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상반기 공과 및 가스펠프로젝트
정기구독신청
단체구매성경 추천 기획전
바이블칼리지

부흥사상가조나단에드워즈

도서정가제 소득공제 해외배송가능

부흥사상가조나단에드워즈

저자 : 채천석  | 한국강해설교학교 | 2003-10-20 출간

별점 4개    이 책의 리뷰 [3] 리뷰쓰기 문의하기

정가 6,500원
판매가 5,850원 (10% 할인)
적립금 325원 (5%) 적립

배송료 2,500원 (10,000 이상 무료)
배송방법 두란노몰 배송

출고예정일

3일이내 준비가능 (토,일,공휴일제외, 입금일기준)

해외배송 가능
수량
총 수량: 1 총 상품 금액 5,850

도서정보

ISBN 9788987961668
쪽수 144
크기 128×188(사륙판/양장)

이 책이 속한 분야



"지성을 겸비하면서 거룩한 감정을 잃지 않는 실천적 교회,
그것이 진정 하나님이 바라시는 교회다."


조나단 에드워즈의 부흥운동의 실례는 한국교회가
염두에 두어야 할 바람직한 부흥운동이다.

한국교회는 지성주의도 감정주의도 아닌
말씀에 입각한 역동적인 교회가 되어야 한다.





■ 본문 속 으로

5) 적용

요컨대 에드워즈의 부흥사상의 특징은 그가 편협한 사상이 있는 사람들은 모두 비판하고, 중용의 관점에서 부흥운동을 보았다는
것이다. 그는 부흥운동을 근본적으로 비판하는 구파들과 오로지 구원의 표징만을 찾는 열광주의적 부흥운동가들을 동시에 잘못
된 것으로 비판하였다.
그 양극단은 마음의 성향(정서)에서 우러나오는 것이 아니라, 자기 중심적인 사랑에서 출발했다는 것이다. 그가 말하는 진정한
신앙인은 진리에 대한 믿음과 마음의 책임성 있는 성향을 포함한다.
즉 단순한 감정주의나 지성주의도 아니고, 하나님의 거룩성과 탁월성을 아는 지식과 감정이 잘 조화된 사람이다. 한쪽으로 치우
치는 것은 온전한 신앙인을 만들어 내지 못한다. 온전한 신앙인은 좌로나 우로나 치우치지 말라는 말씀대로 감정과 지식이 서로
균형을 이룬 사람이다.
오늘날 교회가 이성적인 것을 중시하여 교회에 역사하는 성령의 능력을 제어하는 경우가 많은데, 교회에 성령이 자유롭게 운행하
시도록 하는 풍토를 교회에 세우는 것은 하나님의 교회에 역동적인 능력을 부여해준다.
교회가 생명력있는 교회가 되려면, 성령께서 역사하시는 분위기를 의도적으로 막을 필요는 없다. 결국 신앙은 감정이 밑받침되어
야 하기 때문이다. 동하지 않는 마음에서 봉사와 헌신을 기대할수는 없다. 그것은 마치 도살장으로 소를 끌고 가는 모습과 같다.
헌신을 주장하기에 앞서 신앙의 뜨거움을 생산해 내는 교회가 되어야 한다. 또한 에드워즈의 말처럼 잘못된 감정적 발로는 제어
할 필요가 있다. 거룩한 감정과 인간적 감정은 구분할 필요가 있기 때문이다.
에드워즈가 강조한 것이 바로 그 점이다. 인간적 감정이 아니라 거룩한 감정을 일으켜라.

(p.79~81)

제 1장 서론

제 2장 부흥이란 무엇인가?

제 3장 에드워즈 당시의 상황

제 4장 에드워즈의 생애와 사상

제 5장 부흥운동의 전개과정

제 6장 에드워즈의 부흥 사상

제 7장 에드워즈의 부흥운동이 끼친 영향

제 8장 제2의 부흥을 일으키자

제 9장 부록



『조나단 에드워즈 탄생 300주년을 맞이하여 에드워즈의 부흥사상에 관한 책이 출간됨을 환영한다. 에드워즈는 미국신학사에 길이 남을 선각자다. 그는 이지적 이면서도 열정을 잃지 않았다. 그는 신앙에 감정이 중요함을 일깨워 주면서도, 동시에 지나친 감정주의를 질타하였다. 무분별한 신앙이 판치는 시대에 중용의 도를 강조한 것이다.
그가 있었기에 미국의 대각성운동은 편협한 열정주의에 빠지지 않았고 균형을 잡을 수 있었다.
또한 에드워즈는 하나님의 말씀에 최우선을 둔 목회자였다. 그는 말씀이 가라하면 가고 말씀이 멈추라 하면 멈추었다. 모든 세상적 학문을 말씀 아래에 내려놓고, 설교할때에 성경 속에 있는 내용을 주로 예화로 사용하였다. 지식이 부족해서가 아니다.
말씀이 무엇 보다 중요했기 때문이다. 그는 설교자가 강단에 서는 것은 어떤 인간적인 해설을 하려는 것이 아니라, 성경에 담겨있는 진리를 드러내기 위해서 라고 했다. 성경해석은 원리가 이성이 아니라 성경 자체임을 깊이 깨달았기 때문이다. 그는 진정한 손에 성경을 들고 다른 한 손에는 촛불을 들고 외친 영성의 사람이다.

