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회가 꼭 알아야 할 장례 지침서 (존엄한 죽음)
할인 도서정가제 소득공제 해외배송가능

교회가 꼭 알아야 할 장례 지침서 (존엄한 죽음)

죽은 자와 이별하는 산 자를 부활의 신앙과 영생의 소망으로 섬기는 지침서

정가 15,000
판매가 13,500(10% 할인)
포인트적립 750

배송정보 배송비 무료배송

출고예정일

(평일 기준) 주문일로부터 3일이내

배송방법 두란노몰 배송
해외배송 가능

수량 닫기 버튼 13,500
총 수량 1 총 할인 1500 총 금액 13,500
브랜드 요단(본사)화살표
저자 신성호  화살표
출간일 2018-03-30
ISBN 9788935016877
쪽수 272
크기 156*226

상세정보

죽은 자와 이별하는 산 자를 부활의 신앙과 영생의 소망으로 섬기는 지침서


천국환송예배는 남겨진 가족과 친지들에게 작별의 슬픔을 달래기 위한 행사이자 돌아가신 분의 삶을 경건하고 아름답게 보내고자 하는 남은 자에 대한 배려다. 각 교회는 장례식이 가장 복된 전도의 자리라는 중요성을 알고 준비해야 할 필요성이 있다.
타켓독자
일선 교회 담임목회자, 교회 장례 봉사팀, 신학생
특장점
1. 저자의 지난 39년간 지속되어 온 장례 지도를 간증과 결부하여 장례에 관한 모든 것이 소개되어 있다.
2. 개 교회가 장례 봉사팀을 어떻게 만들고 운영해야 하는지 실제적인 도움을 제공하고 있다.
3. 장례에 필요한 모든 준비와 절차, 추모설교까지 자세히 기록되어 있다.


목차


1. 하늘 가는 밝은 길을 바라보며
2. 기독교 장례는 이래야 한다.
3. 교회 안에 장례 봉사 팀을 만들려면
4. 장례를 치르면서 느꼈던 것들
5. 보내온 감사와 사랑의 서신
6. 장례예배를 위한 설교와 기도문
7. 장례 자료들
글을 마치면서
특별참고자료


추천의 글



신성호 소개

1980년 1월 강남중앙침례교회 김충기 목사님으로부터 경조 위원회 총무로 임 명된 후 지금까지 줄곧 장례 지도의 한길 인생을 걸어왔다. 강남중앙침례교회 에서 중등부 부장, 성가대장, 남 선교회장, 양수리 수양관 총무와 대성전 신축 공사 총 감독을 하면서 겸직으로 경조위원장의 일을 했다. 1994년 지구촌교 회가 개척될 때 참여하여 지금까지 경조 위원장 및 장례지도위원으로 봉사하 면서 『준비된 장례의 축복』, 『죽음에서 천국까지의 섬김』을 저술했다.


신성호 최근작

전체선택 장바구니

더보기 펼쳐보기

함께 구매한 상품

배송안내

두란노몰 배송 두란노몰에서 재고를 보유하고 있는 도서, 음반, 세미나 테이프와 일부 교회용품입니다.
두란노몰에서 지정한 택배회사를 통해 고객님께 배송됩니다.
배송료는 1만원 미만일 경우 2,500원, 1만원 이상일 경우 무료배송입니다.
배송에 대한 불편 사항이 발생할 경우 전화바랍니다. (02-2078-5776~7)
거래처배송 장바구니에 거래처 배송상품으로 분류 됩니다.
두란노몰 배송상품과는 별도로 배송 됩니다.
두란노몰과 협력하는 거래처에서 직접 배송해드리며, 거래처 또는 고객이 배송비를 부담합니다.
(거래처별로 배송비가 상이하니 상품 상세정보를 꼭 확인해주세요.)
상품명 앞에 [착불]로 표기되어 있는 제품은 주문금액과 관계없이 무조건 배송비를 지불하셔야 합니다.
배송에 따른 불편사항이 발생할 경우 거래처와 협력하여 처리해 드리겠습니다.

교환/반품안내

교환/반품 신청 기간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상품 수령 후 7일 이내에 신청 가능합니다.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상품 수령 후 3개월 이내,
또는 그 사실을 알게된 날로부터 30일 이내에 신청 가능합니다.
교환/반품 배송비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해당 상품의 회수 비용은 무료이나,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왕복배송비는 고객님 부담입니다.
제품 검수과정에서 사유가 일치하지 않을 경우, 거부 또는 반품으로 진행될 수 있으며
이로 인해 발생되는 추가 배송비는 고객님 부담입니다.
유료로 반송할 경우 발송요금과 다르며 지역에 따라 차이가 날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 불가 사유 고객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배송완료일로부터 7일이 경과한 경우 불가합니다.
당사의 사유에 의해 신청할 경우, 배송완료일로부터 3개월이 경과한 경우 불가합니다.
고객님의 부주의로 인한 훼손 및 상품가치상실 등의 경우 불가합니다.
상품에 따라 교환/반품이 안 될 수 있으니 해당 상품의 상세정보를 참고해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