 아닌, 예배가 있는 곳, 찬양이 있는 어디서든 새로운 고백과 기도로 울려 퍼져 배가될 은혜를 소망하며 악보로도 출판될 예정이다.






  • CD1
  • 01. (INTRO) 내 영혼의 그윽히 깊은데서
  • 02. 하늘 가는 밝은 길이
  • 03. 구주와 함께 나 죽었으니
  • 04. 내 맘에 한 노래있어
  • 05. 달고 오묘한 그 말씀
  • 06. 어려운 일 당할 때
  • 07. 내 주를 가까이
  • 08. 주 예수보다 더 귀한 것은 없네
  • 09. 내 주님 입으신 그 옷은
  • 10. (OUTRO) 너 근심 걱정 말아라

이 상품과 관련 셋트

관련 정보가 없습니다.

저자 정보

관련 정보가 없습니다.

두란노몰 배송상품 두란노몰에서 재고를 보유하고 있는 도서,음반,세미나 테이프와 일부 교회용품입니다.
두란노몰에서 지정한 택배회사를 통해 고객님께 배송됩니다.
배송료는 3만원 미만일 경우 2,000원, 3만원 이상일 경우 무료배송입니다.
배송에 대한 불편 사항이 발생할 경우 전화바랍니다.(02-2078-5776~7)
거래처배송상품 장바구니에 거래처 배송상품으로 분류 됩니다.
두란노몰 배송상품과는 별도로 배송 됩니다.
두란노몰과 협력하는 거래처에서 직접 배송해드리며, 거래처 또는 고객이 배송비를 부담합니다.
(거래처별로 배송비가 상이하니 상품 상세정보를 꼭 확인해주세요.)
상품명 앞에 [착불]로 표기되어 있는 제품은 주문금액과 관계없이 무조건 배송비를 지불하셔야 합니다.
배송에 따른 불편사항이 발생할 경우 거래처와 협력하여 처리해 드리겠습니다.
교환/반품/환불 고객님의 부주의로 인한 훼손 및 상품가치상실 등의 경우 교환, 환불이 불가능합니다.
유료로 반송할 경우 발송요금과 다르며 지역에 따라 차이가 날 수 있습니다.
상품에 따라 교환, 반품이 안 되는 상품이 있을 수 있으니 해당하는 상품의 상세정보를 참고해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