그가 태어난 지 이제 어언 300년이 흘렀다. 그럼에도 우리가 그를 잊지 않고 기억하는 것은 그가 추구한 부흥영성이 우리에게도 널리 귀감이 되기 때문이다. 오늘날 한국교회는 큰 부흥의 시기가 지나자, 세속화의 모습을 보이고 있다.
인본주의가 교회로 침투하고 있고, 목회자는 교인들의 욕구에 부응하여 세속적인 목회 방식을 좇고 있다. 이러한 때에 하나님의 말씀을 사랑하여 성령에 충만하였던 조나단 에드워즈의 삶과 사상을 이해한다는 것은 큰 힘이 될 것이다.
에드워즈의 부흥 영성에 관한 조망을 담고 있는 본서가 출간됨은 참으로 반가운 일이다. 모든 이들에게 본서가 큰 감동을 줄 것으로 사려되어 기쁨으로 추천하는 바이다.』
김삼환 |명성교회 담임목사 |

『조나단 에드워즈 탄생 300주년을 맞이하여 세계교회에서 그에 관한 활발한 연구가 일고 있다. 그런 중에 본서가 출간 되는 것을 축하해 마지않는다.
에드워즈는 미국 초기 장로교회가 설립될 때 영적으로 신학적으로 초석을 놓은 선구자적 신학자였다. 그는 하나님의 주권을 강조한 것과 못지 않게 인간의 책임을 강조하였다.
인간은 자유롭게 행동할 수 있으나 그 결과에 대해서는 반드시 하나님의 심판을 받아야 할 것이라고 했다.
에드워즈는 차거운 신학자가 아니라 뜨거운 신학자였다. 그러므로 그는 설교할 때마다 인간의 영혼의 부흥을 강조하였고 동시에 회개를 외쳤다.
우리는 에드워즈의 신학사상에서 하나님의 말씀에 입각한 인간의 이성과 감정의 조화를 강조하는 것을 볼수 있다. 그리고 거듭난 인간의 윤리적 도덕적 실천을 강조하고 있는 것도 읽을 수 있다.
지금까지 한국교회는 부흥운동을 통해서 성장 발전해 왔다는 사실을 누구라도 인정한다. 그러나 최근에는 이런 부흥운동이 주춤하는 경향이있고, 한편으로는 그 부흥 운동이 불건전한 면을 드러내고 있다. 우리 모두 스스로를 반성하고, 건전한 부흥 운동을 일으킴으로써 한국 교회에 새로운 활력소를 가미할 때라고 생각한다.
그런 의미에서 본인은 이 책이 한국 교회에 좋은 길잡이 역할을 할 것으로 확신하여 추천하는 바이다.』
홍치모 |총신대학교 명예교수 |

이 상품과 관련 셋트

관련 정보가 없습니다.

채천석 소개

역자 채천석 목사는 서강대학교 영어영문학과와 총신대학교 신학대학원( M.Div)을 졸업하고 국제 신학원 (IGST)에서 신약신학 석사과정을 수료하였다. 그는 현재 총신대학교 신학대학원에서 신학 석사과정을 수학중이다.




채천석 최근작

전체선택 장바구니담기

두란노몰 배송상품 두란노몰에서 재고를 보유하고 있는 도서,음반,세미나 테이프와 일부 교회용품입니다.
두란노몰에서 지정한 택배회사를 통해 고객님께 배송됩니다.
배송료는 3만원 미만일 경우 2,000원, 3만원 이상일 경우 무료배송입니다.
배송에 대한 불편 사항이 발생할 경우 전화바랍니다.(02-2078-5776~7)
거래처배송상품 장바구니에 거래처 배송상품으로 분류 됩니다.
두란노몰 배송상품과는 별도로 배송 됩니다.
두란노몰과 협력하는 거래처에서 직접 배송해드리며, 거래처 또는 고객이 배송비를 부담합니다.
(거래처별로 배송비가 상이하니 상품 상세정보를 꼭 확인해주세요.)
상품명 앞에 [착불]로 표기되어 있는 제품은 주문금액과 관계없이 무조건 배송비를 지불하셔야 합니다.
배송에 따른 불편사항이 발생할 경우 거래처와 협력하여 처리해 드리겠습니다.
교환/반품/환불 고객님의 부주의로 인한 훼손 및 상품가치상실 등의 경우 교환, 환불이 불가능합니다.
유료로 반송할 경우 발송요금과 다르며 지역에 따라 차이가 날 수 있습니다.
상품에 따라 교환, 반품이 안 되는 상품이 있을 수 있으니 해당하는 상품의 상세정보를 참고해 주십시오.